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rsy112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sy11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rsy112
rsy112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8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근대사
2021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리뷰 잘 봤습니다 
자기성찰, 저한테도 .. 
100세 시대를 맞이하.. 
새로운 글
오늘 15 | 전체 23650
2013-12-25 개설

전체보기
쉿 대통령님 이세명으로 바꾸십시오 | 기본 카테고리 2016-02-25 21:38
http://blog.yes24.com/document/845874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쉿 대통령님 이세명으로 대한민국을 바꾸십시오

윤정수 등저
하이비전 | 2014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을 받는 순간 저는 어안이 벙벙해지는 순간을 경험했습니다. 저는 한번도 교류한 적이 없던 모 처에서 우편이 왔던 것입니다. 그것은 바로 지금 이 책이 오게 된 경로였습니다. 모처의 과장님이셨던 작가님은 꼭 제가 보라고 적은 듯한 책을 저에게 던져주셨습니다. 이 책은 단지 대통령님께 보라고 내논 책이 아니라 지금 대한민국과 함께 뛰는 공직자들에게 해주고 싶은 이야기를 적어둔 책이였습니다. 공직을 오래하신 선배님께서 후배들에게 이렇게 행정을 하라 이렇게 이야기하는 듯했습니다. 저는 이 책을 보면서 정말 행정의 달인이라는 생각이 들었으며 과장의 직위에 올라갈 때까지 보았던 행정을 하나 둘씩 풀어가는 느낌도 많이 받았습니다. 특히 공무원시험에 대한 내용도 뜻깊게 보았습니다.

지금 이 글을 적는 저 같은 경우는 공개경쟁채용시험을 치러 공직자에 입문한 케이스입니다. 제가 시험을 치를 적에는 국어 영어 한국사 행정법 행정학이라는 과목을 통해서 시험을 치렀는데 이 책의 저자께서는 이 시험내용에 대한 실효성이 있는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였습니다. 과연 이렇게 시험만 쳐서 들어온 신규직원들이 국가에 대한 헌신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인재가 될 수 있는가에 대한 의문이였습니다. 그 의견에 대해서는 반대의 의견도 찬성의 의견도 있습니다만 이야기가 길어질 것 같으며 책의 내용과 관계없는 이야기가 될 듯하여 넘어가고자 합니다. 또한 이 책의 내용에서 이 세 명에 대한 정의가 제 눈에 크게 띄었습니다.

이 "성과를 낸 사람에게는 인센티브를 부여하며", 세"그 성과를 낸 직원은 특별승진이나 다른 인사상의 특전을 부여해주며" 명"성과를 낸 직원은 어떻게든 그 이름을 드날릴 수 있도록 해달라"는 내용이였습니다. 사실 저 같은 경우에도 이 내용에 대해서 공감을 합니다. 그리고 개별 정책에 관해서 저자의 스스럼없는 비판과 그리고 그 내용에 대한 저자의 개인적인 생각을 스스럼없이 내놓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가장 공감이 갔던 이야기 중 하나인 앞으로의 대한민국은 여성주도의 대한민국이 될 것이다라는 이야기가 저의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사실 지금 대한민국은 점점 여성이 주도하는 구도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최근 행정고시에서 여성의 합격률은 이미 남성을 뛰어넘은지가 오래됐습니다. 이제는 여성 과장도 심심치 않게 보이고 있습니다. 여성의 부드러움이 강조되는 지금 소프트 사회에서 여성의 역할은 더더욱 부각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점점 유리 장벽이라고 이야기되는 장벽이 무너지는 것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습니다.

이 책에서는 이 세 명에 맞는 주요 공직자들에 대한 평가도 빠지지 않고 들어가고 있었습니다.

지금 현 상황에 대한 고찰이 없었다면 정확한 판단을 근거로 이렇게 이야기를 할 수 없습니다만 충분한 고찰과 그에 대한 충분한 지식이 갖추어 졌기 때문에 그에 대한 대안까지 펼 수 있는 것이 아닐까? 라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지금도 모처에서 근무하고 계시며 그리고 대한민국과 함께 뛰는 공직자의 입장에서 스스럼없이 표현한 거침없는 대화는 앞으로도 계속 될 듯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