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지젤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jigel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지젤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3,42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신앙서적 리뷰
유아동도서 리뷰
나의 리뷰
유아동도서 리뷰
신앙서적 리뷰
기타도서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괜찮은 책이네요. 읽.. 
새로운 글
오늘 16 | 전체 51285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존경받는 부자들의 어린시절 이야기(유아이북스) | 유아동도서 리뷰 2016-09-27 23:53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89775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존경받는 부자들의 어린 시절 이야기

이광렬 글/DG Studio 그림
유아이북스 | 2016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존경받는 부자들의 어린시절 이야기(유아이북스)

 

훌륭한 사람을 닮아 잘 자라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아이들에게 위인전을 읽게 합니다. 지금까지 위인전이라하면 위인의 어린시절부터 훌륭한 사람이 되어서 업적 위주로 된 위인전이었는데, <존경받는 부자들의 어린시절 이야기>는 위인들의 어린시절에 초점을 맞추어 쓰여진 책입니다. 옛말에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다르다고 했던 것처럼, 위인들의 어린시절은 어땠는지 궁금해지네요.
이 책에 나오는 존경받는 부자들은 크게 3부류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어려운 환경에서도 꿈을 키워나간 위인들(앤드류 카네기, 존 록펠러, 유일한, 월트 디즈니), 자기가 좋아하는 일에 열정을 품고 노력한 위인들(헨리 포드, 빌 게이츠, 잭 웰치, 워렌 버핏, 마돈나), 어떤 장애물도 꿈을 막을 수 없다는 신념으로 노력한 위인들(정주영, 손정의, 리카싱, 오프라 위프리), 이들은 동서양을 막론하고 어려운 상황에도 굴하지 않고 자신의 꿈을 이루기위해 열심히 노력했고, 자신의 꿈을 이루고, 부자까지 되었습니다. 존경받는 부자들 13명의 어린시절 이야기를 읽는 동안 정말 이들은 어린 시절부터 남달랐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난한 직조공의 아들이었지만 노는 것에도 최선을 다하라는 어머니의 가르침을 잊지 않고, 매사에 최선을 다했던 앤드류 카네기는 억만장자가 되었고, 어릴 때부터 사업적인 수완이 남달랐던 존 록펠로는 자기관리와 검소함으로 평생을 살았고, 열 살의 나이에 낯선 미국으로 유학을 떠났지만 집에서 생활비를 한푼도 받지 못해  땔감 만드는 일을 하며 학교를 다녔지만 열심히 공부했고, 질병 퇴치를 하여 인류의 행복을 높이겠다는 생각으로 유한양행, 유한공업고등학교를 설립했으며, 전 재산을 사회에 환원한 분입니다. 싫증을 잘 느끼고 쉽게 포기하는 아이였던 빌 이츠는 하고 싶은 것을 하니 시간가는 줄 모르며 이해 될 때까지 밤을 새워 답을 찾는 끈기력을 지닌 인물이었습니다. 빌 게이츠의 어린시절 이야기를 읽으면서는 부모의 방식대로 아이를 너무 닥달하지 않고 기다려 주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승부근성이 강했지만 성격이 급한 탓에 말을 심하게 더듬는 습관이 있었던 잭 웰치는 칭찬으로 아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준 어머니가 있었기에 말더듬는 습관도 사라지고, 46세의 젊은 나이게 제너럴 일렉트릭의 최연소 회장이 됩니다.
 
어떤 일을 기대하고 성공하기를 간절히 바랬지만 희망이 좌절될 때가 있는데, 성공하는 사람은 실패했다고 절망하고 포기하는 법이 없다고 합니다. 현실을 불평하고 낙심하다가 좌절하기 보다는, '어떻게 하면 되게 할까?',  '어떻게 하면 될 수 있을까?'를 고민한다고 합니다.(본문 68쪽) 해낼 수 있다는 꿈이 성공을 이끄는 비밀의 열쇠인 셈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