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레몬밤
http://blog.yes24.com/lemontrees82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레몬나
eat pray love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6 | 전체 1721
2020-02-20 개설

전체보기
종이꽃 2 | 기본 카테고리 2020-10-27 00:27
http://blog.yes24.com/document/1322229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종이꽃 2권

VanG 저
해피북스투유 | 2020년 03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휼의 유영에 대한 집착과 광기가 살 떨린다. 진정한 광공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주는 휼은 유영의 속을 비워내고 썩지 않는 인형으로 만들고 싶어할 지경이다. 황제공이다보니 태산 같은 권력으로 할 수 있는 범위가 현대물에서는 상상도 못할 수준이다보니 그 매력 또한 배가 되는 것 같다. 아끼는 연동이라고 하기엔 심히 박대했고 하찮은 시종이라고 하기에는 전대미문으로 대접이 귀했다. 휼조차 자신의 마음을 정의하지 못하고 그저 본능에 따라 유영을 대했기에 휼의 잔인성도 다정함도 모두 극과 극으로 경험해야하는 유영이 안타깝다. 유영은 핍박받은 삶이 너무 길어서인지 다양한 감정을 느끼지 못하고 자신을 한없이 낮은 존재로 인식하고, 말 한마디 모질게 못하는 게 불쌍하다. 자신이 받는 불우한 처사들을 너무나 당연히 받아들이고 그저 감사하고 그저 송구하다는 말만 할 뿐인데 이게 다 진심이라 더 처연하게 느껴진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