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rabit7512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abit751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rabit7512
rabit7512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22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홍선생미술 동화쓰기대회 김부연 누구머리가제일예쁠까 호기심퐁퐁플랩북 생활과학그림책 첫과학그림책 왜손을씻을까요 마더구스 ReadySetSing
2021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책 내용이 잘 정리 되어 있네요. 잘..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33153
2010-08-11 개설

전체보기
2019 칼데콧 대상작 [안녕, 나의 등대] | 기본 카테고리 2019-06-14 22:53
http://blog.yes24.com/document/113862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안녕 나의 등대

소피 블랙올 글그림/정회성 역
비룡소 | 2019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2019 칼데콧 대상작

 

안녕, 나의 등대

 

소피 블랙올 글그림/ 정희성 옮김/ 비룡소

세로로 길쭉한 판형의 그림책,

무려 2019 칼데콧 대상작에 빛나는 <안녕, 나의 등대>를 만났어요.

반짝이는 불빛의 표현이 참 멋있고 제목에 쓰인 글자 자체에 예술적 감성이 뿜뿜하는 건

말할 것도 없고요

마음이 편안해지고 정화되는 그림과 '등대'라는 old and good의 느낌에 향수까지 더해지는

말랑말랑한 기분을 선사하는 그림책입니다.

우리도 바닷가에 가면 오래된 등대, 예쁜 외형의 등대, 이야기가 있는 등대,

또는 더 이상 쓰이지 않는 등대에도 주의 기울이며 사진도 찍곤 하죠

들어가보고도 싶어하고요

등대의 기능에 대해서 어느정도 알면서도 <안녕, 나의 등대>을 읽고 나면

많은 것을 몰랐다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왜 '등대'에는 아련한 감성이 묻어나는 걸까요?

 

등대지기는 꼭대기부터 바닥까지 동그란 방을 생활에 맞게 구성해 놓았어요

바다를 지키는 등대에 거주하는 등대지기,

그 삶은 외로운 게 아닐지 걱정이 되었는데 바다를 바라보고 등대와 함께하는

등대지기의 삶은 외로움 삶의 고단함과 퍽퍽함 보다는

더 많은 것을 가슴에 남게 해 줍니다.

 

<안녕, 나의 등대>의 표지 종이를 살짝 걷어내면 또 다른 그림이 있답니다.

낮의 등대에서 밤의 등대로 바뀌었네요

잔잔한 바다에서 거친바다로 바뀌었고요

그런데 등대지기는 낮에도 서 있고 밤에도 서 있어요

거의 한 몸처럼요

 

 

<안녕, 나의 등대>는 뒷 면지에 '나의 등대 이야기'라고 해서 작가가 등대에 반하게 된 계기와

등대와 등대지기에 대한 이야기가 자세히 적혀 있는데요

그 내용이 그대로 그림책에 들어가 있더라고요

그런데 말이죠, 모든 페이지의 그림이 심쿵합니다.

분명 책인데 실제로 바다를 눈 앞에서 보는 느낌이 드는 거죠

바람이 지나가는 모습, 갈매기의 지나가는 자리...

...여기에요!

...여기에요!

여기 등대가 있어요!

등대는 늘 바다 위에 서서 말해주고 있어요

 

 

등대지기는 등대를 지키면서 등대와 한 몸 같으면서 또 등대지기의 특별한 역할도 있어요

여러 가지 힘들고 어려운 일들이 많지만

밤 사이 조난 당한 이들을 구하기도 했고 목숨도 잃기도 했다고 해요

거친 검은 밤바다는 위력이 대단하죠

그리고나선 언제 그랬냐는 듯 잔잔한 바다

 

 

사람들은 바다를 왜 사랑하는 걸까요?

별똥별이 떨어지는 아름다운 밤하늘과 얼어붙은 바다, 오로라가 찬연한 어느 날

거기에 어울러지는 불빛

등대는 늘 거기 서 있죠

...여기에요!

...여기에요!

여기 등대가 있어요!

그리고 등대지기도 늘 함께해요

 

 

등대지기의 등대에서의 삶은 녹록치 않지만 그만큼 애정이 묻어나는 시간이었을 거에요

오랜 시간 동안 이어온 등대와 등대지기의 삶,

어쩌면 한 인간의 삶 자체가 되는 감동이 어려 있는 <안녕, 나의 등대>

쉬지 않고 끊임없는 변화하는 바다와

등대

그리고 등대지기

아름다운 이야기에 어울러지는 감성적인 그림에 마음이 뭉클해지는 놀라운 시간을

선사하는 <안녕, 나의 등대>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