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소금꽃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qwop379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소금꽃
환영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4,21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서평
기대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342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잘 지내고 있다는 거짓말 | 서평 2020-09-19 10:22
http://blog.yes24.com/document/1304904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잘 지내고 있다는 거짓말

김이율 저/박운음 그림
새빛 | 2020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사소한 것들에 대한 이야기다.
무릎을 탁 치는 깨달음을 주는 부분은 없었지만 사소함을 이유로 무심코 흘려보낸 소중함들이나 생각들이 이 책을 읽으며 '맞아,그랬었지'하며 일상속으로 스며들었다.
일면식조차 없는 이들과 나의 생각이 교집합을 이룰때 '사람사는게 어쩌면 다 거기서 거기구나'하는 생각이 든다.책을 읽고 있지만 글자가 아닌 타인의 생각을 읽으며 나를 돌아보는,내 안의 나와 대화를 나눠보는 시간이 되었다.
<오늘도 무사히>라는 말처럼 나이들어가면서는 정말 아무일 없이 지나가는 것이 잘 지내는 일이라는 것을 체감하며 살아가고 있다.

예전에 즐겨 듣던 노래를 우연히 듣게 되면 반가운 마음이 든다.<슈가맨 >이라는 과거 스타의 노래를 다시 듣는 프로그램이 꽤 인기가 있었던걸 보면 그 시절 함께 공유했던 추억들이 낯선이들과의 유대감으로 줄줄이 소환되었기 때문일 것이다.
아팠던 그때도 돌아보는 지금은 추억이 된다. 공감없이 건네는 섣부른 위로는 때로 상처가 되지만 존재 자체가 위로가 되어주는 사람도 있다.

세상에 몇 안되는 존재로 가지는 희소성.
희소성에 대해 생각해보니 나의 인생이 그렇지 아니한가. 단 하나뿐인 '나의 인생'을 소중히 더욱 잘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익숙해 진다는 것은 편안해진다는 것과 거의 같은 의미로 다가온다.편안해진다는 것은 소중함보다는 소흘해짐에 가까워지기 마련이다. 당연한듯이 누리면서도 고마움은 무뎌지고 시간이 지날수록 소흘해지기 쉬우니 말이다.
생각해보자.
내가 내면의 나에게 가장 소흘한 사람이 아니었는지를.

시와 독백과 나에게 건네는 듯한 대화로 이끌려 들어간 독서였다. 바쁜 일상에서 한 박자 쉬며 창밖을 턱괴고 감상하는 듯한 '쉼'을 주는 책이었다.


《249.
그대여, 우리 너무 깊어지지 말자
웅덩이가 너무 깊으면
맑은 물도 썩기 마련인 것을
하늘이 너무 높으면
새들도 지쳐 쓰러지거늘

그대여, 우리 너무 집착하지 말자
사랑이 너무 질퍽하면
작은 상처도 큰 아픔이 되기에

그대여, 우리 정말 야트막이 사랑하자
아프지 않을 만큼만 사랑하고
그리워할 만큼만 사랑하자

그립다는 이유로
하나가 되기만을 강요하지 말고
사랑한다는 이유로
마음의 감옥에 서로를 가두지 말자》

※출판사의 지원받은 책을 읽고 솔직하게 작성한 후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