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레몬밤의 오늘을 살다
http://blog.yes24.com/jaenayoon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어텀브리즈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2,00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스크랩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우리어린이인권여행 어린이교양서 서평이벤트 부자들의자녀교육 대세세계사 트롤 stepintoreading트롤 트롤영어원서 리더스추천 디즈니모아나
2021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혼공학습은 자기주도.. 
오잉! 첫번째 사진을 .. 
새로운 글
오늘 23 | 전체 3716
2008-11-16 개설

전체보기
제목을 입력해주세요자랑하고 싶어지는 나만의 샌드위치 레시피 '런치 샌드위치' | 기본 카테고리 2021-04-15 10:19
http://blog.yes24.com/document/142047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런치 샌드위치

와카야마 요코 저/송유선 역
리틀프레스 | 2021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음.. 제가 밥보다 빵을 사랑하는 이유는 그렇습니다.

너무 맛있는 빵들이 세상엔 참 많거든요.

요즘엔 대형 프랜차이즈 빵집들보다 개인빵집이 훨씬 더 퀄리티 좋고 가심비 좋아요.

그래서 여행 가면 꼭 그 지역의 맛있는 빵집은 일부러라도 찾아 다니는데요.

빵의 무한한 변신은 정말 끝이 없지요.

타르트, 파이, 스콘, 식빵, 머핀, 휘낭시에, 크림빵 등등...

그중 가장 기본이 되는 빵은 식빵인데요. 말 그대로 식사 대용으로도 전혀 손색이 없는 빵이기도 해요.

제일 무한한 변신이 가능하다고도 생각되구요.

식빵으로 만들 수 있는 메뉴는 단연 샌드위치가 있는데요.

저희 아이들은 샌드위치를 참 좋아하지만, 늘 만들어서 먹는 메뉴만 만들어 먹게 되거나,

아님 빵집에서 사 먹게 되더라구요.

그래서... 런치 샌드위치를 읽으면서 샌드위치에 대한 편견이 확 깨졌다고 할까요.

생각지도 못한 식재료를 사용해 샌드위치를 만들 수 있어서 정말 놀랐어요!

샌드위치의 무한한 변신은 무죄!

-빵도, 안에 들어가는 속재료도 모두 자유자재

이 런치 샌드위치 책을 보면서

정말 다양한 샌드위치의 세계를 접하며 깜짝 놀랐어요.

보통 샌드위치는 계란, 감자, 토마토, 양상추, 베이컨, 단호박, 고구마, 버섯....

이렇게 흔히 접할 수 있는 익숙한 샌드위치 말고도

두부, 콘비프, 명란, 프룬, 낫토, 차조기, 단무지, 톳, 우엉, 고등어, 새우 등 다양한 재료가 들어갈 수 있더라구요.

 

 

 

 

 

샌드위치도 커팅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속재료가 더 돋보여서

훨씬 먹음직스럽게 보이기도 하고 그렇잖아요. 그러한 노하우부터,

모두가 좋아하는 계란 샌드위치,

3분 안에 만들 수 있는 초특급 샌드위치,

여행 기분을 맛볼 수 있는 세계의 일품 샌드위치,

만들어 둔 재료를 사용한 야채 듬뿍 샌드위치,

벌륨 만점 고기 & 해산물 샌드위치,

해산물 샌드위치,

디저트로 먹기 좋은 스위트 샌드위치 이렇게 목차 구성되어 있어요,

 

아이들과 속재료 풍성하게 넣어 한 끼 식사로도 좋고,

배고프다 할 때, 간단히 뚝딱 만들어 간식거리로도 좋은 샌드위치!

정말 샌드위치의 변신은 무죄 맞죠! ^^

만들어 보고 싶은 샌드위치 재료와 레시피도 쓱~ 스캔해 두었어요.

이젠 재료 미리 갖춰 두고, 맛있게 만들어 먹을 일만 남았네요 ^^

우선, 가장 만만하게 도전해 보기 쉬운 오믈렛 샌드위치부터 만들어 볼까 해요.

