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녹빛정원
http://blog.yes24.com/starcream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Happyedel
소중한 삶을 더욱 빛나게 만들어 줄 책을 기록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0
전체보기
Edel
Miracle Day
Writer
Wonderland
Wish
Literature
Lyrics
빛나는일상
문장보석함
감성수집가
인문학한잔
희망조각가
Y서평관련
나의 리뷰
책글아웃
한줄서평
잇템리뷰
책글아웃1
한줄서평1
나의 메모
writer
memo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wush 맥주잔 최고심 문학툰 wish 스폰지밥 NEB 동물 명언
2023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흥미로운 책입니다. 
저도 읽어보고 싶은 책이네요 
잘 읽었습니다 
잘 읽었습니다 
즐거운 독서시간 되세요. 
새로운 글

전체보기
그림이 예쁜 - 욕망으로 읽는 밤의 동화 | 책글아웃 2023-01-27 14:2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74967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욕망으로 읽는 밤의 동화

안지은 저
콜라보 | 2022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그림이 정말 예쁜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텀블벅에서 처음 알게 된 책. 펀딩을 할까 고민했지만, 펀딩한 책 중 좋지 않은 평을 많이 봐서.. 출간될 때를 기다렸다. 두근두근 호기심 가득, 기대했던 < 욕망으로읽는밤의동화 >! 그림은 정말 오묘하고 예뻤지만, 내용이.. 동화 좀 관심 있는 사람들이라면 정말 무난하게 읽어볼 수 있는 정도였다. 심리, 역사 이런 부분으로 깊이있게 파고든 것도 아니고, 캐릭터의 숨겨진 욕망으로 다시 읽는다고 하기엔 어른들이라면 누구나 생각했을 법한 욕망들이고.. 영감의 모티브가 된다는 것도 잘 모르겠고.. 아쉬움이 남는 도서였다. 예쁜 일러스트를 보는 재미로 본다면 충분히 눈이 즐거워질 책이긴 했다. 일러스트는 정말 흠잡을 곳 없이 너무 예쁘다. (예쁜 일러스트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소장하기엔 좋은 도서 같다.)

 

 

 

신데렐라에 우리가 유난히 감정이입을 하게 되는 이유는 그녀 역시 주목받고 싶고 예쁜 드레스를 입기를 좋아했으며 멋진 왕자를 만나고 싶었던 평범한 욕망을 지닌 아가씨였기 때문이다. 다만 그녀에겐 조금 다른 면도 있었다. 조금 더 참을 줄 알았고 희망이 보이지 않을 때조차 희망을 잃지 않았으며 기회를 잡아야 할 때는 놓치지 않았다. 아마 그렇기에 요정도 그녀를 왕자의 짝으로 눈여겨보지 않았을까.

 


위는 < 신데렐라 > 중 일부인데, 저자만의 관점이 담겨 있긴 하지만 참신하거나 완전히 색다른 매력이 있는 글은 아니었다. 이 외에도 헨젤과 그레텔 , 알라딘,미녀와 야수, 피노키오, 피터팬 등 다양한 동화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책이다. 

 

 

 

[책속문장]
p37
정말 단지 사랑 때문이었을까? 사랑에 모든 것을 걸었다는 이들은 사랑의 이름으로 많은 것을 잃곤 한다. 그런 다음, 사랑이 나를 그렇게 만들었다고, 나의 잘못된 선택 때문이 아니라며 사랑에 책임을 전가한다.


p74
오로지 나의 기쁨과 슬픔에만 몰두하던 지난 연애가 그 사람에게 어떤 기억으로 남았을까. 미안하다는 말로는 지나 버린 시간이 돌아오지 않았다.


p140
잘못된 길로 가고 있다면 되돌아가는 게 가장 빠른 길이다. 하지만 걷기 편한 지름길에서 돌아서기란 결코 쉽지가 않다.


p164
아무리 부끄러웠던 날도 조금만 시간이 지나면 언제 그랬냐는 듯 그 위에 자존심이 또 자라나고 부끄러움을 또 그렇게 덮인다. '내가 바보였다' 나에게는 언제나 너무 힘든 고백이다. 


p205
사랑이 힘든 이유는 그 사람 앞에서 계속 더 작아져야 하기 때문이다.


p236
쉽게 살고 싶은 게 그렇게 큰 죄인가요?


p254
잠자는 숲속의 공주가 깨어났듯이 어쩌면 이 이야기는 우울과 절망 속에 잠든 누군가를 깨우는 이야기로 읽힐 수도 있다. 그 사이에 휴식 같은 긴 잠이 존재하고, 또 다시 새로운 시작을 맞이한다는 느낌을 주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 동화는 여전히 신비롭게 느껴진다.


p278
우리는 피터팬을 만난 적도 없으면서 그리워한다. 네버랜드에 가면 어른이 되는 동안 잃어버린 무언가를  찾을 수 있을 것 같다. 하지만 그곳은 뭔가 텅 비어 보인다. 네버랜드엔 한 소년만이 유유자적 살아간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서평단 모집]『만화로 보는 수메르 신화』
[서평단 모집]『우리말 어법 사전』
[서평단 모집]『꽃 책』
[서평단 모집]『꽃의 마음 사전』
[서평단 모집]『엣지』
많이 본 글
오늘 4 | 전체 12877
2018-12-05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