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rsimh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jrsimh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jrsimh
jrsimh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1,22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67
2008-06-02 개설

전체보기
심리학을 만나 행복해졌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5 07:1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37071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심리학을 만나 행복해졌다 (리커버 에디션)

장원청 저/김혜림 역
미디어숲 | 2021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이 책을 보면 내마음의 심리를 알수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심리학을 만나 행복해졌다.

장원청 지음, 김혜림 옮김

난 지금 어떤 세상에 살고 있는가? 역사 속에서는 많은 세상에 있었다. 2차 세계대전 시대, 6.25 시대, 5공화국 시대 등…그 시대를 가장 잘 이해할 수 있는 건 단어 한마디면 충분하다. 난 지금 코로나 시대에 살고 있다. 작년부터 시작해 어느덧 1년이라는 시간이 흐르고 코로나는 우리 삶 속에서 당연한 듯이 옆에 앉아서 절대 떠나지 않고 있다. 코로나 시대를 지내면서 가장 힘들어 하는 건 내 마음속의 심리적 안정감이다. 어딜 가도 불안한 느낌이 있고, 혹시나 하는 생각이 남을 의심하게 되고, 세상을 나쁘게만 보고 있는 나 자신을 어느 순간 느끼고 있었기 때문이다.

나는 이런 심리적인 내 마음을 안정시키기 위해 책을 고르는 중 “심리학을 만나 행복해졌다”라는 책이 눈에 띄었다. 복잡한 세상과 사람의 마음을 꿰뚫어 보는 심리 법칙, 나에게로 찾아온 일상의 심리학이라는 문구가 내가 지금 고민하는, 내가 겪고 있는 나의 심리도 이 책에서 해답을 찾을 수 있을 것 같았다.

이 책은 평소에 뉴스에서 많이 들을 수 있었던 무슨 무슨 효과 등 한 번씩 들어 봤을 듯한 효과들에 대해서 설명이 되어있다. 총 13개의 파트로 나누어져 있고, 내 마음속을 알아볼 수 있는 여러 효과부터 해서, 주변 사람들과의 인간관계를 잘 지낼 수 있는 효과, 그리고 우리가 평소에 당연하다고 생각하면서 지내왔던 소비 및 투자의 심리 효과, 직장에서 지내면서 생겨나는 효과 등을 하나하나 잘 설명해 놓았다.

Part 1. 나를 뛰어넘어 진정한 나를 만나다(앵커링 효과….)

Part 2. 지혜롭게 세상을 건너는 법(머피의 법칙….)

Part 3. 내 마음이 마음대로 안 될 때(호손효과…)

Part 4. 나를 끌어올려 성공하라(로크 법칙…)

Part 5. 탁월함은 어디서 오는가(말파리 효과…)

Part 6. 술술 풀리는 인간관계 기술(헤일로 효과…)

Part 7. 나에 대한 호감도를 높여라(자존감 효과…)

Part 8. 인생은 한 판 게임이다(루시퍼 효과…)

Part 9. 내 말을 따르게 하는 설득 법(호혜의 법칙…)

Part 10. 투자와 소비 속에 숨어있는 함정(베블런 효과…)

Part 11. 직장에서 인간답게 살아남는 법(자이가르닉 효과…)

Part 12. 사람을 알면 관리가 쉬워진다(무가치 법칙…)

Part 13. 어떻게 행복해질 수 있을까(베버의 법칙…)

한 part마다 읽을 때마다 아~~ 이렇구나…. 아 ~~~ 이래서 이랬었구나, 맞아 맞아, 나도 이렇게 생각해 라는 생각을 계속했다. 특히 ‘내 마음이 마음대로 안 될 때’에서 부정적인 감정은 점연된다. ? 걷어차인 고양이 효과가 마음에 와닿았다. 지금 사는 코로나 시대로 인해 마음 사람들의 심리가 극도로 되어 있으면서, 조금만 건드려도 다들 폭발하는 건 이런 심리로 인해서가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 내가 기분이 나쁘니 다른사람 한테 그 기분이 전달되고, 그 기분은 다시 또 누군가에게 전달되고 이런 나쁜 감정이 전달되면서 우리 사회가 전체적으로 우울해지고, 감정이 안 좋아 지는 것이라고 생각이 들었다. 이런 것을 보면서 정말 심리적으로 생각하기 나름이라는 생각이 더욱 들었다. 우리는 이런 불행 속 시대에서도 행복을 찾아야 한다. 난 마지막 part에서 그 해답을 찾았다. “불행은 별난 행복일 수도 있다. 슈와르츠의 논단에서 말하듯이 행복과 불행 역시 영원한 것이 아니라 눈앞의 모든 것은 시간의 축 위에 있는 한점을 묘사한 것에 불과하다. 행복은 항상 ‘불행한 외투’를 걸치고 우리의 삶에 걸어 들어온다는 것이다. 우리가 행복을 얻을 수 있을지 없는지는 우리가 불행 속에서 행복의 그림자를 볼 수 있느냐에 따라 결정된다.

이 문구를 보면서 행복은 불행과 같이 가는 동반자라는 생각이 들었다.

내 생각에는 코로나 시대가 끝나도 또 다른 시대가 우리한테 다가올 것이고, 우리는 그 시대를 한 걸음씩 헤쳐나가야 한다. 행복은 불안함과 같이 온다. 그 속에서 불안을 먼저 찾을지 아니면 행복을 먼저 찾을지는 나 스스로 물어보고 내가 찾아 나가야 하는 것이다.

이 책을 통해 내 마음속의 심리를 조금 더 알게 되었고, 우리 사회, 우리 삶 속에서의 심리를 알게 되었다. 어려운 코로나 시대 난 이겨낼 것이고, 내 마음을 더욱더 단련 시켜 강한 나로 만들 것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