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모나리자의 지금 이순간을 사는 삶
http://blog.yes24.com/hayani7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모나리자
꿈이 사람을 만든다. 꿈꾸는 만큼 성장한다. 사람은 그가 마음에 생각하는 그대로의 사람이 된다. 인간은 자신이 생각하고 있는 것과 같은 인간이 된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2·13·14·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32,478
전체보기
채널예스 스크랩
서평단/이벤트응모 스크랩
기억하고 싶은 페이지
서평단/이벤트 당첨
책/ 일상
삶은 여행
책속의 문장
이벤트응모외 스크랩
독서중의 노트
파블미션수행
파블 그 후
월별 독서 계획
일드 보기
독서 캠페인 참여
일본어원서 읽기
일본어 번역 공부 (뉴스 기사)
일본어 번역 공부2(뉴스 기사)
첫 책 이야기
책읽기 글쓰기 단상
시 한편 읽기
나의 리뷰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시리즈 완독하기
열린책들 30주년 기념 세트 읽기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읽기
세계문학
인문/철학/심리/역사/과학
사회/정치/법/사회복지
경제/경영/재테크
시/에세이/만화/예술
문학/작가/동화/추리
나쓰메 소세키 작품 읽기
가정/어린이/건강/기타
자기계발/성공/처세
외국어/여행
일본어 원서 읽기
글쓰기/독서
한줄평
영화
GIFT
나의 메모
메모
태그
일본문학컬렉션 맛있는저녁식사 15억작은부자현주씨의돈관리습관 일상인문학습관 눈부신하루 특별한만남 친구들모임 당신의시작을응원해 신성인 2월을보내며
2023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우수리뷰 축하드립니다. 자주 들러.. 
버들강아지가 이제 따으올 떨어지기 시.. 
생각하면 많은 것이 고마운 일이겠지요.. 
인문학은 사람을 알려고 하는 게 아닌.. 
진달래 보기 어렵던데, 진달래가 있군.. 
새로운 글
오늘 35 | 전체 701581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눈 2주의 기적 | 가정/어린이/건강/기타 2023-01-24 23:4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74847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눈 2주의 기적

김정희 저
삼호미디어 | 2015년 10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몸을 건강하게 하면 눈은 저절로 좋아진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은 유튜브에서 알게 되어 읽게 된 책이다. 저자 김정희는 한의사로 눈 전문 한의원 오행선침을 운영하고 있다 한다. 안과 전문의가 아니라 한의사가 눈을 다룬다니 놀라웠다. 여러 환자들을 치료하다가 오장육부를 좋게 했더니 안구질환까지 좋아지는 것을 보고 오장육부와 눈이 관련되어 있음을 확신했다고 한다. 전국에서 안구질환으로 찾아오는 환자들을 치료하고 있으며, 2014<엄지의 제왕>에 출현하여 큰 반향을 일으켰다.

 

 

이 책 내용은 1. 우리 눈을 이해하자 2. 오장육부와 관계없는 시력 문제, 어떻게 해결할까? 3. 오장육부를 치료해야만 좋아지는 안구질환 4. 눈을 밝히는 오장육부 관리법으로 구성되어 있다.

 

 

우리 인체는 복잡한 것처럼 생각되지만 간단히 말하면 에너지를 생산하고 소비한다는 두 가지뿐이라고 한다. 나무를 예로 들자면 오장육부가 뿌리라면 다리, , , 팔은 가지에 해당한다. 그러므로 눈도 오장육부가 생산한 에너지를 소비하는 가지 중 하나라는 것이다. 눈을 다룬 책을 여러 권 읽은 적 있지만 새로 알게 된 몇 가지가 있다. 가장 중요한 부분을 보호하기 위해 망막이 가장 안쪽에 위치한다고 있다. 각막은 먼지로부터 눈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지만 망막에 있는 시신경은 한번 죽으면 재생이 되지 않기 때문이라고 한다. 또 하나 안구건조증은 눈이 잘못되어서 생긴 병이 아니라 눈의 보호작용이라고 한다. 저자는 안구건조증으로 내원하는 환자에게 가장 먼저 하는 말이 바로 인공눈물과 안약을 끊으라는 것이라고 했다. 여기에는 두 가지 이유가 있는데 화학물질로 만든 인공눈물이 우리 눈에 좋을 리가 없다는 것, 두 번째는 인공눈물이 통증을 없애버린다는 점을 들었다. 통증을 없애면 눈을 계속 사용하게 하여 쉬지 못하기 때문에 눈의 피로가 더 쌓이고 악순환을 만든다는 것이다. 차라리 눈이 아프면 눈을 감거나 쉬어야 한다고 말한다.

