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몽슈슈 무민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nykino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초란공
무민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4,38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새소식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도스토옙스키탄생200주년 오르부아르 알렉스헤일리 제임스볼드윈 성수대교붕괴사고 충주호유람선화재사고 한국형발사체누리호 앵글로아프간전쟁 아프가니스탄미군철수 폴발레리의문장들
2022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최근 댓글
우수리뷰 축하드립니다 좋은 리뷰 감사.. 
어제 고래에 대한 글을 보았는데, 이.. 
우수리뷰 축하드립니다! 서평 너무 잘.. 
우수리뷰 축하드립니다! ^^ 
초란공님. 이 주의 우수 리뷰 선정 .. 
오늘 55 | 전체 35107
2016-10-07 개설

전체보기
삼청동 갤러리에 나타난 고양이 | 기본 카테고리 2019-04-03 11:01
http://blog.yes24.com/document/1120466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지인의 전시회에 와서 전시장에 앉아있는데, 갤러리 입구에서 무언가 나타났다 사라지는 것 느낍니다. 커다란 통유리 구석으로 머리를 내밀고 저를 보던 고양이가 있었는데, 바로 이 녀석 입니다.

 

저를 보더니 바로 '뻘줌하게' 울어댑니다. ^^;;

 

 

갤러리 문에서 저를 호출하던 손님 고양이

 

 

 

 

 

갤러리 문을 열자마자 익숙하게 2층 사무실로 올라가는 계단에 자리를 잡은 녀석.

 

 

 

 

 

갤러리 대표님 말씀은 이웃 고양이인데, 주변 가게를 하루 한 번씩 순례를 하는 친구라고...대표님은 이 녀석이 올 때마다 간식을 주시고 계셨군요.

 

 

 

 

계단에 누워서 그림도 구경하고, 그림보는 관람객도 구경하다가 이내 눈이 풀립니다. @.@

 

 

조용한 음악을 들으며 단잠을....

 

 

 

 

 

 

이전에는 한 번도 중간 계단에 앉아있거나 잠을 잔 적이 없다고 대표님이 말씀하시더군요. 그럼 내가 만만한(?) 거로구나. 이녀석...-.-;;

근데 이 녀석을 보니 저도 잠이 살짝 옵니다.

 

 

 

 

 

 

 

한 시간정도 낮잠을 잤을까...녀석은 기지개를 '거하게' 켜고 나서는

전시장을 어슬렁거리기 시작합니다.

 

 

 

 

 

 

슬슬 어슬렁거리다 볕이 좋은 곳을 찾아 얌전히 선탠을...

밖에는 관광객들, 행인들로 분주한데, 갤러리에는 고양이와 음악,

그리고 저뿐입니다.

 

움직이지도 않고 마주보기 15분...정말 묘한 녀석입니다. ^^

 

 

 

그리고 뒤돌아서 면벽수행 한 15분...ㅋ

볕이 따뜻하니 좋은지 아니면 음악을 감상하는 것인지...

 

 

 

 

얌전히 있다가 문으로 다가가 나가고 싶어 하길래 열어주었습니다.

매일 한 번씩 온다는데 내일도 이 녀석은 찾아오겠네요.^^

 

 

 

오늘 나타난 '내 눈에 예쁜 것'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