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nadowow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nadowow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nadowow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2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공부 욕심이 생기네요^^ 우수리뷰.. 
중고등학생때가 불현듯 생각나더군요 ㅎ.. 
영어 너무 어려워요 흑흑흑 
영어문법책이 리뷰목록에 있어 참 특이.. 
학창시절 주입식 학습으로 읽고 쓰는 ..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13566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영문법 사전', 자세한 설명과 다양한 예문이 가득한 영문법 책 | 기본 카테고리 2022-07-06 23:41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53098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영문법 사전

김정호 저
바른영어사 | 2020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대한민국 문화의 위상이 나날이 높아져, 한류가 세계 곳곳에서 대유행을 하고 있다. 동시에 한글과 한국어가 사랑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아직 국제 공용어로 가장 많이 쓰이고 있는 언어는 영어다. 그러기에 좋든 싫든 우리는 #영어 공부를 해야 하는 상황이다. #대학입시, 대기업 #입사, #공무원 시험에서도 영어는 빼 놓을 수 없는 과목이다. 직구나 웹으로 각종 정보를 검색하는 데 있어서도 영어는 필수다. 이래저래 나이가 들어가도 영어를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영어 공부는 크게 듣기, 말하기, 읽기, 쓰기가 있다. 토익이나 토플과 같은 시험들도 이런 식으로 테스트 파트가 크게 나눠져 있다. 이렇게 나눠 테스트가 이뤄지지만, 어느 한 쪽에 편중된 실력으로는 그 언어를 제대로 한다고 할 수 없을 것이다. 말은 잘하는 데, 글을 못쓰거나, 읽고 쓰기는 잘하는데, 말을 못하는 상황을 떠올려 보면, 바로 이해가 될 것이다.

 

 

요즘 영어 학습 트렌드가 회화지만, 바른 영어를 쓰기 위해서는 영문법은 필수다. 말을 잘한다는 기준 중에는 문법적 오류가 적어야 한다는 것도 포함되기 때문이다. 아무리 높은 지위에 있다고 해도, 자꾸 문법에 틀린 말을 한다면, 미국의 부시 대통령처럼 부시즘이라는 비아냥을 들을 수 밖에 없다.

 

 

그만큼 시중에는 많은 영문법 책들이 나와 있다. 간단히 기본 문법만 다룬 것부터 고급 영문법까지 그 수준과 설명 방법 등이 아주 다양하다. 이번에 보게 된 '영문법 사전'은 그 중 아주 독특한 형태라 생각한다. 이름 그대로 영문법을 사전 형태로 구성한 책이다. 물론 사전 형태로 된 영문법 책이 없었던 것은 아니다. 하지만, 내가 본 것들은 방대한 영문법 내용을 담긴 했어도, 사전처럼 쓰기에는 뭔가 부족함을 느끼게 했다. 그런데 이번에 만난 '영문법 사전'은 겉보기로도 사전 그 자체로 느껴지는 책이다. 677쪽에 달하는 분량에 백과사전과 같은 크기를 가져서, 보는 것만으로도 든든하다.

 

무엇보다 책 초반부에 영어, 한글, 영작 3가지 유형으로 나눠 분류한 인덱스에 7,000여 개가 넘는 색인이 있어 사전적 기능을 제대로 하고 있다. 모르는 것이나 다시 찾고 싶은 것이 있으면, 떠오르는 검색 단어로 찾으면 되는 것이다. 그리고 영작 인덱스가 있다 보니, 영문법 사전 외에 영작문 사전 기능을 하나 더 가지고 있다. 여기서 절묘한 부분은 영문 예문 앞에 한글 예문이 먼저 나오게 했다는 점이다. 순서 하나 바꿈으로 해서 영작문 학습서 역할도 할 수 있게 한 것이다.

 

 

 

 

'영문법 사전'의 구성과 순서는 영미권 초등학교 1학년부터 6학년 교재의 내용에 맞췄다고 한다. 이를 파트별로 나눠 책 옆면에 사전처럼 인덱스가 되어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이 정도면 확실히 사전 다운 면모를 제대로 갖췄다고 생각한다.

 

 

보통 우리가 아는 사전은 설명이 딱딱하고, 무척 간결하게 되어 있어, 중요 단어만 보고 끝나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영문법사전 은 문법을 단순 나열식이 아닌, 충분히 이해할 수 있게 잘 설명하고 있다. 군더더기 없는 설명에 많은 예문, 잘 정리된 도표로 간단명료, 일목요연하게 문법을 설명하고 있다. 이건 #영문법 공부를 좀 해 본 사람에게는 암기하고 정리하는데 큰 장점일 수 있다. 그러나, 초보자에게는 다소 어렵게 느껴 질 수도 있을 거 같다.

 

 

혹, 이해가 잘 안되면, 타미샘으로 불리는 이 책의 김정호 저자가 직접 강의하는 유튜브 무료 특강을 이용하거나, 바른영어훈련소의 유료 해설 강의도 활용할 수 있는 방법도 마련되어 있다. '영문법 사전'에 나오는 모든 예문에는 번호가 매겨져 있는데, 전체 2,688개의 예문들을 mp3 음원 파일로도 받을 수 있다.

 

 

 

 

'영문법 사전'은 후치수식, 짝개념, 품사공용이라는 영어의 비교언어학적 세 가지 특성이 전체적 원리로 반영된 책으로 이 원리를 이해하면 더욱 빨리 영어와 친숙해질 수 있다고 한다. 책을 읽다 보면, 얼추 그 의미를 깨달을 수 있게 된다.

 

 

그리고 각 파트마다 기출 문제가 있어 자신의 학습 정도를 체크해 볼 수 있어, #입시생, #취준생, #공시생 등 시험 준비하는 분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영문법 사전'을 처음 봤을 때는 이름 그대로 영문법 측면만 잘 설명된 책으로 생각했는데, 읽다 보니, 영문법의 원래 기능이라 할 수 있는 영작에 대한 학습도 잘 배려된 책이라는 느꼈다.

 

 

책은 좀 두껍지만, 영문법 공부를 했던 분이라면, 크게 부담은 될 거 같지 않다. '영문법 사전'을 중심으로 다른 책이나 자신이 공부하는 영문법을 정리하는 것도 좋을 거 같다. 확실히 두고두고 영어 공부, 영어 실력을 높이는데 활용하기 좋은 책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4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