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rrrrrl23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rrrrl2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우유니
rrrrrl23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617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책 읽으면서 느꼈던 점들을 구체적으로.. 
마음을 담아 함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 
글쓰기에 대한 작가의 열정을 읽어 낼.. 
두고두고 읽을만한... 교과서 같은책.. 
이웃님 올려주신 리뷰를 읽고 많은 도.. 
새로운 글
오늘 10 | 전체 13889
2020-07-26 개설

전체보기
그렇게 할 수밖에 | 기본 카테고리 2022-12-26 19:58
http://blog.yes24.com/document/1733153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그렇게 할 수밖에

최도담 저
네오픽션 | 2022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단요의 인버스에 이어서 재미있게 읽은 책. 최도담저자의 <그렇게 할 수밖에>

저자의 직업은 공무원으로 2021년 공직문확상 금상을 수상하면서 활동을 시작했고 이후 <그렇게 할 수밖에>에 두 번째 책이다.

 

처음에는 무슨 내용인가 감이 잡히지 않았는데 읽으면 읽을수록 뒷부분이 궁금해서 손에 책을 놓기 어려운 소설책이었다. <그렇게 할 수밖에> 줄거리는 폭력을 행사하는 새아빠로 인해 엄마가 자살하고 할머니와 사는 주인공 '강라경'은 새아빠를 증오하며 죽일 계획을 세운다. 비로소 모든 준비가 완료되고 청부살인 업자 '연'에게 살인 의뢰를 했고 얼마 뒤 새아빠는 교통사고로 죽는다. 염원하던 목적을 달성하고 끝난 줄만 알았던 어느 날 '연'으로부터 한 통의 우편물이 도착한다. 강라경의 의뢰가 실패했고 수수료 중 일부를 돌려준다는 내용. 수수료를 돌려받은 라경에게 찾아온 형사들은 점점 살인에 무게를 두고 수사하기 시작하고, 의외의 인물이 수사망에 오르는데...

 

소설은 처음부터 모든 이야기를 꺼내놓지 않는다. 서서히 하나씩 정보를 제공하고 독자는 퍼즐을 맞춘다. 왜 그런지 궁금했던 부분을 알아가고 흩어져 있던 정보들이 모였을 때 앞뒤 맥락이 보이면서 이어진 하나의 이야기는 빈틈없이 촘촘하다. 책을 읽는 내내 시종일관 궁금했고 스릴 있었고, 의외의 인물의 의외의 면모를 발견하면서 오싹하기까지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인물이 주는 아우라가 오싹함마저 사랑으로, 더 큰 사랑으로 다가와 충격적이기도 했다. 어쩌면 이해하지 못할 행동들도 서두에 저자가 만들어놓은 장치들로 하여금 이해할 수 있도록 그림을 그려놓은 것 같다. 누군가의 사랑 방식이 이런 모양으로도 있을 수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고, 나에게도 비슷한 일이 있을 때 조금 더 깊이 헤아려보고 이해해 볼 수 있는 여지가 생겼다.

 

담담한듯하면서도 자극적이고 충격적인 서사, 깊이 속삭이는 다정한 사랑의 모습들. 뭐 하나 아쉬운 것 없이 무아지경 읽은 소설책 <그렇게 할 수밖에>.

 

- 이 서평은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주관적인 견해에 의해 작성하였습니다.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