 

 

오장육부와 관계없는 시력 문제에서는 근시의 장점이나 노안과 비교하여 설명하고 있다. 가까운 곳을 보는 것이 유리한 근시에 대해 장점이 많다고 했다. 시력 검사를 할 때는 조금이라도 높게 나오는 것을 우리는 선호한다. 그런데 근시는 가까운 곳을 보기에 훨씬 더 적합한 안구 구조라고 했다. 더구나 근시가 있으면 노안이 늦게 온다고 했다. 또 시력이 낮을수록 안구의 크기가 크다고 했다. 0.61.0보다 안구가 크다는 것이다. 미처 모르고 있던 근시의 장점들을 소개하면, 가까운 곳을 볼 때 눈이 훨씬 덜 피곤하다, 오장육부의 부담이 줄어든다, 공부나 근거리 작업을 할 때 능률이 상승한다, 수정체의 탄력 저하와 변성을 예방할 수 있다, 노안이 늦게 온다 등이다. 시력과 관계없이 눈을 쉬게 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하늘이나 멀리 있는 산을 바라보는 것이다. 컴퓨터 작업에 몰두하다 보면 눈을 깜빡이는 횟수도 줄어들어 눈이 피곤해지는 때가 종종 있다. 자주 눈을 감거나 휴식시간을 가지는 것이 중요한 것 같다.

 

 

안구질환 환자들의 다양한 치료 사례를 들려준다. 안구건조증은 물론이고 각막질환, 녹내장 등을 환자의 체질에 맞는 식이요법을 처방하여 단기간에 치유되는 기적적인 사례들이다. 이러한 예를 통해서 음식이야말로 몸 건강에 지대한 역할을 한다는 것을 알았다. 눈 질환뿐만 아니라 다른 불편한 부분까지 개선되는 효과가 나타났다. 마지막 장 눈을 밝히는 오장육부 관리법에서는 환자의 치료 사례와 체질별로 맞는 음식에 대해 알려준다. 눈을 치료하기 위해 눈만 들여다보는 것은 별 의미가 없다고 말한다. 아무리 좋은 눈 영양제를 먹는다 해도 오장육부가 약하면 소용이 없다고 한다. 음식을 먹으면 바로 눈으로 가는 게 아니고 오장육부가 음식을 재료로 해서 에너지를 만든 다음에 그 에너지를 눈으로 보내기 때문이다. 흔히 건강하기 위해서는 채소와 과일을 먹으라고 한다. 저자는 이것을 플러스 에너지 식품이라고 부른다.

 

 

체질식으로 소식하는 것이 눈 건강에 좋다고 한다. 소식은 건강을 위해서도 강조하는 말이다. 그런데 자신의 체질을 모른다면? 모든 사람의 몸에 좋지 않은 음식이 수없이 많으니 그런 것만 피해도 도움이 된다. 인스턴트 음식, 조미료, 화학색소 등이 그것이다. 그리고 누구에게나 좋은 명안주스와 명안밥상을 알려준다. 이중 명안주스 만드는 법을 소개해 보겠다. 재료는 마와 블루베리 각각 50g, 당근과 사과 각각 100g, 100ml. 당근은 물에 살짝 데치고 나머지는 깨끗이 손질하여 믹서에 넣고 갈면 된다. 명안주스는 한 끼 식사대용으로 섭취하며 아침, 점심, 저녁 중 선택하여 마시면 된다.

 

 

최근 눈이 침침해서 오래 책을 읽는 것이 힘들었는데 이 책을 읽고 다양하고 유익한 정보를 얻었다. 명안주스와 명안밥상에 소개된 레시피를 한 가지씩 실습해봐야겠다. 눈 건강에 대한 정보를 얻고 싶은 독자에게 권하고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8)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7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