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GARY MOORE(1952.4.4~2011.2.6) R.I.P. GUITAR HERO
http://blog.yes24.com/sgun9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sgun9
남들 안듣는것 남들 안보는 것들을 찾아봅시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41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잡소리해보기
나의 리뷰
음반
DVD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잘읽었습니다. 내용에.. 
좋은 리뷰 잘 보았습.. 
저도 이분 말에 동감.. 
어쩌죠.. 이거 31일까.. 
물론 앨범에 대한 리..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81656
2008-11-06 개설

음반
선구자의 평가를 기다려보자 | 음반 2011-02-11 01:39
http://blog.yes24.com/document/322521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해외사이트에 뜬 수록곡 목록을 보면 굉장히 매력적인 음반이다

아니 푸르트뱅글러로 100장이 넘는 음반을 꽉꽉 채워나온다는것부터가

눈돌아갈만큼 매력적인 구성이다

바흐 베토벤 모짜르트 브람스 등등등등

대충만 생각해도 생각나는 푸르트뱅글러의 지휘로도

어느정도 접해본 곡들은 물론이요 푸르트뱅글러가 이런것도 했었나 싶은

그다지 접해본적이 없는 곡들까지 굉장히 다양한 작곡가의 곡들까지

엄청나게 흥미와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구성이다

곡의 면면만 본다면 꼭한번 들어보고 싶을정도로 매력적이다

하 지 만

이런 장점에도 불구하고 쉽사리 구매를 결정하지 못하는 이유는...

document라는 가공할만큼 불신감을 뿜어내는 저 레이블

어지간하면 피해가고 싶은 저 저주받을 레이블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의견이지만..동의하는 분들도 굉장히 많으실거라 생각한다)

좋게 말하면 해당음원이 나온 시대...그 시절의 음악을 그대로 생생하게 전해주고

나쁘게 말하면 무성의의 극에 달해 도저히 음악감상용으로 쓸수 없을 음질을

리마스터링조차 없이 그대로 담아내기만 할뿐이 회사방침(?)으로 인해

지금까지 저 레이블의 음반을 사서 제대로 다 들어본 일이 없다는데 있다

솔직한 말로 도큐먼트 레이블에서 나온 저정도 볼륨의 세트를

음질에 대한 사전정보없이 사라면 저가격에서 반을 깎아주면 사겠다

도큐먼트산 푸르트뱅글러의 107cd가 20만원대라면...

누군가 선구자께서 들어보신후 안심구매 콜을 해주지 않는한 피해가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갈데까지 가버린 음악 | 음반 2011-01-28 13:22
http://blog.yes24.com/document/308124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CD]달샤벳 (Dalshabet) - 미니앨범 : Supa Dupa Diva


SonyMusic | 2011년 01월

음악     디자인/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티아라의 야야야와 비슷하다

가사의 반이상이 아무 뜻없는 의미불명의 알파벳으로 채워진 노래

노래를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서 잘하는지 못하는지 자체를 "알수조차 없는" 

수준이하의 곡을 무려 데뷔곡이랍시고 들고 나온 행태

아이돌붐에 기대서 단지 뜨기만 하면 된다는 식으로 들이대는 뻔뻔함은

실망을 넘어 짜증이 날 정도다

두번다시 이런식으로 데뷔하는것들이 눈에 띄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만이 든다

한번듣고 그냥 아무나 집어가라고 사무실에 던져놨을 정도로 형편없다

이딴것까지 내방에 놔두기엔 한달에 들어오는 음반과 책이 너무 많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5        
아이돌 후크송의 개념을 바꿔버리다 | 음반 2010-12-12 14:16
http://blog.yes24.com/document/286006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CD]티아라 (T-ara) - 미니앨범 2집 : Vol.2 Temptastic


(주)인터파크 | 2010년 12월

음악     디자인/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작곡가가 나서서 가사에 대한 해석(이라기보단 해명)을 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오죽했으면 이랬을까 쓴놈도 안거다 무리수라는걸

