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순수와 긍정의 공간
http://blog.yes24.com/jeil5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나날이
영혼이 따뜻한 사람들과 순수, 긍정의 느낌을 나누고 싶다. 맑고 고운 삶이 되기를 소망하는 공간이다. 책과 그리움과 자연과 경외를 노래하고 싶다. 감나무, 메밀꽃 등이 가슴에 와닿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9·11·12·13·14·16·17기

5·8기 창작

15기 사진·여행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79,36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를 위한
타인을 위한
신을 위한
하고 싶은 말
믿음
소망
사랑
기행기
기타
옮기는 말
블로그 공감
지식을 위한
노래를 위한
덧붙임
참여하는 말
이벤트 참가
이벤트 결과
감동, 이야기
아름다운 시
창작
소설
수필
생활문
기행문
단상
가져온 글
작가들의 글
블로그들의 글
날개
나의 이벤트
나의 리뷰
종교 서적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사상 서적
기타
이벤트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내가 하고 싶은 말
성결 복음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첨언
한 줄평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나의 삶
지식과 여유
체험과 믿음
태그
영화하는여자들 노동의미래직업정치경제노동문제미래학일삶노동 노동의미래 #책기증 아주작은습관 생리교육 직업 가타카나 일본어 기초일본어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창작하는 벗
출판사 벗
글나눔 벗들
최근 댓글
자주 가는 음식점에서.. 
불안을 평온으로 바꾸.. 
나날이님~~~ 우수 리.. 
따뜻하고 소소한 행복.. 
이 책이 참~~ 좋은 것.. 
새로운 글
오늘 853 | 전체 4511278
2009-08-28 개설

전체보기
한가함의 의미 | 수필 2020-09-18 16:14
http://blog.yes24.com/document/1304591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모처럼 한가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나에게 한가한 시간은 책도 옆에 없는 시간이다. 아무런 생각을 하지 않고 요즘 청년들이 말하는 멍때리는 시간이다. 이런 시간도 간혹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기는 한다. 책을 읽다가 글자가 지렁이처럼 고물거리고 가물거려 책에 눈을 땐 시간이다. 아무 것도 하지 않으려 나 앉았는데, 옆에 노트복이 열려져 있다. 그래서 이렇게 백지를 연다.

 

나는 글을 쓰는 시간은 한가한 시간에 넣는다. 그것은 하다가 그만두면 되니까 말이다. 그러면 다음에 다시 쓸 수 있다. 글을 쓰는 것은 마음이 움직이는 대로 가면 되니까 내 생각대로 간다. 하지만 책을 읽는 것은 타인과 대화를 해야 하는 시간이다. 이 대화도 그리 만만한 것이 아니다. 대화가 어떨 때는 사람을 주눅들게 만들기도 한다.

 

오늘은 하늘을 봤다가 거리를 봤다가 눈을 감았다가 하는 오후를 보내고 있다. 보내는 것이 아니라 흐르고 있다. 보낸다는 것은 내 의지가 들어가는 것인데, 거의 의지가 없는 시간이다. 그러기에 물이 흘러가듯 가는 것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그 시간 속에 자신을 두는 것도 어찌보면 괜찮다. 자연의 일부가 되기 때문이다. 억지로 자연을 내 몸애 새기고자 하면 벼락을 맞을 수도 있다. 둥양화 속에 들어가 있는 뱃사공처럼 자연 속에 물상의 하나로 인간이 있는 것도 괜찮겠다. 그 인간이 나라도 좋겠다.

 

오늘 오후는 그렇게 흐르고 있다. 햇살도 흐르고 바람도 흐르고 시간도 흐른다. 그 흐름 속에 내 모습은 사진이 아니라 동영상이다. 자신을 표현하지 않는 동영상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