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maae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maae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캔디나라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5,28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대평
리딩투데이 중간리뷰
리딩투데이 완독서평
캔디나라의 독서여행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전체보기
첫 번째 여행기 - 우동 한 그릇 | 캔디나라의 독서여행기 2022-05-22 14:2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31679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우동 한그릇

구리 료헤이 저
청조사 | 2001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어린 시절 어느 날 엄마에게 선물 받은 책

12월 31일 북해정의 문 앞에서 수도 없이 망설였을 세모자

어렵게 문을 열고 들어서 우동 한 그릇을 주문하기 위해 얼마나 용기를 내었을까?

그런 세모자에게 난로가의 따듯한 2번 테이블로 안내하고 하나 반의 우동을 말없이 내놓는 주인장

엄마와 두 어린 아들이 이마를 맞대고 먹는 한 그릇의 우동

그 이후 매해 12월 31일이며 북해정의 2번 테이블은 예약석으로 비워둔다.

몇해를 오지 않는 세모자를 12월 31일마다 기다리는 북해정 주인 부부에게 

어느날 세모자가 찾아온다.

우동을 먹으며 우동 가게 사장이 되고 싶다던 둘째, 큰아들, 엄마 세모자가 12월 31일 북해정을 찾아온다.

주변 상가 주민들과 떠들썩하게 송년회를 하던 주인 부부는 눈물만 흘린다.

이 책을 읽을 때면 항상 펑펑 운다.

북해정과 세모자의 12월 31일 이야기는 늘 따뜻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3 | 전체 178
2007-03-21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