더 큰 문제는 그 해명을 들어도 도저히 수용불가능하다는거다

 

일단 수년전 인터넷을 뒤집어놨던 인도가수 달러 멘디의

뚫훍송(원제 tunak tunak tun)을 들리는대로 우리말로 옮긴 가사를 보자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돌날라봤자 뚱배발이빴올리 뚜빞을빨하자 빨을렐예뺘아~
돌날라봤자 뚱배발이빴올리 뚜빞을빨하자 빨을렐예뺘아~
돌날라봤자 뚱배발이빴올리 뚜빞을빨하자 빨을렐예뺘아~
돌날라봤자 뚱배발이빴올리 뚜빞을빨하자 빨을렐예뺘아~돌날라아아아~

*후렴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읗) 뚤훍뚤훍뚥따다다

훈이야얄알안기라반기나이 베리나이야 청개구리야
얄알안기라반기나이 베리나이야 청개구리야
얄알안기라반기나이 베리나이야 청개구리야
얄알안기라반기나이 베리나이야 청개구리야
술을열어볼래 해굿바람에비다야라

 

*후렴반복


돌날라간때 멜에날에한씀했누 댈래발이가슴일때 베리메리파스~
돌날라간때 멜에날에한씀했누 댈래발이가슴일때 베리메리파스~
돌날라간때 멜에날에한씀했누 댈래발이가슴일때 베리메리파스~
돌날라간때 멜에날에한씀했누 댈래발이가슴일때 베리메리파스~돌날라아아아~

 

인도어를 들리는대로 받아썼더니 이렇다

티아라의 야야야를 들리는대로 받아써보자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슈비둡비샬랄랄라우리둘이야야야야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슈비둡슈 슈으빠아 노으바아


(하) 지글지글 불꽃처럼 뜨거워져 핫핫
빙글빙글 어지러워 눈이부셔 아아
욧마욧마라빠라빠
욧마욧마쇼빠로바 우으이이우으이이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니 앞에선 (오) 너무 작아져서 (오) 아이라익유
슈비둡비샬랄랄라 우리 둘이 야야야야 난 너만보여
우으이이우우우우우우으이이이이

 

오고이고이고잇고 고잇고잇고
고이접어 내 가슴에 꼭 담아 아아
우리 둘이 두잇두두잇두두잇두

너를 위해 던져줄래 꽃다발 아아 
아아아고잇고잇아아아두잇두잇
아아아고잇고잇고잇고고잇고
미니미니메이따이따(끔)또
두근두근두근대또떨리네고잇고잇고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슈비둡비샬랄랄라우리둘이야야야야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슈비둡슈 슈으빠아 노으바아


이글이글 타오르는 내 눈을봐 핫핫
흔들흔들 흐트러진 내 몸을봐 아아
욧마욧마라빠라빠
욧마욧마쇼빠로바 우으이이우으이이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빠져들어 (오) 정말 미치겠어 (오) 마이큿뽀이
슈비둡비샬랄랄라 우리 둘이 야야야야 난 너만보여

오고이고이고잇고 고잇고잇고
고이접어 내 가슴에 꼭 담아 아아
우리 둘이 두잇두두잇두두잇두

너를 위해 던져줄래 꽃다발 아아 
아아아고잇고잇아아아두잇두잇
아아아고잇고잇고잇고고잇고
미니미니메이따이따(끔)또
두근두근두근대또떨리네고잇고잇고

렛미씨야랄랄랄라롭미헿야야야야

유메익미고랄랄랄라베이비보이유소쏘하하핫
(하하) 유미 단 둘 예쓰위이 우리만의 피에알티와이
두근거리는 심장 계속 외쳐

오고이고이고잇고 고잇고잇고
고이접어 내 가슴에 꼭 담아 아아
우리 둘이 두잇두두잇두두잇두

너를 위해 던져줄래 꽃다발 아아 
아아아고잇고잇아아아두잇두잇
아아아고잇고잇고잇고고잇고


렛미씨랄랄랄라

 

별 차이 없다

한국인이 부르는 가요와 인도사람이 인도어로 부른 노래를 들리는대로

받아써서 비교해보니 엇비슷하다

이게 정상인가? 