아이들이 워낙 계란을 좋아하니 오믈렛 자체만도 좋아하지만,

바쁜 아침에 오믈렛만 주기엔 뭔가 든든함이 없잖아요.

여기에 잘 어울리는 식재료인 토마토도 함께 볶아 곁들이면 더욱 영양가 만점~

달걀을 퐁신퐁신하게 오믈렛으로 만들어 식빵 안에 샌드해서 먹는 건데,

연겨자, 마요네즈, 케첩에 우스터소스만 있으면 금방 완성이니 당장 내일부터 시도해 보려구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평생 공부력은 초5에 결정된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4-12 15:14
http://blog.yes24.com/document/1418256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평생 공부력은 초5에 결정된다

박명선 저
서사원 | 2021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제목만 보면 무시무시하고 겁이 덜컥 나기도 하죠?

둘째가 초 5이다보니 한번쯤 꼭 읽어보고 싶었어요.

아이들의 이 시기는 지나가면 다시는 오지 않으니까요.

'그때 왜 그랬을까? 이렇게 하면 좋았을텐데...'라고 후회하고 싶지 않아요.

미리 알고 알맞은 상황을 마주했을 때, 적절히 대응하는 엄마가 되고 싶어요.

큰 아이는 중 1이고 약간의 눈빛과 말투가 달라졌다는 거 외에

완전한 사춘기는 아니예요. 여전히 엄마에게 하루에 있었던 일들 이야기하는 거 좋아하고,

선생님께 칭찬받은 거 꼬박꼬박 알려주고, 하루에도 몇번씩 뽀뽀와 포옹도 많이 하구요. ^^

초 5인 둘째 역시, 아직 사춘기라고 할 수는 없지만,

요즘 부쩍 "왜요?"하고 반문을 하곤 한답니다.

그게 반항이 아님을, 자기 주도, 자기 중심적 사고가 더 커졌기 때문에 그렇지요.

이렇듯 아이의 발달 단계에 대해 잘 알고 있는 것은 참 중요한 것 같아요.

이론에만 빠삭하고 실전에서 잘 발휘해야 할텐데.. 제 걱정은 그렇습니다 ^^

 

요즘 코로나 시대와 맞물려 더더욱 아이들의 학습 격차가 커지고 있는데,

특히나 초 5 아이들의 격차가 더 크게 벌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맞벌이 가정의 아이들의 경우, 예전보다 더 그 정도가 심해지고 있다고 해요. ㅠ

안타까운 현실이죠. 학교라면 선생님이 야단도 치고 챙겨주시기도 하고 그럴텐데,

집에 혼자 있으니 어른도 몇시간 동안 앉아 수업하고 숙제한다는 것이 힘든데

아이들은 오죽 더 힘들까요.

초 5학년 수준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여전히 '독서'입니다.

요즘 문해력의 힘이란 테마가 강하게 형성되어 있는데요.

아이들이 책을 소리내어 읽을 줄은 알지만 그게 막상 무슨 뜻인지 모른다는 것이 큰 문제이기에,

독서력을 반드시 높여야 한다고 저자는 강조하고 있어요.

영어, 수학은 반드시 매일매일 일정량을 꾸준히 해야 하는 것이 중요하고,

글쓰기도 가급적이면 주기적으로 꾸준히 하라고 합니다.

그밖에 노트정리, 5학년을 위한 권장도서, 공부 노하우, 독서법, 스마트폰 관리 등

5학년 엄마라면 꼭 알아야 할 알짜 정보들을 함께 담고 있어

관심있으신 분들은 꼭 한번 읽어보셨으면 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세상 모든 엄마와 딸들이 꼭 읽어야 할 '엄마와 딸의 심리학' | 기본 카테고리 2021-04-10 16:29
http://blog.yes24.com/document/141664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엄마와 딸의 심리학

클라우디아 하르만 저/홍민경 역
현대지성 | 2021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너도 결혼해서 너같은 딸 낳아봐라!

