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행복한 프로그래머
http://blog.yes24.com/honggw81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행복한프로그래머
책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4,31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템프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좋은 내용 소개해 주.. 
저도 대면하는 공간에.. 
리뷰를 잘 쓰시는걸 .. 
좋은 책이네요~~~ 코.. 
리뷰 잘 봤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5 | 전체 21608
2009-09-15 개설

전체보기
좋아서 읽습니다 그림채 | 기본 카테고리 2021-01-23 10:28
http://blog.yes24.com/document/1369535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좋아서 읽습니다, 그림책

이현아,김다혜,김미주,김설아,김여진,김지민,우서희,이한샘,조시온 공저
카시오페아 | 2020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아이들과 같이 그림책을 보다보면 어른인 내가 더 재미를 느낄때가 종종있다. 그림책에 숨겨진 깊은 면을 이해해야 작가가 전하고자 하는 이야기를 느끼기 때문이 아닐까 한다. 그림책이 단지 아이들만을 위한 책은 아니라는 것이다. 이 책은 바로 그러한 것을 느낀 현직 선생님들이 그림책 모임을 가지고, 그곳에서 직접 그림책에 관한 창작 수필을 쓰고자 하여 만들어진 책이다. 아홉명의 선생님이 한 두편의 자신의 이야기를 담아 총 열다섯편의 이야기가 담겨져 있다.

이야기의 소재는 매우 다양하다. 약간 공통적으로 느낀 것은 그들의 따뜻한 가족이 있다는 것, 자연을 아끼고 사랑하는 것, 책을 좋아하는 것들이다. 선생님이라는 직업을 가진 이들이 자신의 이야기를 펼쳐내며 그 안에서서 그와 관련된 그림책을 한두편씩 소개를 한다. 워킹맘으로써 바쁜 삶을 살아가면서도 그림책 작가라는 꿈을 이루어 낼 수 있도록 도움을 준 '발레리나 토끼'라는 책을 소개한다던가, 무언가 결과가 나오지 않은 자신의 운동과정에 대해 무엇이든 결과가 아닌 그 과정이 중요하다는 것을 깨닫게 해준 '샘과 데이브가 땅을 팠어요' 를 소개해주는 식이다. 같은 그림책을 읽고도 이러한 깊이 있는 이해를 하지 못하면 이러한 깨달음을 과연 얻을 수 있을지. 그림책을 보며 그 안에 있는 것들을 한번쯤 다시 생각해 볼 수 있게 해주는 책이다. 나 또한 이 책과 같은 수필을 쓰고 싶어진다. 열다섯편의 수필이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해준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