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빨간루비처럼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rubydh9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빨간루비처럼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7월 스타지수 : 별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어린이책
학습서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2380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너무 작아서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 1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세포의 하루 | 어린이책 2022-01-24 19:29
http://blog.yes24.com/document/158111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너무 작아서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 1

Mr.Sun 어학연구소 저
oldstairs(올드스테어즈) | 2022년 0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세포에 관한 다양한 지식을 만화를 통해 재미있게 익힐 수 있어서 초등과학책으로 추천합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너무 작아서 눈에 보이지 않지만, 사실 이 세상 모든 생명은 전부 세포로 이뤄져 있다고 해요.
상상할 수 없을 만큼 많은 세포가 모여 나무가 되고, 기린, 코끼리 같은 동물도 되지요.

요즘 전세계를 마비시킨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어느새 마스크가 익숙해지고,
학교와 유치원도 한동안 못 가고, 아이들도 몇 번이나 코로나 검사를 받는 일을 겪었는데요.
계속 코로나 바이러스와 함께 살아가야 하나라는 무서움에 우울해지기도 합니다.
코로나19도 코로나 바이러스와 우리몸의 세포의 상호작용에 따른 결과이고, 비감염자에 의한 전파 또한 면역세포의 면역반응에 의한 결과라고 합니다.
바이러스나 세균들을 잘 알고 병원체로 부터 벗어나기 위해서는 세포와의 관계를 잘 알아야 하겠어요.

 



사람마다 생김새가 다른 이유??
모든 세포 속에는 '핵'이 있고, 그 핵 속에는 '염색체'라는 것이 들어있어요.
책 속에 등장하는 세포캐릭터가 염색체는 생물의 모든 것을 적어 놓은 책이라고 설명해 주고 있어요.
사람의 책은 총 23권! 모든 생물이 세포로 이루어져 있지만, 생물마다 생김새가 다른 건, 염색체가 저마다 다르기 때문이고, 같은 생물이 서로 다르게 생긴 건, 개체마다 조금씩 다른 염기 배열을 가져서 그렇다고 해요. 
사람의 세포 속에는 23권의 책이 존재하고, 이 책들은 약 30억 개의 글자로 쓰여있는데..
그 글자 중 천만개 정도는 사람마다 다르다고 해요. 이 차이를 통해 잘생긴 사람, 못생긴사람, 키가 큰 사람, 작은사람등 다름이 생긴다니 흥미롭네요.
생물 시간에 어렵게 배울 법한 이야기를 <너무 작아서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 책을 통해
초등학생 아이들도 재미있는 만화로 된 세포에 관한 읽으며 지식을 채울 수 있을 것 같다고 생각했어요.

 

 


'세포막, 세포질, 미토콘드리아, 세포핵, RNA, 리소좀과 세포질그물, 골지체, 리소좀'
세포의 구조에 대한 그림과 함께 세포의 여러기관에 대해서도 배울 수 있었는데요.
하나의 세포 안에 들어 있는 세포질, 미토콘드리아... 등에 대한 각각의 역할과 모양을 자세히 알려주고 있어서, 아이들에게 다양한 지식을 키워줄 수 있지만, 어른들이 봐도 흥미로울 것 같은 세포에 관한 지식이 가득했어요.



우리몸을 지켜주는 면역!
적이나 나쁜 사람들을 처리하기 위해 출동하는 군인과 경찰을 예로 들어 면역에 대해서도 쉽고 재미있게 설명 해 주고 있어요.
눈물, 기침, 피부, 위액등이 1차 방어선!
백혈구라고 부르는 녀석들이 활약하는 2차 방어선!
특수한 세포인 T세포와 B세포가 나서게 되는 3차 방어선!
곰팡이, 세균, 바이러스등으로 인해 하루에도 몇 번이고 적들의 침입을 받고 있는 우리의 몸이 멀쩡한 것은 바로 우리 몸의 방어체계가 계속해서 활약하고 있기 때문이라는 것을 알았어요.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세포의 하루 너무 작아서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 책을 읽으며
세포에 대한 새로운 지식을 알게 되고, 우리 몸을 지키는 소중함에 대해서도 알게 되었을것 같아요.
특히나 코로나 상황 속에서 세포의 연구를 통해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과의 싸움을 현명하게 해 나가기 위한 연관성이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지요.

 

과학에 관심이 없었던 아이도 흥미있게 읽었던 책!
우리 눈에 보이지 않는 세상! <너무 작아서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 :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세포의 하루> 겨울방학 초등학생들이 읽으면 좋을 책으로 추천합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