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책 먹는 타마.
http://blog.yes24.com/tentama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타마
먹은 책을 하나씩 쌓고 있습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1,28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책 먹는 타마
나의 리뷰
서평모음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이런 사람에게서 인사이트를 배운다굽쇼.. 
악의적인 편집이라 박저자가 하는말을 .. 
지금 이 책을 쓰신 저자분은 바보같은.. 
wkf qhrh rkqlsek 
추천 누르고 가요~ 
새로운 글
오늘 12 | 전체 10688
2013-03-01 개설

전체보기
7일 만에 쉽게 끝내는 무역영어 (이기찬, 2020, 중앙경제평론사) | 서평모음 2021-10-17 22:1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25574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인코텀즈 2020 7일만에 쉽게 끝내는 무역영어

이기찬 저
중앙경제평론사 | 2020년 0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무역영어 입문하기로는 아주 훌륭한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우리나라는 내수 시장이 워낙 좁다 보니 성장을 위해서는 무역이 필수불가결한 요소가 됩니다. 그러나 해외 무역을 진행하다 보면 영어로 인한 어려움을 많이 겪게 됩니다. 이럴 때 어떤 단어를 써야 할지 고민이 되는 경우가 많은데, <7일 만에 쉽게 끝내는 무역영어>는 실전에 쓰는 영어 문장과 표현을 다양하게 담아둔 사전과 같은 책입니다.


 

책은 단순히 회화나 단어만 나타내지 않고, 무역영어에 대한 이해에서부터 접근하기 시작합니다. 무역영어란 것이 특별한 형식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일반적인 영어의 일부분으로서 무역용어를 사용하는 무역영어가 있다고 이해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일반적인 영어실력을 키우면서 무역용어를 익혀야 비로소 완전하게 무역영어를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무역영어에서 주로 작문을 많이 하기 때문에 작문에 대한 걱정이 많았는데, 문장력은 꾸준한 연습을 통해서 실제 상황을 놓고 통신문을 작성하는 훈련을 많이 행하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남이 써놓은 문장을 하나둘씩 자기 것으로 만드는 것이 좋다는데, 결국 부지런한 암기가 힘이 되는 것인가 봅니다.


 

2장부터는 본격적으로 무역을 하는 데 있어서 나오는 단어와 문장에 대해 다루기 시작합니다. 잘 알고 있는 내용도 있지만 잘 알지 못하는 내용들도 제법 있는데, 이런 것들을 꼼꼼하게 하나씩 다루고 있는 것이 인상적입니다. 주로 쓰이는 단어와 문장, 그런 문장을 구사하는 상황 등을 정리하고 있는데, 사전처럼 필요할 때마다 꺼내서 읽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송장 등 여러 무역에 발생하는 양식과 이에 대한 해설도 담겨 있어서 실무에서 잘 모를 때 꺼내보기 좋게 되어 있습니다. 상업송장 같은 건 흔히 보는 것인데 그럼에도 모르는 게 있어서 좀 신기했습니다. 아무 생각 없이 쓰는 것들도 다 의미가 있었구나 싶었네요.

무역회사에 입사하려고 하시는 분들이나 구매 등 특정 분야에서 일하시는 분들이라면 이 책이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한번 읽어보시고 옆에 두고 필요할 때마다 용어를 찾아서 쓰는 방식으로 쓰신다면 많은 도움이 되실 겁니다. 저도 회사에 두고 읽으면서 도움을 받아보려고 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