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카리스마의 이런 저런 이야기
http://blog.yes24.com/ksr868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카리스마
읽을 책이 있고, 마실 차가 있고, 듣고 즐기는 음악이 있음에 감사하자!!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76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즐거운 책수다
즐거운 나들이
즐거운 입수다
예스블로그 정보
자연과 인생
꽃과 인생
밥상과 인생
효소와 인생
맛집을 찾아서
기대평 응모글
이벤트 스크랩
포스트 작성 팁
축 당첨!!
나의 리뷰
쪼개읽기- 중간리뷰
가정/건강/취미/여행
어린이, 청소년
인문학
문학
만화
경영 경제 자기계발
교육/역사/지리/문화
히가시노 게이고
영화
DVD
연극/공연
클래식
오페라
재즈
가요
기타 음악
나의 메모
줄거리
태그
머무르는남해안여행 로알드달베스트단편 리투사랑해유 지적대화를위한넓고얉은지식제로 함께읽는도서 눈물점 영국화가엘리자베스키스의올드코리아 저우둥 무차별살인법 블루홀식스
2022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정성이 반이겠죠. 담근 거 얻어만 .. 
뚝딱 요리도 잘 하시고... 
사실 청경채는 맛있어 보이지만 실상.. 
야들야들, 난들난들한 진짜도토리묵을 .. 
농부의 손톱은 자랄 새도 없지요. .. 
새로운 글
오늘 6 | 전체 19773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15초 후에 죽는다 | 문학 2022-09-26 12:27
http://blog.yes24.com/document/1693425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15초 후에 죽는다

사카키바야시 메이 저/이연승 역
블루홀6 | 2022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블루홀식스에서 새롭게 선보인 미스터리 소설 '15초 후에 죽는다'를 읽기 시작하면서 머릿속을 채운 단어는 '와! 새롭다. 놀랍다.'였다. 이 소설은 새로운 발상과 독특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단연 최고의 작품이라 말할 수 있다. 제12회 '미스터리즈! 신인상' 가작을 수상한 젊은 신예 작가 사카키바야시 메이의 4편의 수록작품들은 '15초'라는 단어와 모두 연결되어 있다. 특히 '15초'는 일본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 시리즈로 들어지기도 했다고 하는데, 나머지 3편의 작품도 15초 못지않게 드라마 소재로 사용해도 충분한 재미있을 것이라고 생각해 본다.

 


 

'15초' - 처음부터 끝까지 내 착각이었다.

 

사람이 죽기 직전의 시간 15초. 과연 당신이라면 그 시간에 무엇을 할 수 있을까? '15초'는 주인공이 총을 맞고 죽기 직전 주어진 시간을 의미한다. 곧 죽음을 맞을 피해자는 남은 그 시간을 마음대로 stop과 paly를 할 수 있다. 왜, 누가 나에게 총을 쏜 것일까? 범인을 알았다면 정체를 어떤 방식으로 알려야하나? 소설은 남은 15초동안 피해자와 가해자 시점이 교차되면서 치열한 두뇌 싸움을 벌인다. 죽어가는 자신처럼 범인을 죽이려는 자와 완전 범죄를 위해 상대의 수를 간파하는 자의 치열한 두뇌 싸움.... 그러나 결말에는 치열한 두 여자의 두뇌 싸움를 넘어서는 놀라운 반전이 숨어 있어 독자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이다음 충격적인 결말이' - 그의 목표는 마지막 퀴즈 정답자를 되도록 적게, 가능하면 단 한 명으로 만드는 것이다.

 

두 번째 소개된 '이다음 충격적인 결말이'는 현실 남매가 방송 중인 '시간 여행 SF 미스터리물 드라마'의 마지막 편을 보면서 드라마의 퀴즈를 맞춘다는 내용의 소설이다. 마지막회.... TV를 잠깐 떠난 15초의 시간이 지나간 후 다시 돌아와보니 TV 여주인공이 갑자기 죽는다. 해피 엔딩으로 끝날 것이라 생각했는데 순식간에 비극으로 돌변한 것이다. 도대체 드라마를 놓친 15초 시간에 어떤 중요한 전개가 있었던걸까? 새롭고 신선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드라마 결말이 시청자에 의해 만들어졌다니...... 그것을 기획한 각본가와 그 트릭을 완벽하게 알아낸 시청자 모두 놀랍다.


 

'불면증' - 마쓰리의 미래를 위해 도움이 될 만한 말을 남겨야 한다.

 

심인성 난청 질환을 갖고 있으며, 누구에게도 마음을 열지 않는 아이 마쓰리. 시설에 있는 열두 살 마쓰리를 요우는 입양했다. 그리고 함께 지낸 1년 후 마쓰리는 계속 비슷한 꿈을 꾼다. 꿈의 결말은 어머니의 죽음..... 반복되는 꿈에 나타나는 시간은 언제나 똑같다. 오전 8시 28분 1초에서 16초까지의 15초 동안 일어난 일. 15초 후에 어머니는 죽는다.... 학교 생활에 대한 트라우마로 학업을 중단한 마쓰리를 설득해 중학교에 전학보내는 첫 날 어머니 요우와 마쓰리는 차를 타고 있다. 조수석에서 잠을 자다 눈을 뜨면 어머니는 어떤 말을 걸었고 그 때 차 정면으로 대형 트럭이 돌진해 오면서 교통사고를 당한다. 그러나 어머니의 말과 행동은 매번 바뀐다. 어째서 매번 교통사고로 끝나는 똑같은 꿈을 꿀 수 있을까? '이프 온리'나 '엣지 오브 투모로우' 같은 영화의 소재와 비슷한 '같은 꿈의 반복'..... 현실과 꿈의 뒤바꿈이라는 설정이 신선하다. 딸의 행복을 위한 마지막 결정.... 그 소망이 요우에게 닿을지...... 안타까움을 자아내는 소설이다.


 

'머리가 잘려도 죽지 않는 우리의 머리 없는 살인 사건' - 15초 이내라면 다른 사람의 머리를 자기 몸에 갖다 붙일 수 있다.

 

특수설정이 단연 돋보이는 작품이다. 위의 작품들도 특수설정을 통해 독자에게 신선함과 재미를 주고 있었지만 특히 이 작품은 특수설정에다 미스터리 추리까지 더해져서 독자의 눈을 책에서 떼지 못하게 만든다. 섬의 비밀..... 머리가 분리돼도 곧바로는 죽지 않으며, 곧장 머리를 몸에 이어 붙이면 다시 순식간에 부활하는 사람들. 그러나 머리와 몸이 15초 이상 떨어져 있으면 죽는다는 규칙이 있다. 역시 여기서도 15초 후면 죽는 일이 생긴다. 섬에 발생한 살인 사건. 머리 없는 몸이 불에 태워진 사건.... 사라진 소년 세 명..... 이밖에도 몇 가지 규칙이 더 있다. 자신의 몸을 불태운 범인을 누구일까? 그 범인을 잡기 위한 추리가 시작되는데.....


 

소설 '15초 후에 죽는다'를 읽으면서 전혀 빈틈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었다. 네 편의 작품들 모두 '15초' 후면 죽는다는 연관성이 있으며, 각각의 작품에 설치해 놓은 특수설정은 작품성을 살리는데 기여하고 있다. 전혀 빈틈을 주지 않고 사건을 서술해 나가는 작가의 기발하고 뛰어난 발상이 돋보인 소설이다. 요 근래 읽었던 미스터리 작품 중 최고의 작품이라 말하고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