티아라는 후크송을 그녀들 이전의 후크송과 이후의 후크송으로 구분지어버렸다

그래도 알아먹을만한 가사와 제대로 된 문장으로 이뤄진 곡에

의미불명의 단어를 약간씩 끼워넣은 이전의 후크송들과

대체 뭔소린지 모를 아무 의미없는 단어의 나열속에 간혹 제대로 된

단어가 조금씩 섞여들어가 있는 그녀들만의 후크송으로!!

이들은 데뷔한지 단 일년만에 후크송이라는 형식의 노래에

큰획을 긋는 쾌거를 이뤄버리고야 말았다

대체 멤버추가는 왜한건지 모를 음악이다

 

한김에 하나 더 비교해보자

조혜련이 부른 아나까나의 가사다

 

아나까나 까나리 까니 키퍼웨이 바리쏘 올라잇
유노유 걔한테 나있어 프란쌍 까르페이 바리쏘 올라잇
구쏘유 입싸 스피어스 허네 요 허니스 베너 샤론스톤 원루콤
포유 카피러닝 아 배추속은 검은낙타 유할라
원택 보유레빈 씨나레버 원택 나워낙 같은 메모리안
원택 비밀인데 사람 왜불러 보유노유 카페커피
원택 보유레빈 씨나 에보니래 나의 꿈은 내빛아래 비칠래
비밀인데 사람 왜불러 어

요 일하러 나왔다 놓고 디스코다 유 길쭉길쭉 단추더 펑키디스코다
너 뮤직있니 아유 웬일로 우베이 아우 스캔들나
우드 스모크 원투신 베뉴 슈드비 하우롱 디스코라잇 프렉션 투더나잇
섹시뮤직 안울어 섹시뮤직 아우 스캔들나
섹시섹시 뮤직 안울어 섹시뮤직 아우 스캔들나
우울패션 진저리나 섹시액션 진저리나 아들 새로운 집이여 왜늦게 나왔을까 후

시드니여 이모허락 베이징 냄비로 퍼서 넘을 줄걸
저들따라 따라서 넘봤어 베이베에
어머프랭크 보면 또와 느끼파쌈 한쌈 베이비도 싫은데 아니참 한쌈 베이비주네
아 원쌈 한쌈 베이비도 싫은데 따라 한쌈 한쌈 따라 한쌈 너무나이
아니 한쌈 아 원쌈 한쌈 아니 한쌈

 

이곡 방송불가 판정 받았다

의미불명이라는 이유도 있었고 수준미달(kbs)로 방송불가 판정 내린 곳도 있다

티아라의 야야야가 이것보다 의미가 확실하지도 않고 수준이 높지도 않다

똑같은 기준을 적용한다면 방송사들은 티아라의 신곡을 방송불가 판정을 내려야할것이다

 


 

심지어 고작 미니앨범에서 앞뒤자켓 사진이 다른 컨셉의 사진일만큼
컨셉조차 일관성이 없다

 

 

 

씨디프린팅정도는 봐줄만했다...

12월 9일 새벽에 찍어둔 사진인데 너무 어둡게 나와서 다시 찍으려고 보니

이음반 방구석 어디 처박아놨는지 이미 못찾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4        
비정상적인 음악씬의 덕을 톡톡히 보는 과대평가된 팀 | 음반 2010-12-03 04:28
http://blog.yes24.com/document/282754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CD]2AM 1집 - Saint o'clock [스페셜 한정판]


(주) 카카오 M | 2010년 11월

음악     디자인/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들을 뭐라고 표현해야 할까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

노래자체가 아닌 노래의 장르를 내세워 과대포장하는 애들?

