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여름의소금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joyounhe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여름의소금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3,56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리뷰 잘 보고가요.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2060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나는 완벽한 멕시코 딸이 아니야 | 기본 카테고리 2022-01-20 11:25
http://blog.yes24.com/document/1579029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나는 완벽한 멕시코 딸이 아니야

에리카 산체스 저/허진 역
오렌지디 | 2022년 0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P.153 이제는 괜찮은 게 뭔지 모르겠어요. 뭐가 정상인지도 모르겠어요.

P.173 왜 인생은 늘 내가 풀 수 없는 퍼즐처럼 느껴질까?

--------------------------------------------------------------

처음엔 몰랐는데 읽을 수록 완벽한 책이라 생각된다. 살아 숨쉬는 캐릭터와 흥미로운 사건으로 책을 읽고 읽는데도 다음 페이지가 궁금했다.

멕시코 출신 불법 이민자의 딸 훌리아는 자신이 갖고 있는 상황에 비해 너무 똑똑하다. 그런 그녀의 언니가 죽으면서 시작되는데 처음엔 훌리아가 이해 되지 않았다.

언니의 죽음에 슬퍼하는 부모님께 너무 매정했으며 매사 너무 불만인 것 처럼 보였다. 하지만 책을 읽으며 그녀를 완전히 이해 할 수 있었다. 나를 이해해 주는 사람 하나 없는 상황에 가난은 옵션이라니 10대 소녀에게 현실은 너무 가혹하다

그녀를 이해하다보면 그녀의 부모님이 이해가 가지 않게 된다. 훌리아에 빙의해 그녀의 부모님을 같이 씹고 있었는데 후반부에 나오는 어마어마한 반전!

아.. 진짜 세상엔 슬픔 없는 사람 없고 이유 없는 행동은 없다.

책을 읽으며 나의 10대 시절의 떠오를 만큼 공감했으며, 이민자들의 아픔도 느낄 수 있었다. 또한, 결말에서 청소년 소설 같은 훈훈함도 느꼈다.

진짜 재미있게 읽은 책이라 강력 추천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