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uranusj77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uranusj77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uranusj77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9월 스타지수 : 별2,19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전문 평가단 같아요. ..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wkf qwhrh rkqlsek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24534
2012-07-29 개설

전체보기
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 | 기본 카테고리 2020-01-23 00:54
http://blog.yes24.com/document/120205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

양지영 글/박진아 그림
가문비어린이 | 2019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커다란 솥에 무엇인가를 끓이고 있는 카멜레온이 만들고 있는 것은 무엇인지 궁금해지면서
가문비어린이 즐거운 동화 여행101 [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을 만나보았습니다.
 [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에서는 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 달빛 싣고 가는 기차,

올빼미 시계 수리점, 용기주머니,구름 산책길, 바다를 품은 금고래의 이야기를 만나보게 하며

초등 도덕 교과 연계 도서로서 하나 되는 우리, 행복한 세상, 배려와 봉사에 대해

배워볼 수 있게 합니다.

 

<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

숲속 마을의 카멜레온 뷰티숍은 오늘도 멋지게 깃털을 염색하려는 새들로 가득합니다.

카멜레온의 멋진 염색 머리를 본 새들은 저마다 카멜레온이 이야기하는 색으로 염색하고

깃털을 화려하게 보이고 싶어 하였습니다 . 박새는 더 큰 깃털을 원하고, 앵무새는 좀 더

진하고 다양한 색깔의 염색을 원하고, 공작은 자신만의 고급진 향수를 원했습니다.

뷰티숍이 쉬어 소풍을 나간 새들은 초록들판에서 몰래 많은 꽃들과 풀을 꺽어

자신만의 염색약과 향수를 만드는 카멜레온을 보았지만 모른 척 하였습니다.

 봄 축제가 열려 새들은 모두 자신의 깃털을 열심히 꾸미고 축제장을 갔지만 그 곳은 꽃들이

하나도 없고 뿌리가 파헤쳐진 나무가 있는 썰렁한 장소만 있었습니다. 그때 독수리가 나타나

뷰티숍 원장인 카멜레온이 새들의 먹이인 남천열매를 시작으로 나무뿌리,풀, 꽃, 향기나는 것들을

모두 염색 재료로 써버렸다는 것을 이야기하였습니다.


모두가 함께 살아가야하는 숲에서 자신만의 욕심으로 숲의 꽃과 풀,나무를 해쳐가는 카멜레온과

그것을 알고도 모른척 하며 겉모습 꾸미기만 한 새들이 어떤 결과를 가져오게 되었는지

느껴볼 수 있었습니다.

함께 살아가는 공간에서 우리들이 어떻게 배려하고  함께 살아가야하는지 생각해보게 하였습니다.

 

 

<올빼미 시계 수리점>

시계 가게 주인인 올빼미는 일 핑계로 이웃들을 만나지 않아 친구가 없었습니다.

어느날 올빼미는 계절 시계가 멈추어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그리고 다람쥐의 낙엽시계,

딱따구리의 나무 시계, 뻐꾸기의 바람 시계도 고장나 올빼미 아저씨에게 고쳐달라고 하였습니다.

고장난 시계로 지쳐있던 올빼미는 거북이를 만나 자신의 고민을 이야기하였습니다.

거북이는 올빼미를 집에서 데리고 나와  숲을 거닐면서 세상이 점점 더워지면서 일어나는 일에

대해 이야기하며 모두 함께 생각해보고 함께 살아가기 위해 해야 할 일에 대해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올빼미는 새롭게 보이는 세상을 위해 이웃들과 마음을 나눠보기로 하였습니다.


혼자 살아가는 올빼미를 보면서 조금은 안쓰럽게 느껴졌습니다. 다른 동물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아까워하던 올빼미가 모두가 함께 어우러져 살아가는 세상을 위해 서로가 서로에게

마음을 나누어야 한다는 것을 깨달으면서 행복을 느끼는 과정이 좋았습니다.

 

 

 

<바다를 품은 금고래>

백화점 앞 광장 전시용 고래인 금고래는 바다에 가고 싶었습니다.

어느 비오는 날 번개가 금고래에게 내려치자 금고래는 머릿속이 맑아지면서 어디선가 

파도소리가 들려오는것을 느끼며, 깊은 바다를 헤엄치던 기억이 되살아났습니다.

깊은 밤이 되자 금고래는 백화점을 돌아다니며 바다로 가는 길을 찾았습니다.

버스를 타고 해양테마파크에 온 고래는 쇼를 위해 힘들게 훈련하는 돌고래들을 보며

불쌍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백화점이 문을 열자 돌고래 쇼를 반대하는 사람들이

돌고래들을 바다로 돌려보내주자고 외쳤습니다.

여름이 끝나가는 어느날, 바다로 온 금고래는 까만 예쁜 고래가 되어 돌고래들을

만나고 자유롭게 헤엄쳤습니다.

 

자유롭게 바다에서 살아가야 할 돌고래들이 인간들의 욕심으로 돈 벌이 수단으로 이용되어

슬프고 불쌍하게 느껴졌습니다. 바다속에서 자유롭게 살아가게 된 금고래와 돌고래들이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가문비어린이 즐거운 동화 여행 101 [카멜레온 원장님의 비밀]을 읽어가면서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은 혼자서는 살아갈 수 없으며 서로 어우러져 소통하고 배려하며 살아가야 함을 알게 됩니다.

함께 하는 세상을 위해 우리들이 어떻게 생각하고 행동해야할지 동화를 통해 느끼고

배워보는 시간이 좋았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