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치명적인펩시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meteol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치명적인펩시
치명적인펩시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9,15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156
2021-10-14 개설

전체보기
푸괴껍3 | 기본 카테고리 2021-12-08 10:28
http://blog.yes24.com/document/1552993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푸른 괴물의 껍질 3권

동전반지 저
열매 | 2019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확실히 숲 밖을 나오고 나니 둘의 관계가 더 역동적으로 진전되는 느낌이에요. 재회할 때 그 순간은 정말ㅠㅠ 드라마였음 순간 시청률 최고 찍었음. 드씨 일러가 바로 그 장면인 거 같아서 한 문장 읽고 일러 보고 이랬네요. 페르닌 존잘ㅠ 페르닌은 기억이 없다는 점도 안타깝지만 그래서 앞으로의 재미를 더하는 요소가 되어주고요?
오블 추적하던 에피나 집회장에서 이자르가 신경쓰는 아이한테 질투하는 페르닌, 그리고 교접을 향한 우당탕탕 여정ㅋㅋ 4권에서는 부디 성공하길 바라며?
멋있고 힘있는 어른으로 성장한 페르닌 보는 재미가 있었네요. 이자르도 얼른 인간세계에 잘 적응하면 좋겠습니다. 휘몰아치는 전개도 좋지만 둘이 워낙 숲 속에서 고생길 걸었으니 앞으로는 평온한 일상만 가득하길 기대해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