저외엔 딱히 생각나는 표현이 없다

일단...발라드 위주의 "노래로 승부하는 아이돌"팀이다

대체 난 저게 무슨 소린지도 모르겠고 뭐하는 짓거린지도 모르겠다

노래로 승부하는 그룹이라는거냐 아이돌이라는거냐?

노래로 승부하려면 제대로 노래가지고 "보컬그룹"들하고 경쟁해서

실력을 논해야 하는거 아닌가싶다

브라운아이드소울,포맨,바이브,먼데이키즈,스윗소로우 기타등등등

앉은자리에서 읊을수 있는 현재 활동하는 보컬팀만 해도 열손가락을 넘어간다

헌대 "노래로 승부하는 2am"은 이들과의 비교를 거부한다

노래외에 "노래 외적인 요소"를 무기로 내세우는 팀들과 비교해서

실력을 인정해달란다

대체 이게 뭐하자는 짓거린지 모르겠다

축구선수가 야구장가서 니들보다 내가 축구 잘하니까 고액연봉 주고 고용하라고

헛소리하는거하고 전혀 다를바없는 행동이다

그래..그 뻘짓거리는 넘어간다고 치자

무기로 내세우는 노래...그 노래마저도 기실 여타 아이돌과 별다를바 없다

이들의 노래를 듣고 있으면 특히 방시혁이 쓰고 이들이 부른 노래를

듣고 있다보면 굉장히 심심하다

다른 보컬그룹 또는 발라드 가수가 부르는 발라드곡들과는 다르게

"클라이막스의 한방"이 없다

처음부터 끝까지 밋밋한 멜로디의 나열이다

클라이막스라고 내세우는 부분조차 다른 파트에 비해 높낮이의 변화가 그다지 없다

한마디로 다른 아이돌팀들도 무난하게 부를 그저그런 난이도의 곡을 부르면서

실력파니 노래로 승부하니 하고 있다는거다

발라드라고 무조건 댄스곡보다 수준높은 곡이 아니다

몇몇 댄스곡들은 오히려 이들이 부르는 발라드보다도

부르기 힘든 난이도를 가지고 있다

자기색깔조차 없이그냥 무난한 멜로디의 곡을 양산하는

작곡가의 곡을 받아 부르며 "댄스곡을 부르는 아이돌"과 비교해

실력을 인정해달라는 "보컬그룹"

20년이상 각종 노래를 들으며 그중 발라드만 추려도

몇백곡을 들었는지 헤아리기도 어렵다

그중 이들의 노래를 어느정도 수준에 놓을거냐고 묻는다면...

하위 10%정도..절대 그 이상의 수준은 못된다

차라리 노래는 못하지만 퍼포먼스는 우리가 최고다 라며

어제도 오늘도 그리고 내일도 거지같은 노래실력을 뽐내며

퍼포먼스만을 죽자고 파고들게 확실한

뭐하나라도 확실하게 잘하는 2pm보다도 못한 팀이라는 말밖에 할게 없다

 

"아이돌"의 댄스 음악이 비정상적으로 방송을 장악하고 있는 상황이라

단지 "노래의 장르가 다르다"는 것만으로 실력을 인정해 달라는식의 태도는..

가증스럽기까지 하다

씨앤블루 함께 사라져야할 아이돌계 "장르드립의 양대산맥" 

그 이상도 그 이하의 평가도 할수 없다

댄스 음악의 홍수덕에 타 장르의 맛을 전혀 보지못하는 "아이돌만의" 팬인

어린층 아니면 이들의 음악에서 무슨 가치를 찾는다는건 어려울것같다

 

 

그러면서도 왜 굳이 몇푼 더 비싼 한정판을 샀냐고 묻는다면...

혹시 아나 몇년지나면 값좀 오를지

이들의 음반에서 그 이상의 가치는 생각하지 않는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0        
SM의 문제점을 적나라하게 보여준 음반 | 음반 2010-12-03 03:48
http://blog.yes24.com/document/28274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CD]JYJ(제이와이제이) - The Beginning [스페셜 한정반]


Warner Music | 2010년 10월

음악     디자인/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JYJ...

