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책 권하는 수아씨의 특별한 서재
http://blog.yes24.com/suakuwon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안녕쑤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33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매일책습관
소소일상
오늘의 책, 한 문장
내게온 책
이벤트당첨
서평이벤트
나의 리뷰
어린이책리뷰
책리뷰- 소설.문학
책리뷰- 인문
책리뷰- 자기계발
책리뷰- 그외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책필사하기 하루의취향 라플란드의밤 올리비에트뤽 북유럽스릴러 사미족 무엇이되지않더라도 서평이벤트 버리는연습버리는힘 꼰대김철수
2020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아이를 기숙사로 데려.. 
늘 하시는 필사, 은혜.. 
마음에 다가온 책이 .. 
열심이 눈에 보입니다.. 
필사를 하시는군요. .. 
새로운 글

전체보기
(03.27)야밤독서습관 | 매일책습관 2020-03-28 00:00
http://blog.yes24.com/document/122692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이코노믹 센스

박정호 저
청림출판 | 2020년 04월

 

 <이코노믹 센스>,(10:00~11시 40분)

(p.185~249.완독)

 

책을 많이 읽어내려 해도 생각보다 쉽지가 않다.

오전에 읽어내고, 이런저런 일을 하다보니 벌써 저녁시간.

오늘에서야 이 책을 온전히 읽고 덮는다.

경제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게 했던, 재미까지 있었던 책이다.

두번째 이야기가 나왔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들었다.

저자의 다른 책을 장바구니에 담아놓는다.

구입을 하든, 대여를 하든 어떻게서든 인연을 맺고 싶어서 말이다.

 

<저축 통장은 많을수록 좋을까?>

저자의 생각은 이렇다.

- 여러 계좌에 분산하여 저축하는 사람들의 지출이 큰 이유는 여러 개의 저축 계좌로 자신이 저축한 내역을 과잉 평가하면서 스스로에게 당위성을 부여한다는 것이다.

한때 '풍차돌리기'라는 시스템을 소개한 책을 읽었다. 매달 한 개씩의 통장을 늘려가면서 저축을 하는 시스템으로 1년후 만기저축통장이 매달 돌아오니 종잣돈을 모으기가 쉽다는 시스템이었다.

그때 저 방법을 시도해보려다 경제사정이 녹록치가 않아 포기를 했었고, 또 통장을 관리하기가 버거웠다.

그렇게 접었던 '풍차돌리기 전략'을 카카오뱅크에서 '26주적금'등이 나와 통장없이 손쉽게 저금을 할 수 있어 응용해봤는데, 이 역시 수중에 여유돈이 넉넉하지 않으니 부담으로 다가왔고, 여러 개의 계좌가 돌아가니 되게 많은 금액을 저금한 것 같은 생각에 우쭐했었다.

그런데 생각해보니 이 역시 신용카드마냥 돌려막기밖에 되지 않았다.

말만 그럴싸하게 '적금', '저축'이었다.

여러 계좌 관리를 잘 할 수 있을 정도의 부지런함과 생활비가 조금은 여유로운 이들이라면 여러 개의 통장을 운용해봐도 좋겠지만, 나에게는 맞지 않았다.

저자가 말한 것처럼 나에게는 단일 계좌의 저축을 하는 게 맞는 방법인 듯 하다.

 

246- 사람들은 시간이 지나면 자신의 소득은 늘고 소비는 줄어들어 저축할 여유가 생길 것이라는 막연한 기대를 가지고 있다. 그러나 몇 달 후에는 예상치 못한 지출로 인해 또다시 저축을 미루게 된다. 이렇게 되면 저축은 계속해서 뒤로 미루어진다. 다이어트를 시작하거나 금연을 시작할 때 오늘부터 시작하는 사람들은 거의 없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47 | 전체 46193
2007-03-12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