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더불어 사는 이들과 함께 -여중재(與衆齋)
http://blog.yes24.com/iseeman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iseeman
차니와 선이의 블로그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36,64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여중재 일지
선이와 함께
시 이야기
영화 이야기
음악 이야기
책 이야기
리뷰 선정 도서
나의 리뷰
여중재리뷰(고전문학/한국고전)
여중재 리뷰(동양고전/동양사)
여중재리뷰(현대시/시집)
여중재리뷰(문학사/현대문학/소설)
여중재리뷰(문예이론/사회학/경제학)
여중재리뷰(독서/글쓰기/인문학)
여중재리뷰(에세이/한국문화/한국사)
여중재리뷰(음악/노래/영화)
여중재리뷰(술/음식문화/여행)
여중재리뷰(교육/여성학)
여중재리뷰(건축/인테리어/미술)
여중재리뷰(만화)
여중재리뷰(자연과학/서양문화)
여중재 리뷰(기타)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인문여행자도시를걷다 당신이그린우주를보았다 흙의전쟁 그림책모임잘하는법 어쩌면동화는어른을위한것 풋감으로쓴시 인생에서중요한6가지만기억하라 조현설역해 이선넘지말아줄래요? AI는인문학을먹고산다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나의 친구들2
책 만드는 곳
예스24블로그
최근 댓글
iseeman님, 우수 리뷰에 선정되.. 
파문 17기에서 인연을 맺었던 ise.. 
우수 리뷰 선정 축하드려요. 예전에는.. 
당첨 축하드립니다. 날씨가 많이 쌀쌀.. 
당첨 응원합니다. 
새로운 글
오늘 387 | 전체 231225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오리 이름 정하기 | 책 이야기 2019-10-12 07:26
http://blog.yes24.com/document/116936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계속 사람으로 있으려고 하니까 힘든 거 아니야?”

당신이 보는 TV 화면 끄트머리에 걸린 우리들의 이야기

 

영화감독이자 음악가, 에세이스트이자 페미니스트이자 만화가인 이랑 작가의 첫 소설집 오리 이름 정하기가 위즈덤하우스에서 출간되었다. 2016년 노래 신의 놀이를 통해 한국에서 태어나 산다는 데 어떤 의미를 두고 계신가요?”라고 물었던 이랑 작가가 이번 소설집에서는 사회에서 끄트머리로 밀려나 보이지 않게 된 사람들의 삶을 주연으로 끌어와 이야기하게 함으로써 우리가 믿고 있었던 보편적 인식에 균열을 만든다. 변영주 영화감독은 좀비가 창궐하는 세기말의 어느 동네에서, 일상의 2호선 지하철 안에서, 마음을 움직여 그 속의 나와 공간을 바라보고 상상하기에 모든 문장들이 정교하고 날카롭다고 이 이야기집을 평했다.

 

순식간에 매료당하고, 기분 좋게 포식한 느낌의 소설이다. 멋지다. 이랑 작가.”

_ 변영주(영화감독)

 

자신의 이야기를 많이 하고, 들여다보는 일을 직업으로 삼은 이야기 생산자이랑 작가의 이야기책 오리 이름 정하기에는 극본부터 스탠딩 대본, 단편소설까지 형식부터 다양한 12편의 이야기가 담겼다. 그 속에는 식인 바이러스가 창궐한 세상에서 계속 사람으로 있으려고 하니까 힘든 거 아니야?”라고 깨닫게 되는 남녀가 나오고(하나, , ), 천지창조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신들의 세계가 웃픈 직장생활처럼 그려지며(오리 이름 정하기), 뜻밖의 지하철역 자살 사고로 인생이 완전히 뒤바뀌게 된 보조출연자(똥손 좀비)가 등장한다.

또한 페미니즘을 알기 이전과 이후의 내가 다르다고 이야기해온 작가의 이야기 속에는 2019년 현재를 살아가는 여성의 삶이란 새삼 얼마나 곤란한 일인지 자연스레 드러난다. 하루 종일 잘못 배달된 택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여성(이따 오세요)부터 여자들이 판을 쳐야 하는 시대니까 판을 깔아주겠다는 남성 제작자와 당혹스런 대화를 나누게 되는 여성 시나리오 작가(섹스와 코미디), 언제까지 엄마를 무서워해야만 하는지 모르겠는 한국 여자 둘(한국 사람의 한국 이야기) 등 여성의 시선에서 처음부터 다시 쓰이는 이야기들이 이 책에 담겨 있다.

내가 존재한다는 사실만 잊지 않으면 어떻게든 살 수 있다고 생각해온 이랑 작가는 가공의 이야기에 빗대어 삶의 궁금증을 스스로 해결해보려는 시도로 신의 놀이를 한다.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삶에 산적한 여러 문제들을 이야기로 능숙하게 풀어내면서도 겁에 질리지 않고 일하고 싶다고 선언하는 이랑 작가의 이야기를 읽다 보면, 어쩌면 우리 중 누군가도 자신의 자전적 이야기를 꺼내고 싶어져 조심스레 펜을 들게 될지도 모르겠다.

 

지은이

이랑

1986년 서울 출생.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 영화과 졸업. 2011년 싱글 앨범 잘 알지도 못하면서로 데뷔, 2012년 정규 앨범 1욘욘슨, 2016년 정규 앨범 2신의 놀이를 발표했다. 지은 책으로 이랑 네컷 만화, 내가 30가 됐다, 대체 뭐하자는 인간이지 싶었다등이 있다. 단편영화, 뮤직비디오, 웹드라마 감독으로도 일하고 있다. 이랑은 본명이다.

 

 

 

★ 이벤트 참여 방법

 


1. 이벤트 기간 : 2019.10.11 ~ 10.16 / 당첨자 발표 : 10.17

 

 

 

2. 모집인원 : 5명

3. 참여방법

① 이벤트 페이지를 스크랩하세요.(필수)
② 스크랩 주소, 이 책을 읽고 싶은 이유를 적어주세요.

 4. 당첨되신 분은 꼭 지켜주세요

- 미 서평시 이후 서평단 선정에서 제외 됩니다.
- 리뷰 후 이 게시글 댓글로 링크값을 남겨주세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