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13,26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9 | 전체 3365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Blossom, 봄이 온다 - 김선민 | 기본 카테고리 2018-12-18 23:32
http://blog.yes24.com/document/1092254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합본] Blossom, 봄이 온다 (전3권/완결)

김선민 저
도서출판 청어람 | 2018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이수연은 고향인 지방 소도시 주민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나름 개천의 용이라고도 할 수 있을만한 인물이에요.
어려운 가정 환경에서도 국내 최고 대학을 졸업하고 유명 은행의 본점에서 근무했으니까요.
하지만 그 속에서 수연은 계속 한계를 느꼈고 계속 지쳐가기만 했었죠.
그러던 중에 고향의 재래 시장에서 반찬 가게를 하시던 할머니가 돌아가시고, 할머니의 장례를 치르면서, 수연은 귀향을 결심했구요.
그리고 할머니와 어머니가 함께 운영했던 반찬 가게를, 어머니와 둘이서 이어가게 돼요.

남주인공인 도건우는 부유하지만 정은 없었던 부모들 탓에 외롭게 자란 인물이에요.
이혼 후 각각 재혼해서 새로이 가정을 꾸린 부모들도, 조부모들도, 경제적으로는 풍족하게 지원해줬어도, 사랑이나 관심을 주지는 않았거든요.
그나마 마음을 쏟을 대상이 되어주었던 농구선수로서의 꿈도, 부상으로 인해 좌절되어 버렸구요.
이전까지의 길을 접고 새로운 계획을 모색해야 했을 때, 건우는 함께 농구를 했던 친구의 제안에 마음이 기울어요.
그 결과 건우는 서울을 떠나 친구의 고향인 지방 소도시에 정착하기로 결심하죠.
낙향 후 재래시장 한 구석에서 카페를 운영하는 건우 형제들은, 시장의 터줏대감인 수연의 할머니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구요.


길 하나를 사이에 두고 서로를 바라볼 수 있는 위치에서 자리를 잡게 된 젋은 여자와 젋은 남자의 이야기인데요,
두 사람은 이미 수연의 할머니를 매개로 서로에게 좋은 인상을 갖고 있기도 한 터라,
수연과 건우가 서로에게 이성으로서의 호감을 갖게 되는 건, 어쩌면 당연한 일이겠지요.

지방 소도시의 재래시장을 배경으로 하는 소박한 삶의 이야기라는 점도 그렇고,
극적인 상황 없이 서로를 보듬어가는 남녀의 이야기라는 점도 그렇고,
조금은 밋밋하게 느껴지기도 할 정도로 잔잔한 글이었어요.
시장 속에서 살아가는 주변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들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서, 수연과 건우에 대한 집중도는 살짝 떨어지는 편이기도 하구요.
하지만, 평범하게 흘러가는 일상들 속에서 느낄 수 있는 포근함이 좋았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