5인의 동방신기에서 세명만이 떨어져나와 결성된...

팀명마저 급조된듯한 그런 팀...

하지만 이들 세명은 그런건 그다지 신경쓰지 않나보다

음악에 자신이 있다는 말이겠지

음반에 수록된 곡들이 그 자신감에 정당성을 부여하고 있다

좋은 곡 가져다 그저그런 곡을 만들어버리는 SM특유의 개떡같은 편곡이 아닌

감각적이고 세련된 편곡위에서 섬세하게 어울리는 보컬을 듣고 있자면

그간 SM이 이들의 능력을 이만큼이나 썩혀왔다는데 화가 날 지경이다

단지 돈 잘물어오고 말잘듣는 언제든 용도폐기할수 있는 "인형"만을

원한듯한 그들에게 역겨움이 느껴질 정도다

비단 이들 삼인뿐이 아니다

소녀시대도 샤이니(특히 종현)도 현존 아이돌중 탑클래스의 보컬능력을 가진..

아이돌이라는 울타리 빼고 경쟁해도 통할 멤버들이 다수 존재한다

하지만 크게 두드러진 활동을 보이는 멤버도 없고 솔로활동으로 크게 인기를 얻거나

좋은 평가를 받는 멤버도 없다(굳이 꼽으라면 태연양 정도일까)

이건 이들이 회사를 나가 독립할 경우 어떠한 기반도 가지지 못하도록

억제하고 있다고 볼수밖에 없다

하나하나를 특급으로 키워서 제값주고 잡을 생각은 전혀 없다는 말이다

싼값에 붙어있거나 나가서 망하거나 둘중 하나를 강요하는

그런 치졸한 짓거리밖에 안된다는 말이다

 

팬들은 익히 알고 있었겠지만 동방신기에서 뛰쳐나온 세멤버의 말로도 짐작이 된다

네시간이상 못자봤다

스케쥴 소화만으로도 벅차다

아이돌의 이미지를 벗어날 준비를 할 시간이 없다는거다

일본에서야 쟈니스같은 "한번 아이돌은 평생 아이돌"식 기획사가 있지만

(그래도 걔들은 한명 한명을 독립된 스타로 키우고 제값주고 쓴다)

우리나라에서는 힘든 일이다

어느덧 이십대 중반에 들어선 이들...

점점 어려지는 아이돌들

무언가 다른 모습을 보여줘야 하는데 그 중요한 시기에 스케쥴(행사) 뛰느라

자신들을 발전시킬 시간이 없다면?

결과 뻔하지 않나

아이돌도 아니고"비아이돌 가수"로서의 기반도 없고 제2의 H.O.T되는거다

생각있는 놈이라면...현재의 인기에 안주하는 안일한 놈이 아니라면...

위기감을 느낄수밖에 없고 무책임한 회사와

더이상 함께 갈수 없다고 느낄수밖에 없다

 

SM은 화장품이 어쩌고 하면서 이 세명의 "돈욕심"을 불화와 탈퇴의 이유로 꼽았다

이들은 "스케쥴에 지치고 원하는 음악을 하지 못한다"와 "공정한 수익배분"을 말했다

가수는 음악으로 말할뿐이다

이 음반을 가지고 논하라면...

JYJ 이들은 옳았다

 

 


큼직큼직하고 내용물도 뭔가 많고...음반 참 맘에 든다

마지막으로...내년에 2인조 동방신기로 나온다는 말이 있는데

동방신기의 메인보컬 시아준수가 빠진 동방신기와

SM의 뭣같은 편곡이 합쳐질경우...

비교평가시 지나치게 한쪽으로 무게추가 쏠릴것같다

팀이었던만큼 전원이 함께 행동했다면 어떨까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6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