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햐우햐우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hyaru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햐우햐우
햐우햐우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5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wkf qhrh rkqlske 
wkf qhrhrk rkqslek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1073
2017-06-19 개설

전체보기
[명사의 서재] 한강 | 기본 카테고리 2018-09-12 10:59
http://blog.yes24.com/document/106764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서랍에 저녁을 넣어 두었다

한강 저
문학과지성사 | 2013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http://ch.yes24.com/Famous/Index/446



시간을 정해두고 읽기보다는, 책을 들고 다니며 시시로 읽는 편이에요. 바쁠 때는 지하철을 타고 가면서, 약속장소에 먼저 도착해 기다리면서, 잠들기 전에 짬짬이 시간을 내서 읽고, 시간이 길게 나는 날에는 차분히 오래 읽곤 합니다. 1년 반 정도 써온 작업실이 있는데, 아주 작고 조용한 공간이에요. 이 공간이 있어서 최근작인 『소년이 온다』를 쓸 수 있었어요. 누군가의 시선이 느껴지거나 의식해야 했다면 1년 동안 그렇게 몰두해서 완성할 수 없었을 거예요. 그러니까 저에게 서재란, ‘일하는 방’이라고 소박하게 이름 붙일 수 있을 것 같아요. 『소년이 온다』는 오월 광주를 다룬 소설이기 때문에, 그 안에 담겨 있는 잔혹과 폭력을 맞대면하고 응시해야 했어요. 하지만 그 잔혹과 폭력에 초점을 맞추지는 않았어요. 그것을 어떻게든 꿰뚫고 가 마침내 어떤 간절함과 진심에 이르려고 마음을 다해 손을 뻗는 소설이라는 고백을 드리고 싶어요. 올해 여름에 단편을 쓸지, 산문집을 쓸지 고민 중이에요. 이야기와 기억에 관한 책들을 두서없이 마음 가는 대로 읽으려고 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