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ksjice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ksjic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ksjice
ksjice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3,59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서평 감사합니다~~ .. 
독자님, 안녕하세요? ..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4 | 전체 8109
2019-05-15 개설

기본 카테고리
심리학 공부 | 기본 카테고리 2019-06-07 10:14
http://blog.yes24.com/document/1136835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어른이 되어도 여전히 삶은 고되고 때론 살아내는 일이 버겁다. 학생이든 직장인이든, 나이가 많든 적든 사는 건 똑같이 어렵다.

어른이 되면 괜찮아질 줄 알았는데 상처 받은 마음은 그대로고 지치고 힘들어서 도망치고 싶다.

우리는 모두 각자의 아픔을 지니고 산다. 이 책은 더 이상 감정에 휘둘려 오늘의 행복을 포기하고 싶지 않은 현대인을 위한 치유의 심리학이다.

이 책은 김혜남 선생님과 또 다른 전문의 박종석 선생님이 함께 만든 책이다.

우울증에서 홧병까지 다양한 사례와 솔루션이 담겨 있으며, 중간중간 저자들의 생각과 토론 내용이 함께 한다.

책의 초반부터 고개를 끄덕이며 봤다.

특히 나에겐 엄격하고 타인에게는 관대한 사람들.

그 속에 내가 있었다. 흔히들 내로남불이라고 (내가 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 자신에게는 관대한 사람들도 많다는데, 어찌하여 나를 비롯한 어느 무리의 사람들은 자신에게 그렇게 엄격하고 스스로에게 만족하지 못하는 것일까.

책을 읽으며 나에게도 조금은 관대해져 보자고 다짐해 보았다.

나이가 먹고 어른이 되면 괜찮을 줄 알았다. 하지만 어른이 되어서는 점점 더 내가 가지고 있는 틀(frame)에서 무엇이 더욱 확고해진다는 느낌도 든다.

책 속에 나오는 등장 인물들을 괴롭히는 원인의 대다수는 유년시절에 겪었던 일들이다.

내가 현재 어떤 기억을 가지고 어떻게 살아가는지에 대해 우리 부모를 원망하고 싶지는 않다. 최대한 그분들을 이해해보고자 노력해본다.

이 세상에 자식 잘못되길 바라는 부모는 없을 테니 말이다.

지금 나의 삶을 충실히 살고 행복을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일상생활 속에서 불안을 느끼고 공포와 강박이 주를 이루는 삶이라면 가족 구성원 그 누구도 행복하지 않을 테니 말이다.

이 책의 작은 주제들은 조금씩 다르지만 결론은 하나로 흐른다.

바로 나 자신을 사랑하라는 것이다. 그래야 타인도 사랑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김혜남 선생님 께서 해주신 말씀 중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이 있다.

바로 우울의 반대말은 행복이 아니라 생동감이라는 말이다.

살아서 움직이고, 아주 조금씩 매일 변하는 것이야말로 우울에서 벗어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 책속으로 :


적을 알아야 전쟁에서 이길 수 있듯이, 내 마음속에 있는 고통이 무엇인지 알아야 그것을 고칠 힘이 생긴다.

자아가 볼까 두려워서 부정하고 억압했던 기억을 인정하고 직시할 수 있다면, 그것은 비로소 자아에 그것에 대처할 수 있는 힘이 생겼다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서평의달인 #어른이되면괜찮을줄알았다 #심리학 #책 #글 #책읽는어린왕자 #책리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