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순수와 긍정의 공간
http://blog.yes24.com/jeil5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나날이
영혼이 따뜻한 사람들과 순수, 긍정의 느낌을 나누고 싶다. 맑고 고운 삶이 되기를 소망하는 공간이다. 책과 그리움과 자연과 경외를 노래하고 싶다. 감나무, 메밀꽃 등이 가슴에 와닿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9·11·12·13·14·16·17기

5·8기 창작

15기 사진·여행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15,63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를 위한
타인을 위한
신을 위한
하고 싶은 말
믿음
소망
사랑
기행기
기타
옮기는 말
블로그 공감
지식을 위한
노래를 위한
덧붙임
참여하는 말
이벤트 참가
이벤트 결과
감동, 이야기
아름다운 시
창작
소설
수필
생활문
기행문
단상
가져온 글
작가들의 글
블로그들의 글
날개
나의 이벤트
나의 리뷰
종교 서적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사상 서적
기타
이벤트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내가 하고 싶은 말
성결 복음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첨언
한 줄평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나의 삶
지식과 여유
체험과 믿음
태그
역사. 영화하는여자들 쉼표( )로구분하세요.(최대10개까지등록가능) 노동의미래직업정치경제노동문제미래학일삶노동 노동의미래 #책기증 아주작은습관 생리교육 직업
2020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창작하는 벗
출판사 벗
글나눔 벗들
최근 댓글
훗.. 오늘 내일사이에.. 
책구입은 상당히 충동.. 
충동적인 책 구입, 완.. 
사진이 마치 사진 전.. 
하늘사진을 한참 바라.. 
새로운 글
오늘 176 | 전체 4529105
2009-08-28 개설

전체보기
백지와 컴퓨터 | 나를 위한 2020-10-27 09:23
http://blog.yes24.com/document/1322298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학창 시절과 젊은 시절엔 백지만 옆에 있으면 좋았다

그 안에 무엇을 그려 나간다는 것은

나의 분신을 만드는 작업이기에, 나의 흔적을 남기는 일이기에

못 생겨도, 조금 낫게 보여도

모두 흡족하게 나를 찾게 하였다

이제 컴퓨터를 마주하고 있는 장면이 더없이 행복하다

아마 그것은 어릴 적 백지와 같은 기능을 하고

그 일이 내 마음에 작용하고 있는 것이 아니랴 생각해 본다

무엇을 표현해도 좋다. 무엇을 담아도 좋다

정말 인생에 이 시간만큼 스스로를 풍족하게 하는 시간이 있겠는가?

스스로에게 묻는다

아이들을 가르칠 때 <글쓰기>를 어려워 하는 아이들과

마주 앉아  같이 쓰기를 했던 기억이 있다

아이들에게 글을 쓰게 하고,  쓴 글을 첨삭하면서 언어를

나열하고 교체하고 삭제하고 첨가하던

그것이 손쉽게 이루어지는 것을 보면서 아이들이 신기해 하던

장면이 떠오른다

아이들이 왜 그리 글이 안 되는가? 하는 생각이 당시에는 있었으나

어휘력 부족, 관심도의 낮음, 노력과 연습의 미진 등이

그렇게 만들고 있다는 것을 이제는 안다

그것은 어떻게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아마 그런 것이 '글을 쓰는 사람들은 타고난다.'는  말을 하는

요인이 아닐까 생각도 된다

오늘 나는 컴퓨터 앞에 앉아 있는 시간을 가지고 있다

그것은 무엇보다도 나를 행복하게 만드는 장면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3)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