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아남카라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khh50311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anamcara831
아남카라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1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1008
2008-02-02 개설

전체보기
에피타프 도쿄 | 리뷰 2021-10-27 21:29
http://blog.yes24.com/document/1531151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에피타프 도쿄

온다리쿠 저/권영주 역
비채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에피타프 도쿄 / 온다 리쿠 / 비채

에피타프. 묘비명을 뜻하는 영어단어이다.
묘비에 새겨진 글이나 시문을 의미하는데 이라는 묘비명은 에피그램이라는 장르로 까지 발전한다.

그렇다면 도쿄라는 도시의 묘비명은 어떻게 될까?

<에피타프 도쿄>는 정말로 독특한 소설이다.
소설, 에세이, 희곡 등 여러 장르가 섞여있으며, 온다 리쿠의 스타일이 잘 느껴지는 소설이었다.

K의 시점에서 이야기하는 piece / 본인을 흡혈귀라고 하는 요시야의 시점에서 보는 drawing / k가 쓴 희곡 여성살인청부업자의 이야기인 에피타프 도쿄

읽다보면 하나의 책이 아니라 몇 권의 책을 읽는 느낌을 주기 때문에 호불호가 많이 갈릴 것 같다.

도쿄와 일본에 대한 지식이 있다면 더욱 재미있게 읽을 수 있을 것 같은데, 그러한 부분에서 이해가 잘 안가는 부분들이 있었다.

도쿄의 묘비명을 읽으면서 서울의 묘비명은 어떠할까?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였다.

기존의 온다 리쿠의 소설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P.8
소중한 것은 곧 신이 된다.

P.35
'그때가 좋았다'
도쿄의 묘비명으로 어떨까?

P.49
<에피타프 도쿄>는 소문자로 서술되는 도쿄의 이야기다.

P.70
아닌 게 아니라 좋아하는 것을 나열한다는 것 자체가 조금은 쓸쓸한 행위일지도 모른다. '좋아하는 것'은 대체품으로는 만족할 수 없다.

P.140
그때 나는 대체 어떤 나일까. 인간의 모습일까. 아니면 강철을 뒤덮은 정글에서 살 수 있도록 새나 곤충 같은 모습일까.

P.148
누군가의 쓰레기는 누군가의 몽고다. 그 반대 또한 진실.

P.249
"살아 있는 사람도, 죽은 사람도, 일본은 빙글빙글 돌고 있어. 도쿄도."

P.310
도시는 영원이지만(아마도) 그것을 구성하는 개개인은 각자의 인생을 마치고 완결된다.

"출판사에서 도서를 지원 받아 작성하였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