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책 속에 빠지다
http://blog.yes24.com/seo9802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둘이라서 (seo9802)
너무 좋아!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2·3·4·7·10·11·12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15,57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미션수행
하루하루
취미찾기
받은쪽지
예스in나
예스24공지
파워블로거
책읽는주말
리뷰어클럽
땡큐에드온
자음과모음
이벤트참여
이벤트미션
이벤트결과
나의 리뷰
2017년 리뷰
2016년 리뷰
2015년 리뷰
2014년 리뷰
2013년 리뷰
2012년 리뷰
2011년 리뷰
2010년 리뷰
2009년 리뷰
2008년 리뷰
태그
발표하기무서워요! 발표는어렵지않아! 괜찮아괜찮아시리즈 기적을불러온타자기 12기파워문화블로그 으리으리한유령의집사실래요? 사랑해기적손바닥꼭꼭꼭 #로봇친구앤디#초등고학년동화#SF창작동화#인공지능로봇 #별숲#동화마을#박현경#김중석#인공지능로봇#SF창작동화 11기파워문화블로그
2017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좋은이웃들
출판사
예스24
작가블로그
최근 댓글
영화 대신 읽어보고 .. 
영화로 봤는 데 미국.. 
둘이라서님. 축하드려.. 
둘이라서 님, 축하합.. 
좋은 결과 있으시길요.. 
오늘 335 | 전체 1214811
2008-06-10 개설

전체보기
[친할머니 외할머니]-은유로 삶과 죽음, 순환, 새로운 시작을 이야기한다 | 2017년 리뷰 2017-04-18 14:10
http://blog.yes24.com/document/9457682 복사 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친할머니 외할머니

김인자 글/문보경 그림
단비어린이 | 2017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할머니라는 단어는 엄마 다음으로 따뜻하고 애틋한 말이 아닐까 싶습니다. 단비어린이 《친할머니 외할머니》는 예쁘고 따뜻하고 또한 그리움이 담뿍 담긴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저의 이야기와도 많이 닮아 있으며 내 아이의 이야기와도 닮아 있지요. 그림책의 주인공처럼 저도 어린시절에 친할머니와 외할머니가 계셨습니다. 두 분은 정말 많이 달랐지요. 그중 이 그림책 속의 외할머니는 저의 외할머니와 많이 닮아 있었어요. 하지만 외할머니는 많이 편찮으셨고 일찍 돌아가셨습니다. 제 딸의 경우도 마찬가지네요. 친할머니 외할머니는 모두 손녀딸을 사랑했지만 두 분이 사랑하는 방식은 좀 달랐습니다. 손녀딸이 원하는 건 뭐든지 사주셨던 외할머니는 병으로 오래 편찮으셨다가 돌아가셨습니다. 이렇게 이 그림책의 외할머니는 저와 제딸의 외할머니와 너무도 닮아있습니다. 편찮으신것까지도. 《친할머니 외할머니》를 읽으면서 그렇게 저는 제 가족들을 떠올려 봅니다.

 

 

 

 

단비어린이 《친할머니 외할머니》는 반대되는 성격의 두 할머니이지만 손녀를 사랑하는 것만큼은 닮아있음을 보여주고 있어요. 친할머니는 동네에서도 소문난 무서운 호랑이 할머니이자 멋쟁이이며 춤, 장구, 노래까지 못하는 게 없으신데다 이야기하는 걸 좋아하고, 그림책 읽어주는 것도 좋아하시며 모르는 게 없는 척척박사이지요. 반면 외할머니는 동네에서도 소문난 부끄럼쟁이 새색시같습니다. 외할머니는 온종일 일만 하는 부지런한 일벌레이지만 못하는 게 많아요. 노래도 못하고 춤도 못 추고 장구도 못 치지만 박수는 정말 잘 치지요. 목소리가 작고 고요해서 이야기 하는 것보다 이야기를 잘 들어주고, 그림책 읽어 주기를 무서워하지만 못하는 요리가 없어 손주가 먹고 싶어 하는 음식은 다 만들어주지요. 헌데 할머니가 아프시네요. 손주는 할머니들을 매일매일 보고 싶어합니다.

 

 

 

우리 친할머니,

우리 외할머니.

 

나는 우리 할머니들이

매일매일 보고 싶습니다. (본문 中)

 

 

짧지만 많은 것을 담아내고 있는 그림책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서로 다른 할머니지만 손주를 사랑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지요. 사랑하는 방식은 다르지만 사랑하는 것만큼은 다름이 없는 가족의 사랑을 여과없이 보여주고 있어요. 하지만 마지막 페이지에서는 이별을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할머니를 통해서 사랑을 받고 배웠던 아이는 할머니를 통해 또 이별을 경험하게 된 것이지요. 아이는 자라서 엄마가 되고 또 할머니가 될 것이고 사랑을 보여주고 또 이별을 알려주게 되겠지요.

 

 

 

《친할머니 외할머니》를 읽다보면 누구나 할머니와의 추억을 먼저 떠올리면서 따뜻하고 그리운 느낌을 갖게 될 것입니다. 아이들을 위한 그림책이지만 어른들도 함께 읽으면 더욱 좋을 그림책이지요. 어른들도 그렇게 할머니의 사랑을 받으면서 자랐으니까요. 가슴 따뜻해지는 그림책이었습니다. 그러면서도 가족간의 사랑, 이별을 다시금 생각해볼 수 있는 의미있는 그림책이네요. 오랜만에 퍽 마음에 드는 그림책을 만난 거 같아 기분이 좋아집니다.

 

(이미지출처: '친할머니 외할머니' 본문에서 발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