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mikasky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mikasky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mikasky
mikasky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7월 스타지수 : 별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8 | 전체 417
2007-10-13 개설

기본 카테고리
유리의 살의 | 기본 카테고리 2022-06-08 23:53
http://blog.yes24.com/document/1639914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유리의 살의

아키요시 리카코 저/손지상 역
제우미디어 | 2020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강력한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처음엔 상당히 몰입력이 있었다. 소재가 소재이니 만큼..
메멘토와 영화 <내가 잠든 사이>를 연상하게 하는 소재이다. 주인공이 기억장애로 15분~20분 후에 완전히 기억이 리셋된다는 점이 흥미를 끌기 때문에 금방 빠져서 읽을 수 있었다.
당연히 중후반까지도 남편을 의심했다. 아내의 무죄를 밝히려는 노력도 하지 않다니?
팔은 안으로 굽는 법인데. 뭐야, 남편 수상해!
아냐..이것도 심리 트릭일수도? 하면서 모든 사람을 의심하면서 본것 같다.
그런데 노부인은 정말 의심 못했다. 의심하긴 했지만 주인공을 보호해주는게 천사같아서 믿고 싶었는데 ㅠ
주인공이 기억 장애로 인해 기억해야할것을 바로 잊어 버리고 피아식별을 못하는 장면들이 나오는데 너무 갑갑했다.
아냐, 그게 아니라고! 라고 소리치고 싶은 심정.ㅋㅋ
오늘은 남편을 믿으랬다가, 다른 날은 남편은 살인자니까 믿지 말랬다가.. 메모가 뒤죽박죽 되며 독자 또한 혼란에 빠진다.
리셋된 상태에서 남편의 편지를 곧이 곧대로 믿는 주인공을 보며 원래 기억장애 이전에도 남을 잘 믿는 편이었나 보다..싶은 생각까지 들었다.
그런데 반전 부분은 약간 설득력이 부족하지 않았나 싶다.
20년 동안이나 복수를 위해 기다리다니.. 그것도 애인의 복수를 위해서? 심지어 주인공은 직접 애인을 죽인 범인도 아닌데? 물론 원망 할수는 있지만 조금 과한 전개가 아니었나 싶다. 내 공감을 끌어내진 못했다.
일본 추리 소설의 범인들은 이렇게 작위적인 경우가 종종 있는것 같다. 
하지만 후반부가 정말 은은한 감동을 선사하는것이 있었다.
아내를 위해 자신의 존재조차 잊어버리게 만들다니.. 대화 후 기억이 날아가버리는 주인공을 보며 많이 슬펐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유리의살의 | 기본 카테고리 2022-06-08 23:53
http://blog.yes24.com/document/1639914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 페이백][대여] 유리의 살의

아키요시 리카코 저/손지상 역
제우미디어 | 2022년 05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강력한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처음엔 상당히 몰입력이 있었다. 소재가 소재이니 만큼..
메멘토와 영화 <내가 잠든 사이>를 연상하게 하는 소재이다. 주인공이 기억장애로 15분~20분 후에 완전히 기억이 리셋된다는 점이 흥미를 끌기 때문에 금방 빠져서 읽을 수 있었다.
당연히 중후반까지도 남편을 의심했다. 아내의 무죄를 밝히려는 노력도 하지 않다니?
팔은 안으로 굽는 법인데. 뭐야, 남편 수상해!
아냐..이것도 심리 트릭일수도? 하면서 모든 사람을 의심하면서 본것 같다.
그런데 노부인은 정말 의심 못했다. 의심하긴 했지만 주인공을 보호해주는게 천사같아서 믿고 싶었는데 ㅠ
주인공이 기억 장애로 인해 기억해야할것을 바로 잊어 버리고 피아식별을 못하는 장면들이 나오는데 너무 갑갑했다.
아냐, 그게 아니라고! 라고 소리치고 싶은 심정.ㅋㅋ
오늘은 남편을 믿으랬다가, 다른 날은 남편은 살인자니까 믿지 말랬다가.. 메모가 뒤죽박죽 되며 독자 또한 혼란에 빠진다.
리셋된 상태에서 남편의 편지를 곧이 곧대로 믿는 주인공을 보며 원래 기억장애 이전에도 남을 잘 믿는 편이었나 보다..싶은 생각까지 들었다.
그런데 반전 부분은 약간 설득력이 부족하지 않았나 싶다.
20년 동안이나 복수를 위해 기다리다니.. 그것도 애인의 복수를 위해서? 심지어 주인공은 직접 애인을 죽인 범인도 아닌데? 물론 원망 할수는 있지만 조금 과한 전개가 아니었나 싶다. 내 공감을 끌어내진 못했다.
일본 추리 소설의 범인들은 이렇게 작위적인 경우가 종종 있는것 같다. 
하지만 후반부가 정말 은은한 감동을 선사하는것이 있었다.
아내를 위해 자신의 존재조차 잊어버리게 만들다니.. 대화 후 기억이 날아가버리는 주인공을 보며 많이 슬펐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리버 오브 본디지 1 | 기본 카테고리 2022-06-07 17:16
http://blog.yes24.com/document/1639283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리버 오브 본디지(River of Bondage) 1

해로운 저
비숍 | 2019년 11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ds/sm물 좋아해서 구입하게 되었어요 

이물질 공ㅇㅣ 약간 거슬리긴 했는데 괜찮았어요.

연하공인데다가 수가 강사로서 공과 다시 만난다는 설정이 맘에 들었고 보자마자 돌변하는 공이 맛있었네욯 ㅎ

그런데 저는 수가 적극적인것은 안좋아하는거같네요 ㅋㅋㅋ

sm물 좋아하면 재밌게 잘 읽을거같습니다 저는 일단 1권만 읽엇어요 

여러가지 플레이가 나와서 좋아씁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공허한 방 2 | 기본 카테고리 2022-06-07 17:08
http://blog.yes24.com/document/1639277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공허한 방 2권

밤디 저
M블루 | 2020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싸패공 피폐물 좋아하면 꼭 보세요~~재밌어요 ㅎㅎ

감정서사는 약하지만 그런 목적의 소설은 아니니까요 ㅎㅎ

수에게 주사를 놓는데 수가 중독이 와서 놔달라고 하니까 환희하는 공이 정말 싸패같아서 좋았어요 ㅋㅋㅋㅋㅋ

수는 공의 소원을 이뤄주지않고 고망가버리네요 ㅋㅋ

그래도 의외로 공이 수를 지켜보며 잘 참아서 의외였어요 ㅎㅎ 

환영은 대체 뭐하는사람인지.. 공의 동료로 있다가 잡혀들어온걸까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공허한 방 1 | 기본 카테고리 2022-06-07 17:04
http://blog.yes24.com/document/1639275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공허한 방 1권

밤디 저
M블루 | 2020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키워드랑 소재는 제 취향 판박인데 덜유명해서 기대없이 폈는데 초장부터 싸패공 정석이라 군침 돌았어요 ^^

수랑 대화하는데 전혀 말이 안통하고 차분 여유롭게 말하는데도 돌았다는게 느껴지는게 정말 제 취향이었습니다 ^^

그런데 이와중에도 수가 공에게 호감을 유지하고 있다는게 믿기지 않았어요 ㅋㅋㅋㅋ 안좋아해도 됐을거같아요 ㅋㅋㅋㅋ 

생각보다 잔인해서 놀랬느데 더 좋았어요 ㅎ 특히 환영인가 그 사람 나오는 부분부터 미스테리하고 쫄깃하기도 하고 재밌었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