그때 내 심정 알테니..."

드라마나 영화 속에서 많이 들어보셨죠?

딸들은 엄마가 되고서야 비로소 엄마를 이해하기 시작한다잖아요.

아이를 임신하고 출산하기까지의 기간, 낳아서 키우면서 느끼는 희노애락, (전 우선 여기 단계에 해당되네요 ^^)

또 그 아이가 어른이 되어 결혼하고....

확실히 자식을 키우면서 엄마로서의 갈등을 느끼기 시작하게 되는 것 같아요.

금이야 옥이야 예쁘다 하고 세상 둘도 없다 하고 키우지만,

여러 이유로 스트레스를 받고 짜증도 내고 소리도 질러보고 하잖아요.

그러면서 또 내가 왜 그랬을까 하고 후회하고.. 이 과정들이 한없이 되풀이 되며 엄마인 저도 나이를 먹어 가고,

아이들도 그렇게 크는 것 같아요.

 

언젠가 친정 엄마와 똑같은 표정을 하며, 토씨 하나 틀리지 않고 똑같은 말을 하는 스스로를 보며,

소스라치게 놀란 적이 있지 않나요?

네, 전 많아요...

세상의 모든 엄마와 딸들 중에서 갈등할 일 없이 부딪치지도 않고 사이가 좋기만 한 관계가

얼마나 될까요? 아마 많지는 않을 거예요.

이런 엄마와 딸의 관계를 힘들게 하는 것은 뭘까요...

엄마와 딸이 서로를 아끼고 사랑한다면 그걸로 충분한 거겠죠.

그리고 밀당도 잘해야 하는 것 같아요. 부모 자식 관계에서 친밀한만큼 가까우면서도

때로는 멀어지기도 해야 하는거죠.

엄마와 아이와의 관계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애착이라고 말합니다.

아주 이상적인 안정형 애착이 있고,

엄마가 정서적으로 거리를 두는 회피형, 변덕과 불안이 문제가 되는 양가형, 트라우마를 극복하지 못한 혼란형의 불안정형 애착이 있다고 합니다.

큰 아이가 중 1이지만 사춘기 초입인지 부쩍 눈빛도 달라진 듯 한데 사춘기 아이들에겐 어느 정도의 방임을 하라고 하는데 그게 쉽게 되진 않더라구요.

내가 누구인지, 내가 무엇을 하고 싶고, 무엇이 되고 싶은지...등에 대한 자신에 대한 정체성을 잘 확립하는 것에 중요하고 그런 아이들로 키우고 싶으시죠.

태어나서 늘 엄마와 가까이 밀접하게 지내 온 아이들은 사춘기가 오며 엄마와 거리를 유지해야 한답니다.

친밀하던 엄마와 조금 거리를 두며 엄마의 역할 행동, 엄마의 여성성, 엄마의 가치관과 정서, 생각, 기분을 전부 다시 생각하며 자신의 것, 자신의 역할과 여성성을 찾으려는 노력을 하기 시작하죠.

그래서 이때 엄마는 딸이 그렇게 할 수 있도록 허용해야 하고 딸의 저항을 억압해서는 안된다고 저자는 말한답니다.

전 학창시절때 딱히 사춘기가 없이 스무스하게 잘 그 시기를 보낸 것 같아서 아이들이 어떨진 잘 모르겠지만, 마음의 준비는 늘 하고 있어야 할 것 같아요. 마음이란 게 한 순간에 먹어지는 게 아니니까요.

이 책을 읽으며,

제 아이들에 대해 지치지 않고 끊임없는 관심과 애정을 갖고 함께 지낼 수 있음에 친정엄마께 참 감사하는 마음이 많이 들었어요.

마지막 장까지... 한 장씩 읽어나가며 덮을 수 있었어요.

