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kimme146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kimme146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kimme146
kimme146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1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629
2019-12-10 개설

전체보기
#심리학#책추천#삼국지#심리학이 조조에게 말하다2 | 기본 카테고리 2022-11-27 06:25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719143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심리학이 조조에게 말하다 2

천위안 저/이정은 역
리드리드출판 | 2022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옛말에 나를 알고 적을 알면 백전백승이라는 말이 있다. 사람의 많고 적음이 아니라. 힘이 많고 적음이 아니라 전략적으로 적을 공격해 이겨내는 것이 손자병법에서 말하는 지피지기면 백전백승이다. 사람의 심리를 알수 있다면 아무리 어려운 일도 해결 할 수 있는 길이 보이기도 한다. 조조의 20만 대군의 배를 묶어두고 바람을 이용해 싸웠던 적벽대전이 그렇다. 제갈량의 지혜로 유비와 손권이 동맹을 맺고 조조의 군대와 맞서 싸워 승리를 거두었던 적벽대전은 삼국지 3대 전투로 꼽히기도 한다. 그만큼 전략적 전술이 돋보였던 전투이기도 했다. 삼국지를 안본 사람도 들어봤을 정도로 명성을 자랑한다. 영화로도 여러 제작되어 인기를 얻기도 했다. 나역시 영화로 본 삼국지 이야기중 적벽대전을 인상깊게 보았다. 그래서 그런지 조조의 비열하고, 잔인한 모습이 강인하게 남아 있었다.

하지만 #심리학이조조에게말하다2 에서 읽은 빼어난 처세술로 혼란의 시대를 헤쳐 나온 조조의 이야기를 읽고 나니 전혀 새로운 눈으로 조조를 바라보게 되었다. 조조는 난세의 간웅이다. 한 왕조가 명망한 후 천하의 주인이 없는 혼란 속에서 제갈량이라는 막강한 상대에 맞서 수많은 위기를 넘기며 자신의 왕국을 세우는 데 성공한다. 자신의 생명이 백척간두 끝에 매달려 있는 급박한 상황에서도 선택을 내리고 결단해야 만 했다. 그 속에는 결국 자신에게 유리한 관세를 이끌어내고 승리를 쟁취하는 영웅 조조의 심리 전략이 숨어 있다. 저자는 삼국지에서 나오는 조조와 관련된 수많은 에피소드속 영웅의 심리를 날카롭게 포착하고 독자에게 깨달음을 선물하고 있다.

 

 

그릇이 큰 사람이 큰일을 이룰 수 있다. 돈이 담기는 그릇이 아니라 열정과 의지, 도전의식과 진취적 사고가 담기는 그릇이다. 이 그릇은 본인이 직접 크게 빚을 수 있다. 망설이지 마라. 문제는 주저하는 데 있다.

 

조조에게는 좋은 인재들이 많았다. 사람을 잘 믿어 주었던 조조는 때로는 사람으로 힘든 고비를 넘기고, 때로는 사람으로 힘든 상황을 마주하기도 했다. 그릇이 큰 사람은 행동부터 다르다. 조조의 회복탄력성은 정말 가지고 싶은 재능중 하나이다. 여러 사람들에게 배신을 당해도 금세 잊어 버리고 자신이 갈길을 가는 그의 모습에 조조의 그릇은 타고난 것이라는 생각을 했다.

 

 

어리석은 자는 타인을 낮추고 자신을 높인다. 지혜로운 자는 타인을 높여 스스로 높아진다. 누구나 자신의 잘함은 위대해 보인다. 상대적으로 타인의 잘못은 커 보인다. 그로 인해 자기를 높이고 상대를 깍아내리는 오류를 범한다. 자신이 이룬 성과 앞에서 겸손해지자.

 

예형의 일화를 읽으며 겸손은 나 자신을 더 돋보이게 한다는 것을 알았다. 자신을 낮추고 상대를 높이면 스스로 높아진다. 진실이 때론 거짓보다 위험하다는 말이 삼국지 인물들의 일화속에 숨어 있었다. 가끔은 하얀 거짓말이 필요 한것 처럼 진실을 침묵하는 지혜도 필요하다.

 

하늘의 뜻은 곧 사람의 마음이다. 자기 의지라고 하는 편이 낫겠다. 집중해서 자기 길을 가다 보면 생각지도 못한 의미와 행운을 발견하게 된다. 하눌이 도운 둣 순조롭고 탄탄한 길을 걷게 된다. 그만큼 자기 의지가 강하다는 뜻이다.

 

조조는 관우를 자신의 사람을 만들고 싶었다. 서주성을 손에 넣은 조조는 마지막 남은 하비성을 향하며 '이번만큼은 기필코 관우를 손에 넣으리라!'다짐했다. 조조의 바램대로 관우는 조조와 함께 가지만 조건부 승낙이었다. 자신이 섬기는 유비를 찾으면 바로 떠난다는 약속을 받고 조조와 함께 했다. 결국 관우는 유비에게로 돌아가지만 조조의 자기 의지는 대단한 힘을 발휘했다.

 

 

너무 멀리 가다 보면 원래의 목적지를 잊어버린다. 앞만 보고 달리지 마라. 빨리만 달리지 마라. 한없이 달린 뒤 이 길이 아니었음을 안다면 좌절하게 된다. 삶이 채근하고 재촉하더라도 발밑을 다지며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지. 반드시 목적지에 이룰 수 있다는 믿음으로!

2천 년간 필독서 자리를 지켜온 삼국지 영웅들의 비밀을 현대 심리학으로 풀어낸 흥미로운 책이다. 이 책을 통해서 우리는 심리 규칙을 들여다 볼수 있었다. 책에 나온 심리 규칙을 잘 이해한다면 사람과 사람 사이의 관계와 갈등에서 융통성과 포용력을 갖게 될 것이다. 또한, 일상의 스트레스, 어려움을 마주하면서 걷게 될 수많은 시행착오를 비쳐 지나갈 지혜를 발견할 수 있다. 이것이 이 책의 특징이다.

삼국지를 정독하지는 못했지만 삼국지에 나오는 영웅들의 이야기는 영화로 드라마로 많이 접했다. 그들이 그 시대에 그렇게 할 수 밖에 없었던 행동들을 현대 심리학을 통해서 그들의 삶을 들여다보니 새롭고 흥미로웠다. 조조의 자기 의지와 회복탄력성은 난세의 간웅으로 인정할 만큼 위대한 재능이라고 생각한다. 혼란 속에서 흔들리지 않는 평점심과 판단력을 갖춘 조조의 그릇은 남들과 달랐다.

#삼국지#심리학#심리학이조조에게말하다2#책#서평#독서#조조#처세술#관계#심리#리드리드출판

 

<이 도서는 출판사로부터 제공받아 작성한 후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