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신통한 다이어리의 마음 발자국
http://blog.yes24.com/helpmeoo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신통한다이어리
신통한 다이어리는 눈물겹지만 편안한 길을 걷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전창수 작품 플러스
소설
수필
소설
다름
알림
전창수 작품 다시보기
영성
창수가 일상을 말합니다
전창수의 소설들
20대의 청춘들
가정에서
가족과 함께
감동의 일상
글쓰기 방법
드라마가 나의 삶을 이렇게
마음의 어딘가
발견의 기쁨
사랑과 미움
사랑 그것은?
서로 다르게 살아간다는 것
업무 방법론
예수님과 영성
소설
에세이
전창수 시모음
명상
즐겁게 즐겁게
마음 발자국
나만의 공간
신다의 해우소
신통한 다이어리 리뷰
작품
상담
리뷰류
일기류
편지류
수필류
소설
시들
다름
창수일보
그대가 내게 다시보기
나의 리뷰
2022 신다의 감상
2021 신다의 감상
문학과 함께
에세이 리뷰
시 리뷰
소설 리뷰
글쓰기 리뷰
신춘문예
신통한 한줄평
홍씨의 하루
리뷰가 좋아 (영화)
리뷰가 좋아 (잡지)
리뷰를 믿어 (상담)
리뷰를 믿어 (글쓰기 자기계발)
리뷰를 믿어 (인문 창의 시사 건강)
리뷰를 믿어 (고전 역사 미술)
리뷰를 믿어 (기타)
박경리 토지
히가시노 게이고
보노보노랑 만화 전체
리뷰 사랑 (예수 경영)
리뷰 사랑 (연애 경제)
리뷰 사랑 (동물 정치)
별로 신경 안 쓴 리뷰
조금만 신경 쓴 리뷰
아무거나 읽어보고 싶은 날의 시
나의 메모
신다의 촌철살인
함께쓰는 블로그
이벤트 참여
태그
아주작은습관 서평단발표 프랑스미스터리 마유쌤 마유캠퍼스 미국인들이가장많이쓰는영어회화코어패턴 코어패턴 귀막힘병 이관개방증 과학에세이
2022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최근 댓글
좋은 리뷰와 더 좋은 생각 잘 읽고 .. 
짧지만 깊이 생각하게 하는 리뷰 감사.. 
탁월함의 기본이 신뢰라는 것을 배웠습.. 
세계일주를 통해 일상의 행복을 말하는.. 
파프리카라는 책을 그대로 닮은 리뷰라.. 

전체보기
이기적인 사람이 배려하는 사람일 수도 있다 - 전창수 지음 | 사랑과 미움 2022-08-14 20:10
http://blog.yes24.com/document/1672965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이기적인 사람이 배려하는 사람일 수도 있다 - 전창수 지음

 

 

 

나의 예를 한번 들어보자. 누군가 100원을 꿔갔다. 그러나 그는 갚지 않았다. 아주 오랜 세월이 지난 후에야 100원을 받기 위해 애써야만 했던 나는 그때를 떠올린다. 그는 그런 말을 했다.

 

쫀쫀하게

 

100원이 쫀쫀한 것일까?

 

내가 그때 어떻게 그를 대했는지는 기억나지 않는다. 하지만, 나는 그 100원이란 의미에 대해서 정말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다. 사람에게 100원이 중요한 것인가, 안 중요한 것인가?

 

나는 그 생각들 때문에 많은 시간을 생각에 잠겨 있어야 했다. 100. 그것을 받으려 애쓰지는 않았지만, 그 말 떄문에 기분이 나빴던 건 사실이다. 그래서, 나는 오늘 이기적인 사람이 배려하는 사람일 수도 있다는 사실을 이 100원을 통해 설파해 보려 한다.

 

100원은 누군가에게는 아주 소중한 돈이 될 수도 있다. 하지만, 누군가에게는 정말로 필요없는 돈이 될 수도 있다. 100원을 가져간 그에게는 100원이 별 것 아닌 듯이 말했지만, 하지만 그의 말 속에는 100원을 갚을 수 없을 정도로 돈이 없다는 뜻일 수도 있었다. 돈이 있었다면 100원을 꾸어 가지는 않았을 테니까.

 

나에게도 그 100원은 몹시도 소중한 돈이었다. 하지만, 아주 거금을 빌려준 것은 아니었기에 그 돈이 아주 큰 돈으로 여겨지지는 않았다. 지금은 기억나지 않긴 하지만, 분명 그 100원은 어머니가 보상해 주셨을 것이다.

 

왜냐하면, 우리 집이 부유한 것은 아니었지만, 적어도 끼니를 굶을 만큼 가난하지는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나에게 100원이 절실한 것은 아니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그저, 밥을 굶지 않고, 학교 다니는데 불편함이 없으니, 그걸로 무난한 학창시절을 보낼 수 있었다.

 

이 상황을 보면, 나도 이기적으로 보이고 100원을 빌려간 그 사람도 이기적으로 보인다. 자기만 생각하는 사람들끼리 주고받은 거래들이라, 서로 자기 입장만 내세우고 있다고 보면 된다. 하지만, 안을 들여다보면 다르다. 100원을 못 갚아서 섭섭한 마음에 쫀쫀하다는 말로 자신의 섭섭한 마음을 표현한 것일 수도 있다. 그리고, 나는 100원을 갚지 않는다기보다는 그의 말에 기분을 상한 것이기 때문에 이기적이라 할 수가 없다. 쫀쫀하다는 말은 나를 비난하는 말이기 때문이다. , 여기서 문제는 자신의 상황을 제대로 설명 못하는 친구. 그리고, 그렇게 비난의 말투를 들어야만 하는 나.

 

사회적인 활동이 부족하고, 사람의 마음에 대해 잘 모르기 때문에 겪어야만 했던 그날들. 그러니까, 결국 둘다 인간관계에 서툴렀던 것이다. , 누군가가 이기적이라는 생각이 든다면, 그건 그 사람이 진짜 자기만 생각해서 이기적인 것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의 관계에 서툰 것일 수도 있다. 사실은, 이기적으로 보이지만, 자기 나름대로 열심히 배려라고 하는 것이 다른 사람 눈에는 이기적으로 보일 수도 있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누군가에게 , 이기적이다라는 말을 함부로 하지 말자. 그 사람이 이기적이다, 라고 말하는 순간, 바로 당신이 이기적인 사람이 될 수도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자. 그렇게 이기적인 사람의 역설은 자신에게 화살이 되어 날아올 수 있다.

 

나는 믿는다. 세상에는 이기적인 사람이 한 사람도 없다는 사실을. 사실은, 자기 나름대로는 누군가를 위해서 모두 힘쓰고 있다는 사실을. 그 사실을 믿고 지내다 보면, 세상에서 내가 어떻게 하고 무엇을 해야 할지 약간이나마 짐작할 수 있고, 계획을 세울 수 있다. 그러므로, 나를 포함한 모두가 다른 사람을 위해 살고 있다는 사실을 마지막으로 말하면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5)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나의 친구
출판사
오늘 21 | 전체 484672
2009-05-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