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엔제리맘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heefairy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엔제리맘
엔제리맘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3,49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엔제리맘 이야기
서평이벤트
나의 리뷰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반갑습니다! 엔제리맘님! 카페에서 보.. 
리뷰 감사합니다. 
내가 아는 그분인건가요ㅋㅋ 신기해서 .. 
리뷰 잘 봤습니다. 
정성들인 리뷰 잘 봤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7 | 전체 15837
2010-10-07 개설

전체보기
엄마 몰래 강아지 키우기 | 리뷰 2022-05-19 02:19
http://blog.yes24.com/document/1630674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엄마 몰래 강아지 키우기

정종영 글/김준영 그림
뭉치 | 2022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강아지를 키우는 건, 모든 아이들의 로망이 아닐까. 하지만 반려동물등을 키운다는 건.. 모두 엄마의 몫이 아닐런지. 우리집도 햄스터, 소라게 등을 딸아이 때문에 키웠는데, 결국 돌보는 것은 내 몫이 되었다. 그런데 인성이는 다른 아이들과는 달리 초반에 강아지를 돌보는 것이 꽤 책임감이 강하다. 아무래도 아직 엄마의 허락을 받지 못했기에 그런지도 모르겠다. 혹시 우리딸아이도 강아지를 길렀다면 산책도 시키고 목욕도 시켰을라나?

친구들이 많이 강아지를 기르는데, 인성이네만 강아지가 없다. 강아지를 기르자고 졸라봐도 엄마는 금새 키우면 안되는 이야기를 늘어놓으신다. 엄마를 제대로 공략하기 위해 여러 준비를 하는 인성이는 친구네 강아지를 분양받기를 하고 엄마에게 다시 한번 허락을 받으려 한다. 엄마는 일주일동안 혼자 일찍 일어난다면 고려해보겠다고 해서 열심히 일어난다. 하지만 약속했던 날보다 일찍 강아지를 데리고 올 수밖에 없어서 허락을 받기 위해 위험한(?) 동거가 시작되었다. 인성이의 눈물겨운(?) 분투기는 과연 성공할까?

어쩜 이 동화를 읽으면서 아이들은 반려동물과 함께 하기 위해서는 책임감이 따른다는 것과 더불어 생명의 소중함도 알았으면 좋겠다. 딸아이가 초등학생때 친구가 학원에서 받은 햄스터를 집에 데리고 갔는데, 아빠가 반대해서 문밖에 나두었다고, 마치 햄스터가 당장 죽을것처럼 우리집에 데리고 오면 안되냐구 하던게 떠올렸다. 아마도 집에서 햄스터를 동생처럼 키우다보니 그냥 지나갈 수가 없었나보다. 아이들이 어렸을 때 반려동물이든 반려식물이든 함께 하면서 생명의 소중함을 알게되는 것이 정말로 참교육이 아닐까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