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iaoi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iao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iaoi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리뷰 잘읽었습니다! 나이 한살씩 먹을..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3027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바람처럼 달려, 스톰 | 기본 카테고리 2022-07-06 21:27
http://blog.yes24.com/document/1652964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동물과 말하는 아이 릴리 5

타냐 슈테브너 글/코마가타 그림/박여명 역
가람어린이 | 2022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인간과 말의 멋진 케미를 볼 수 있어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릴리네 반에 볼케라고 하는 여자아이가 전학을 왔습니다.
낡은 옷과 신발.. 쭈뼛거리는 행동...
릴리는 볼케가 전에 자신이 괴롭힘을 당했던 것처럼 괴롭힘을 당할거 같아서 걱정을 해요.

볼케와 말을 나누어 보니
볼케네 집은 승마클럽을 운영하고 있다고 해요.
승마클럽의 이름은 얀센 승마 클럽이지요.
릴리와 예사야는 볼케네 집을 놀러가기로 하죠.

볼케네 집은 좋은 목장이긴 했지만
시설이 낡고 풀들이 마르고 얼마 없었어요.
그리고 승마 클럽이라고 하기엔 생각 보다 말들이 많지 않았죠.

릴리는 당연하게도 그곳에 있는 말들에게 주목을 받게 되어요.
릴리가 자신들의 말을 하는 게 너무 신기했던 거죠.

특히 메를린이라는 말이~~
릴리에게 많은 관심을 가지고 릴리와 친해지고 싶어 했어요.
그 말은 호기심이 많은 말 같더라고요. 

볼케는 이 승마클럽이 유지되기 위한 희망이 있다고 말해주어요.
그 희망은 스톰이라는 말을 가르키는 거지요.

스톰이라는 말은 릴리도 예사야도 한 눈에 반한 만큼 멋있고~
에너지가 넘치는 말이었어요.
하지만 신기하게도 릴리에게 관심을 전혀 가지지 않았죠.
릴리에게 관심을 갖지 않는 이유는 
인간을 싫어하기 때문이었어요.

스톰은 왜 인간을 싫어하게 되었을까요?
릴리는 스톰이 왜 인간을 싫어하게 되었는지 알 수 있을까요?
그리고 얀센 클럽을 도와 줄 수 있을까요?


<아이에게 가장 인상적인 장면이라고 하네요>

인간이든 동물이든 공포로 말을 듣게 하는 것은 
참 어리석고 무서운 일인거 같아요.
고통을 학습 시켜 말을 듣게 한다니요.
즐기는 것 만큼 좋아하는 것을 하는 것 만큼
신나고 즐거운 일은 없는 걸요.
아이들이 공부를 조금이라도 좋아해 주었으면 
최소한 싫어하지 말았으면 하는 마음이네요. ^^


<꼭 이렇게 사진 찍어줘야 한다며 너무 재밌데요.>

가람어린이 출판사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