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오늘 읽은 책-*
http://blog.yes24.com/ivory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그린티푸딩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1,39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읽고 싶은 책
나의 리뷰
내가 읽은 책
태그
클라우스슈밥 맥락지능 나는너를용서하기로했다 용서프로젝트 리더십 용서
2022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안녕하세요, 리뷰 감사히 읽었습니다... 
수채화에 관심이 많은데, 워낙 꼼꼼하.. 
요즘 저도 뉴스를 보는 것이 꺼려질 .. 
무심코 읽게 되었는데 글을 간결하고도.. 
리뷰 잘봤어요. 행복하세요~~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28202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심리학이 분노에 답하다 (충페이충 저) | 내가 읽은 책 2022-10-04 18:27
http://blog.yes24.com/document/169706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심리학이 분노에 답하다

충페이충 저/권소현 역
미디어숲 | 2022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많은 분들이 그렇겠지만 저 역시 '분노'라는 단어를 떠올렸을 때 썩 유쾌한 느낌이 떠오르지는 않습니다. 상대의 분노를 지켜보는 입장일 때도 그렇지만, 내가 분노하는 당사자일 때도 마찬가지이죠. 분노 이후 사건이 잘 봉합된다면 예상치 못한 좋은 결과를 얻을 수도 있지만, 분노라는 감정이 표출되는 상황 자체가 그렇게 느껴지기 때문이 아닐까요. 물론 분노를 잘 이용하는 방법도 모르겠고요. 그러나 <심리학이 분노에 답하다>의 저자 충페이충은 분노는 나쁜 일이 아니며, 분노라는 에너지를 이용하는 방법을 익히면 만족감을 얻거나, 경계를 지키고 상처를 피하고, 관심과 사랑을 얻는 등 유용한 자원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고 말합니다.

 

심리상담사이자 강사인 저자는 책의 첫 부분에서 분노에 대처하는 방식인 '억누르기'와 '드러내기'의 다양한 모습과 이유를 알려주며 스스로의 분노 방식에 대한 앎이 분노를 탐구하는 첫걸음이라고 말합니다. 이어 분노라는 감정 안 혹은 배후에 '심판, 기대, 자기 요구, 감정의 연결, 두려움, 사랑'이라는 원인이 있음을 밝히며, 6가지의 측면 각각의 속성과 특징, 해결 방법을 자세하게 제시합니다. 예를 들면 '심판 - 라벨링'에 대한 내용을 다루는 2장에서는, 타인의 행위라는 외부 자극 자체가 아닌 자신의 해석에 따라 감정이 결정된다는 사실을 알려주고, 그 해석에서의 나의 평가를 '라벨링'이라고 명명합니다. 라벨링 이후에는 '라벨을 드러내기, 구체적으로 표현하기, 라벨의 적합성 판단하기', 그리고 옳음과 규칙에 대한 저자의 통찰을 제시하여 라벨을 제거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구요.

저 또한 분노와 그 아래에 있는 생각에 대해 오랫동안 관심을 가져왔는데, 저자가 제시하는 원인과 그에 대한 통찰이 분노에 대한 저의 생각과 비슷하여 많은 부분 공감하며 읽었습니다. 분노를 탐구하는 것은 마치 자신의 몸을 수술하듯 내 몸 안에서 또 다른 자아를 끌어내어 자신의 분노를 바라보는 것이니 쉬운 일이 아니며, 심리적으로 굳건할 때 분노에 대해 탐구하라는 조언 역시 현장 경험 또는 성찰에서 우러나온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고요.

 

분노를 억누르거나 분출하기만 하는 태도 모두 자신과 타인에게 해롭다는 사실은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분노를 잘 이용하는 것은 어려서부터 익숙하지 않은 이상 굉장히 어렵게 느껴집니다. 저자는 분노 뒤의 원인에 대해 탐구함으로써, 분노를 이해할 수 있게 도와주고 이를 통해 변화로 나아가게 합니다. 분노하는 순간 이 책의 내용이 떠오른다면 더없이 좋을 것입니다. 하지만 분노의 감정을 터뜨린 이후에라도 자신의 분노를 살펴볼 수 있다면 적어도 자신과 타인에 대해 조금은 더 이해하고, 이전과는 다른 선택을 하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출판사로부터 책을 지원 받았으며, 내용에 대한 요구 없이 저의 견해가 담긴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