따스한 애정으로, 한없는 믿음과 응원으로 저를 잘 키워주셨던 엄마에 대한 감사함으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예쁜 그림 어린이 컬러링북 | 기본 카테고리 2021-04-09 10:45
http://blog.yes24.com/document/1415693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예쁜 그림 어린이 컬러링북 세트

잼든폴더 기획
폴더(Folder) | 2021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각 권마다 어떤 그림들이 있는지 소개되어 있는데

각 권마다 컨셉이 다르다보니

저흰 아이들이 한권씩 갖고, 서로 컬러링하고 싶은

그림이 있음 미리 포스트잇을 붙여 찜꽁해두었더라구요 ㅎㅎ

?

첫 부분에 색연필로 예쁘게 컬러링하는 5가지 방법이 소개되어 있더라구요.

우리가 아는 그냥 꼼꼼하게 색칠하는 방법,

옆으로 색연필을 뉘여서 잡고 부드럽고 넓은 느낌으로 색채감을 내기,

선을 서로 엇갈리게 칠하기,

강렬하고 또렷한 효과를 내고 싶을 때 여러 번 덧칠해서 칠하기,

기존에 나와있는 컬러만 칠하지말고 여러 가지 컬러를 자유롭게 섞어 색칠하기...

?

정말 그렇더라구요.

저도 아주 가끔씩 컬러링을 하곤 하는데요,

굳이 한 가지 색으로 칠하는 것 말고도 강약 조절이라든가 여러가지 컬러를 섞어서 칠해보는 것도 좋겠다 싶었어요.

?

컬러링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취미예요.

컬러링하면서 바쁜 일상을 잊고, 걱정도 잊고,

나와 나만의 시간에만 집중할 수 있어서 참 좋아서

집콕 취미로 적극추천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알고 먹으면 더 맛있는 음식의 세계사 | 기본 카테고리 2021-04-06 11:45
http://blog.yes24.com/document/1414044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알고 먹으면 더 맛있는 음식의 세계사

박영수 글/노기동 그림
풀과바람 | 2021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우리 밥상에 자주 오르는 밑반찬 중 김치가 있죠?

김치의 어원은 나물을 소금물에 잠기게 한다는 뜻의 '침채'라고 해요. 딤채, 짐채, 김채, 침치를 거쳐 김치가 되었다고 합니다.^^

?

김치, 초밥, 나시고랭, 포, 톰양꿍, 핫도그, 햄버거, 소시지, 피시앤칩스, 프렌치프라이, 타코, 캐비아, 케밥처럼 우리에게 익숙한 음식들도 소개되어 있어 반가웠구요.

?

껍질째 간 통밀가루를 반죽하여 발효하지 않고 뜨거운 화덕 안이나 철판 위에 기름을 쓰지 않은 채 구워낸 인도의 차파티라는 이름의 빵, 장조림? 불고기?같은 맛의 필리핀의 아도보란 고기요리,

?

달팽이를 버터로 볶은 요리인 프랑스의 에스카르고,

포르투갈의 음식인 대구를 소금에 절여서 말린 바칼라우,

굴라시라고 알려져있는 헝가리 음식 구야시,

육식금지로 대신 생선을 먹었던 네덜란드의 음식인 하링,

?

아르헨티나의 슻불 쇠고기구이인 아사도,

순대국밥 혹은 부대찌개와 비슷한 브라질의 페이조아다,

콩요리가 발달한 이집트의 타미야와 풀 메다메스.

양고기와 밥으로 만드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캅사 등등..

우리에게 다소 생소한 음식들에 대한 자세한 소개가 함께 있어 더욱 풍성한 배경지식에도 도움이 되겠더라구요.

?

비단 음식 뿐만 아니라 식사예절도 알 수 있는데요. 필리핀에서는 트림을 맛있었다는 인체반응으로 여기기 때문에 꺼억 하고 트림하는 것을 좋게 생각한다고 하네요^^;;;

?

이처럼 이 책을 읽으며 우리나라는 물론, 몰랐던 다른 여러 나라의 전통음식을 새롭게 알게 되는 재미도 느낄 수 있었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