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tears5844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tears584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tears5844
tears5844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7,50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시각장애인#장애#편견#차별#흰지팡이#케인#그림책
2022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기본그룹
최근 댓글
오늘도 친정에 들렀더니, 친정엄마.. 
따뜻한 리뷰 잘 보고갑니다 
그림이 정말 맛있게 생겼네요~ 
얼굴 그림 너무 귀여워요. ㅎㅎ 훌.. 
tears5844님! 좋은 리뷰 감사.. 
새로운 글
오늘 19 | 전체 29498
2019-11-12 개설

전체보기
따뜻한 마음 그림책 [ 콩 세 알 팥 세 알 ] /윤구병 / 보리출판사 | 기본 카테고리 2022-10-04 03:21
http://blog.yes24.com/document/169681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콩 세 알 팥 세 알

윤구병 글/정지윤 그림
개똥이 | 2022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가난한 상황에도 함께 나눌수 있는 따뜻한 마음이 있다는 걸 알게해준 그림책입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도서협찬

 

윤구병 . 글 / 정지윤 . 그림

안녕하세요 동그리 독서입니다.^^

우리가 보통 씨를 심으면 한 알씩 심는데 왜 할아버지와 아이는 세 알씩

심을까요? 이유도 궁금하지만 주변의 동물들이 보고 있는 이유가 더 궁금해집니다.

가난 속에서도 나눌 줄 아는 따뜻한 마음을 그린 그림책

줄거리...

산속 깊은 곳에 할아버지와 작은 아이가 살고 있어요.

사람은 둘뿐이지만 그 밖에도 식구들이 참 많아요.

새들도 살기 좋은 곳을 찾아 할아버지가 있는 오두막집까지 온 듯해요.

아침부터 저녁까지 재잘거리는 소리로 가득해요. 사실은 마을에서 살다

풀 죽이는 약을 먹다 혼이 났거든요. 그런데 새들이 많아지면서 할아버지가

심어 놓은 씨앗들을 파먹어 버렸어요.

 

 


 

가을이 와서 곡식을 거두었는데 새들이 씨앗을 파먹어서 거둘게

없지만 알뜰히 갈무리했어요.

씨앗을 안 파먹었으면 너희들에게도

나누어 줄 게 있었을 텐데, 미안하다.

아무리 배가 고파도 씨 할 것까지 먹어 버리면

안 돼. 먹고 싶어도 참아야 해

본문 중에서

그렇게 겨울을 보내고 봄은 찾아왔어요. 할아버지와 아이는 씨를 뿌렸어요.

콩 세 알 팥 세 알, 옥수수도 기장도 모두 세 알씩 .... 할아버지가 새들에게

말했어요. " 한 구멍에 세 알씩 묻었으니 한 알씩만 먹으렴. 한 알은 두더지

몫이고, 한 알은 우리 몫이야.... 이렇게 따뜻한 말이 있을까요?

.

.

.

.

.

<콩 세 알 팥 세 알>를 읽고....

'콩 한 쪽도 나눠 먹는다' 속담처럼 가난한 상황에도 서로를 생각하고

나눠 먹을 수 있는 정이 있습니다. 요즘 아이들에게는 낯설고 이해하기

힘든 이야기를 조금 더 정감스럽게 따뜻하게 이야기해 주고 있기에 충분히

마음에 와닿을 수 있었습니다.

할아버지와 아이가 농사를 지으면서 싹이 나기도 전에 새들이 찾아와

씨앗을 파먹어도 쫓으려고 하지 않고 조근조근 이야기해 주는 할아버지의

말투에 따뜻함을 느끼게 됩니다.

그리고 옛이야기같이 느껴지지만 그림을 본다면 새롭게 느껴집니다.

섬세하고 화려한 새들의 모습과 그에 비해 할아버지와 아이의 모습은

수수해 보입니다. 그뿐 아니라 추운 겨울을 나는 게 어렵지만 푸르른

소나무처럼 잘 이겨내는 생명력도 이야기해 줍니다.

우리는 자연과 함께 살아갑니다. 잊어서는 안 되는 것 들 중에 하나

이기도 하고요. 우리 아이에게 <콩 세 알 팥 세 알 > 꼭 들려줄 친구

같은 존재입니다. 함께해 주세요.

#보리출판사 에서 책을 제공받아 직접 읽고 쓴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