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왕눈이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hyunho030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왕눈이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87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여기좀 봐주세요
게시판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그사람을본적이있나요 아빠늑대 조선의속사정 알고보면지금과비슷한조선의속사정 나는천국을보았다 피그보이 비키그랜트 자작나무상 일대기 범죄의추억
2023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글이 참 좋네요 저도 비슷하게 작가님.. 
잘봤습니다 
리뷰 잘 읽었습니다 
리뷰 잘 읽었습니다. 
다양한 죽음들이 나오네요... 죽음이.. 
새로운 글
오늘 22 | 전체 273821
2008-07-07 개설

전체보기
[서평]언니들의 마음공부 | 기본 카테고리 2022-12-01 18:25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72156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언니들의 마음공부 : 부모 편

오소희 저
수오서재 | 2022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글을 읽다보니 내 안에 상처받은 아이가 외치는 것 같았다. 나도 그랬어!

 


 

부모를 선택해서 태어날 수 없기에 무능하거나 폭력적인 부모를 만나 맘고생 몸고생하는 것은 정말 부당해보인다. 누구는 금수저라는 말을 들으며 좋은 부모, 좋은 환경에서 자랐는데 말이다.

아직은 부모의 보살핌을 받아야 할 나이에 일찍 철드는 법을 배우고 참는 법을 먼저 배운 아이들.

그렇게 자라 잘 살아야 하는데 여전히 마음속에는 상처받은 아이가 숨어있다.

그렇게 아픔을 잊지 못하고 번아웃을 겪는데 막상 자신은 왜 아픈지 왜 힘든지 잘 모르는

경우가 너무 많았다.

 

 

저자는 자신을 체험형 작가라고 말한다. 자신도 여기 등장하는 언니들처럼 마음고생 꽤나

했었나보다. 그래서 내놓은 처방들이 참 멋지다. 참지만 말고 아픔과 마주하고 나를 챙기라는

말이 얼마나 위안이 되는지.

어린 시절 부모의 학대(?)때문에 슬픔으로 얼룩진 아이는 커서 비혼주의자가 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결혼이란게 절대 긍정적인 선택이 아니라는 선입견 때문이다.

그래도 잘 커줘서 고맙다고, 대단하다고 말해주는 언니가 있으니 안에 고였던 아픔이

얼마간 사라지는 것 같다.

 


 

나는 이런 부모가 되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살아왔는데 정말 잘하고 있는걸까.

자꾸 되묻게 된다. 어린시절의 고통은 절대 잊혀지지 않는다. 세월이 아무리 흐르고

모든걸 다 감내해낼 수 있을 것 같은 어른이 되도 결코 치유되지 못하는 상처는 여전히

남는다. 문제는 자신에게 이런 문제가 숨어있다는 사실조차 모르면서 아프다는데 있다.

그 문제를 끄집어내주고 처방전을 내어주는 책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크거나 작거나 어린시절의 아픔이 있을 것이다.

딸이라는 서러움, 가장의 폭력, 엄마의 기대등등.

그런 상처를 지울 수 있는 사람들에게 약을 발라주고 반창고를 붙여주는 그런 책이다.

 

 

*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