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리뷰어클럽
http://blog.yes24.com/reviewer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reviewers
리뷰어클럽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공지사항
알려드립니다
서평단 모집&발표
서평단 모집
서평단 발표
함께쓰는 블로그
리뷰 썼어요!
태그
일은삶이다 지구와사람과동물들 도롱뇽 빵을끊어라 우리사우나는 매일성경태교 최고의은퇴기술 사랑은아날로그 곤충공작백과 발레컬러링
2021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최근 댓글
http://blog.yes24.co.. 
인간에게 있어 사색은.. 
서평단 신청합니다. 
축하합니다. 
신청합니다! 
새로운 글
오늘 4266 | 전체 5912976
2005-10-28 개설
[서평단 모집]『잘못된 자기주도학습이 아이를 망친다』
[서평단 모집]『진짜 대화가 되는 영어 : 미국 드라마로 끝장내는 영어 회화』
[서평단 모집]『이 장면, 나만 불편한가요?』
[서평단 모집]『일 잘하는 사람은 글을 잘 씁니다』
[서평단 모집]『내일 지구』
[서평단 모집]『열광금지, 에바로드』
[서평단 모집]『술술 삼국지』
[서평단 모집]『영화 유튜버 라이너의 철학 시사회』
[서평단 모집]『주식시장을 휘어잡는 투자 트렌드 14』
[서평단 모집]『제프 베조스, 발명과 방황 Invent & Wander』
[서평단 발표]『산이 좋아졌어』
[서평단 발표]『오프닝 건너뛰기』
[서평단 발표]『비즈니스의 무기가 되는 디자인』
[서평단 발표]『맛있는 디자인 애프터 이펙트 CC 2021』
[서평단 발표]『트릭 미러』
[서평단 발표]『그래도 계속 가라』
[서평단 발표]『나태주, 시간의 쉼표 (소장판)』
[서평단 발표]『밤의 숨소리』
[서평단 모집]『그래서 역사가 필요해 : 삶의 무기가 되는 역사 속 인물 이야기』
[서평단 모집]『방구석 노트북 하나로 월급 독립 프로젝트』
[서평단 모집]『서울예고 졸업 그 후 : 인생을 연주하는 음악가의 기록』
[서평단 모집]『놀라움의 해부 : 인지심리학자의 눈으로 소설과 영화 속 반전 읽기』
[서평단 모집]『가정 면역 혁명』
[서평단 모집]★최재천 추천★『진화의 오리진』
[서평단 모집]『D2C 레볼루션』
[서평단 모집]『마인크래프트 던전스 우민 왕 아칠리저』
[서평단 모집]『스마트한 원격수업』
[서평단 모집]『타이탄의 지혜들』
[서평단 모집]『내 생애 첫 심리학』
[서평단 모집]『내가 유난히 좋아지는 어떤 날이 있다』
[서평단 모집]『김동식 SF 소설집 : 문어 & 밸런스 게임』
[서평단 모집]『무진기행』
[서평단 모집]『회사 실무에 힘을 주는 프리미어 프로』
[서평단 모집]『심리학이 돈을 말하다』
[서평단 모집]『누구 먼저 살려야 할까?』
[서평단 모집]『서울대 아빠식 문해력 독서법』
[서평단 모집]『돈이 된다! 부동산대백과』
[서평단 모집]『배움이 습관이 될 때』
[서평단 모집]『2021 시나공 정보처리기사 실기』
[서평단 모집]『노후 수업』
[서평단 모집]『걷는 생각들』
[서평단 모집]『언택트 온라인 창업』
[서평단 모집]『냄새와 그 냄새에 관한 기묘한 이야기』
[서평단 모집]『미국을 만든 50개 주 이야기』

전체보기
[서평단 모집]『나는 세상을 어떻게 보는가 : 아인슈타인의 세계관』 | 서평단 모집 2021-01-15 12:34
http://blog.yes24.com/document/1364893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나는 세상을 어떻게 보는가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저/강승희 역
호메로스 | 2021년 01월

 

신청 기간 : 1월21일 까지

모집 인원 : 5명

발표 : 1월22일

신청 방법 :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 신청 전 도서를 받아 보실  기본주소를 꼭 확인해주세요.

 

거장의 육성을 직접 듣는다

아인슈타인에 대한 무성한 소문과 함께 아인슈타인에 대한 서적은 산더미처럼 쌓여 있다. 하지만 여전히 아인슈타인을 만나는 지름길은 그가 직접 쓴 글을 읽는 것이다. 아인슈타인의 세계관을 잘 알 수 있는 기고문, 연설문, 성명서 가운데 그의 인간적인 면모가 잘 드러나는 글을 가려 뽑아 모은 것이 이 책이다. 어떤 글은 근 100년 전에 쓰인 것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참신하고 대담하다. 어린아이와 같은 호기심으로 세상을 바라본 덕분이다. 모든 것이 아인슈타인에게는 질문의 대상이었다. 스스로 해답을 얻을 때까지는 결코 통념을 좇지 않은 것은 물론이려니와, 반대로 만인의 비웃음을 살 만한 맹랑한 주장에도 귀 기울여 듣는 묘한 인물이었다.

충실한 번역에 꼼꼼한 주석

『나는 세상을 어떻게 보는가』의 서지 사항을 늘어놓자면, 그 또한 한 권의 책이 될 만큼 기다란 목록이 이어질 것이다. 저작권과 무관하던 시절부터, 이 책에 실린 여러 글을 부분적으로 편집한 번역본을 숱하게 발견할 수 있다. 기왕의 번역서에 더해 새로이 저작권 계약을 맺고 번역본을 내놓은 것은, 무엇보다 정식 저작권 계약본이 드물더라는 아쉬움에 더해, 그나마 기왕의 번역본 또한 죄다 절판된 까닭이다.

독일어로 집필한 아인슈타인의 원고를 영역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오류 혹은 일부 모호한 대목은, 프린스턴 대학교의 ‘아인슈타인 문서집’ 프로젝트를 참조하며 적확한 우리말로 옮기려고 힘썼다. 또한 단순 검색으로는 찾기 까다로운 내용을 선별해 독자의 이해를 돕고, 아인슈타인에 대한 흥미를 더할 만한 대목마다 꼼꼼히 주석을 달았다.

누구보다 아인슈타인의 말을 이해하고자 했던 옮긴이의 말을 옮겨본다.

“(아인슈타인은) 관계가 주는 구속이나 관습의 오류에 빠지지 않고 자유롭게 사고하는, 고독한 개인이 지닌 무한한 잠재력을 믿었다. 생각하고 또 생각하라 했다. 자연의 질서가 주는 신비를 느끼라 했다. 그리하여 개별 존재의 감옥을 벗어나 서로 공감하고 연대하는 평화로운 세상을 꿈꾸라 했다. 알고 보니 아인슈타인은 그런 사람이었다.”

민주주의는 민주주의자를 필요로 한다고 한다. 민주주의자가 스스로 생각하고 허튼 권위에 굴하지 않는 개인을 의미한다면, 우리는 아인슈타인에게 그럴싸한 롤모델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 서평단 여러분께

* 리뷰를 쓰신 뒤 함께 쓰는 블로그 ‘리뷰 썼어요!’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 리뷰에 아래 문구를 꼭 넣어주세요.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35)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8        
진행중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