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4,75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5 | 전체 37289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다시, 묘목을 심다 - 기진 | 기본 카테고리 2018-04-04 17:31
http://blog.yes24.com/document/102765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합본] 다시, 묘목을 심다 (전2권/완결)

기진 저
로코코 | 2017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전업주부인 여주인공 박유하와, 식품 회사 대표인 남주인공 이성준은,
집안끼리의 정략결혼으로 맺어진 사이예요.
유하는 하루라도 빨리 자신만의 가정을 갖고 싶었기 때문에,
성준은 결혼이라는 것에 감정적인 의미를 두지 않았기 때문에,
그들 두 사람 모두는 아무 반발 없이 그 결혼을 받아들였죠.
그 이후 그들이 지내 온 3년이라는 시간은, 그야말로 정략결혼이라는 말에 꼭 어울리는 날들이었어요.

성준은 일에 몰두하느라 어쩌다 한번씩 집에 들어올 뿐이고, 유하와 성준이 공유하는 거라고는 가끔씩 나누는 정사 뿐이었죠.
성준에게는 결혼전에 사귀었던 여배우와의 스캔들이 계속 따라다니구요.
그런 상황에서도 유하는, 가정 자체가 중요했기 때문에, 묵묵히 참으며 결혼 생활을 이어가고 있었어요.
하지만 성준이 끝내 아이 갖기를 거부했을 때, 드디어 유하의 반란이 시작돼요.
그리고 유하의 이혼 요구를 계기로, 성준에게도 변화가 생기기 시작하죠.


이 작품을 읽으면서 저는 역시나 작가님의 작품이 저와 잘 맞는다는 생각을 했었어요.
작가님의 전작들에 비해 호불호도 심하고 박한 평을 받고 있는 작품인데, 저는 연재로 접했을 때부터, 이 작품 역시 상당히 마음에 들었었거든요.
주인공 두 사람 모두 나름의 결격 사유가 있는 이들인데다가 이해하기 힘든 행동들을 보이기도 하지만, 제게는 황당함보다 안쓰러움이 먼저 느껴졌었어요.
감정적인 면에 서툰 성준이 보여주는, 유하를 향한 집착도 좋았구요.
무엇보다, 그들이 행복해져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