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whtkj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whtkj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whtkj
whtkj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30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기본그룹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1114
2007-04-27 개설

전체보기
넌 혼자가 아니야~~사랑하는 사람들을 생각나게 해줬다 | 기본 카테고리 2022-05-22 14:26
http://blog.yes24.com/document/1631678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어느 날, 내 죽음에 네가 들어왔다

세이카 료겐 저/김윤경 역
모모 | 2022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도서협찬
#어느날내죽음에네가들어왔다
#세이카로켄 글

?? 죽음이라는 단어는 예나 지금이나 무서운 단어다. 그런데 삶에 의미가 없는 주인공 아이바는 언젠가부터 죽음을 생각해왔다.
그러던 어느 날,
그의 앞에 사신이 나타나 거래를 제안한다.
" 3년이후의 당신의 수명과 이 우로보로스 은시계를 맞바꾸시겠어요? "
거래가 성립되고 그는 3년 시한부 인생을 시작한다. 자살을 꿈꿔온 그에게는 나쁠것 없는 거래였다. 어느날, 뉴스에서 한소녀의 자살 소식을 보게 되었다. 그런데, 그 곳은 자신이 죽으려 했던 다리였고, 그 소녀가 궁금했다.
왜 그곳에서 죽음을 선택해야만 했을까?
왜 하필 그곳에서...
그는 자살 현장을 갔다.
그 곳에서 네명의 소녀를 만났다.
"드디어 사라져줬네. "
"이제 두번 다시 걔 얼굴을 안봐도 되겠어"
아무래도 괴롭힘으로 자살한듯한 소녀.
그녀를 살려야 했다. 그래서,
시간을 되돌려 그 소녀를 만나러 갔다.
그게 인연의 시작이었다.
과연 아이바는 소녀의 죽음을 막을수 있을까?
그리고 주인공은 후회없이 삶을 마무리 할수 있을까?


?? 아이바가 자살을 막아도 그녀는 계속 자살을 시도했고, 그는 계속 자살을 방해하지요.
그러다 어느순간 그녀가 진심으로 행복하게 살길 바래요. 그건 사랑이었지요.
시한부 인생인 그에게 그녀가 전부가 되어버린거예요. 제가 책 속 주인공들처럼 사랑하는 사람을 두고 떠나야하는 상황이라면 어떨까 생각해보았어요. 정말 생각하고 싶지 않았죠. 그렇지만 한가지만은 확실해요. 살아있는 동안은 아낌없이 사랑하고 마음껏 만날거예요. 후회없이.

?? 예전에는 자살하는 사람들을 이해하지 못했어요. "죽을 용기가 있으면 살아야지" 무책임하다고 생각했던 적이 있었어요. 하지만 지금은 오죽힘들면 자살을 선택했을까 생각해봅니다.
하지만 그래도 살아야지요. 나를 위해서.
맑은 날만 계속되면 사막이 된다는 속담이 있어요. 매일 즐거운 일만 있으면 행복할까요? 힘든 날이 있기에 지금 느끼는 행복이 크게 느껴진다고 생각해요. 그저 위로하는 소리 같겠지만 힘든날이 있다보면 행복한 날도 있다잖아요. 그래서 인생이 즐겁다고 하지요. 이런 롤러코스터 같은 인생에서 나 자신이 제일 중요하지만, 가끔 내 사람들이 어떠한지도 둘러보아야겠어요. 큰도움은 못되겠지만 내가 그의 이야기를 들어주고 위로가 되어 힘을 내 함께 즐기며 살 수 있다면 그또한 삶의 활력소가 되지 않을까요?

?? 가족도, 친구도 자신을 알아주지 않는 외로운 삶을 사는 두 주인공을 보며 내 사람들을 생각하게 해주네요.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이자 아내로서 내 아이가, 내 배우자가 하는 이야기(신호)에 귀기울여야겠다고 다짐하게 되네요.

??p13. 어떻게하면 저 사람들처럼 살 수 있을까? 학창시절부터 수없이 생각하고, 의아했다. 하지만 고개를 갸웃해본들 언제나 똑같은 결론에 이르렀다. '그런 인생을 살 가능성은 애초부터 눈꼽만큼도 없었어' 선택을 잘못한게 아니라 세상에 태어날때부터 인생의 레일이 틀어져 있었던 것이 분명하다.

?? p140. 타인을 구하고 싶은 것이 아니라 마지막으로 자신의 인생을 멋지게 장식하고 죽고 싶었을 뿐이다.

@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솔직하게 작성한 리뷰입니다.

#호호맘리드 #호호맘리뷰
#책서평 #북리뷰 #도서서평
#소설 #일본소설 #서평
#로맨스판타지소설 #판타지
#책읽는엄마 #책읽는호호맘
#독서하는엄마 #독서하는호호맘
#서로책추천 #책추천
#인터넷소설대상수상
#서평단 #모모 #로맨스소설
#소설추천 #소설책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