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willie의 세계
http://blog.yes24.com/willie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willie2
책과 예술을 사랑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7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스크랩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성공을부르는직관력의비밀 국수미 미디어숲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본업 외의 일을 하며 돈도 벌고 부지.. 
willie2님~ 좋은 리뷰 감사 드.. 
많은 화가의 작품들에 대해, 그림만 .. 
우수리뷰 선정되신 것 축하드립니다^^ 
소개하신 작품들 중에서 첫 번째 그림..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1408
2007-01-19 개설

나의 리뷰
김미경의 리부트 | 나의 리뷰 2020-06-29 16:5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26687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김미경의 리부트

김미경 저
웅진지식하우스 | 2020년 07월

 


김미경의 리부트

코로나로 멈춘 나를 다시 일으켜 세우는 법 Re:boot


오늘도 아이들은 온라인 수업을 하고 있습니다.

어느덧 익숙한 풍경이 되어버렸어요.

학교를 가지 못할 거라고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습니다. 

일터에서 일하지 못할 거라고 상상하지 못했고요. 전 국민이 마스크를 쓰고 생활 속거리두기를 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주말마다 확진자 수는 증가하고 있고요.

언제나 끝나려나... 코로나 패닉에 빠진지도 5개월이나 되어가요.

처음엔 금방 끝이 날 줄 알았어요. 메르스 때처럼.. 

하지만 상황은 악화되고 결국 팬데믹에 이르렀습니다. 서점에서는 관련 서적이 넘쳐나기 시작했습니다.

그 책들은 어떻게 이리 빨리 나왔을까? 하는 의문이 들었고, 어떤 책을 읽어야 좋을지 갸우뚱했습니다. 저는 그 책들을 통해 코로나 현상을 알고 싶었던 건 아니에요. 

그래서 어떻게 해야 되는가? 이것이 중요 포인트였습니다.

솔루션 없는 현상, 추측 이야기들은 이내 실망스러워졌고 책을 읽기 망설여졌습니다.

여느 때처럼 저는 김미경 tv를 보았습니다. 선생님은 이 사태에 대해 어떤 말씀을 하실까... 

선생님은 말씀하셨습니다. 더 이상 패닉에서, 혼돈에서 방황하지 말라고, 이 상황을 인정하고 나아갈 방향을 찾자고.

바로 이거였습니다.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와 개인은 어떻게 싸워야 하나. 어떻게 대체해야 하나.

저도 다른 책을 읽으면서 그럼 우리 개인은 어떻게 해야 하냐..를 강하게 느꼈습니다. 

세계 각국의 기업이나 연구소에서는 그들의 자본을 투입해서 시나리오를 작성하고 대처하고 있습니다. 

나? 나는 어떻게 하냐고요?? 

답답하고 불타는 가슴으로 이도 저도 하지 못하고 당하기만 하고 있는 꼴이어요. 그런데 김미경 tv 에서 용클이라는 단기 프로젝트를 시작했어요. 용클?? 이건 뭐지? 용수철 클럽. 코로나 위기에

우리들이 해야 할 일들을 한 주씩 주시고 각자 상황에 대입해 보는 거예요.


그때 선생님은 패닉은 그만, 공부하고 살길을 찾으라 하셨습니다. 아직 우리에겐 시간이 있다고. 종이 신문을 구독하라고 그래서 현상을 읽고 내 삶에, 내 일에 적용할 어떤 소스, 아이디어, 단서들을 찾아 연결해보라고요. 쉽지 않았습니다. 평소에 하지 않던 신문 읽기 이니까요. 

하지만 저는 신문 구독을 했고 지금도 읽고, 저와 관련된 이야기를 모으고 있습니다. 그러던 와중 선생님은 몇 번의 시나리오를 작성하고 이미 실행에 옮기고 계시다고 하시더군요. 그리고 자신이 발견한 솔루션을 책으로 내신다고 했습니다. 

아.. 얼마나 감사한지. 이 개인으로서 거대한 이 상황을 어떻게 헤쳐나가야 할지. 우리 개인의 안타까움이 절실히 느껴져 책을 쓰지 않을 수 없으셨다는 미경 선생님. 감사합니다. 그리고 내 손에 들려지게 된 리부트 가제본.

아아.. 저는 너무나 행운아 이지요. 이제야 책 소개를 해 보겠습니다.


이 책은 크게 5 part로 이루어져 있어요.


PART 1 대전환을 두려워하지 말라

PART 2 내 인생을 바꾸는 4가지 리부트 공식

PART 3 나를 살리는 '리부트 시나리오'를 써라

PART 4 '뉴 러너'가 되어야 일자리를 구한다

PART 5 공존의 철학자 '뉴 휴먼'이 미래를 구한다


P 108 한 쪽 문이 닫히면 반드시 다른 쪽 문이 열린다.

- 기존의 것을 버려야 한다면 그래야 하고 새로운 것을 받아들여야 한다. 

그래야 살 수 있다고.. 다른 쪽 문으로 가는 걸 두려워하지 말자, 그것이 또 다른 삶의 길이고 또 내가 사는 길이다. 라고 생각하며 조금씩 새롭지만 제가 좋아하는 방향으로 나아가려고 하고 있어요. 


바로 리부트 입니다. RE : boot.



그러면 어떻게 RE : boot (다시 시작) 할까요?

여기에 4가지 공식이 있습니다.


* 내 인생을 바꾸는 4가지 리부트 공식

1. 언택트를 넘어 '온 택트'로 세상과 연결하라.

2.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으로 완벽히 변신하라.

3. 인디펜던트 워커로 일하라.

4. 세이프티, 의무가 아닌 생존을 걸고 투자하라.



- 이 공식이 사실상 솔루션이나 다름없습니다. 접촉을 하면 안 되는 상황, 언택트가 아닌 온택트의 세상이 지배하는 세상입니다. 코로나(티핑포인트)로 인해 앞당겨진 것이죠.. 

개인도 이제는 온택트의 세상에 더욱 익숙해지고, 소비자가 아닌 생산자가 수준의 사용을 할 수 있어야 한다고 해요. 

그러려면 디지털 공부, 연구를 해야 합니다. 이제는 대학교 때 배운 공부로 평생을 살아가기엔 역부족이잖아요. 자기계발이 단순히 스펙만 쌓는 행위가 아닌 지금, 생존을 위한 자기계발임을 더욱 깨달아야 할 거예요.


늦은 건 절대 없다. 결핍이 힘이 되었다면 절박함은 나를 추격자 되게 만들었습니다.

늘 그렇듯 김미경 선생님은 저를 움직이게 만드십니다. 


이 책에 많은 솔루션들 중 제가 할 수 있는 것을 적어보았어요.


* 스스로 공부하기, 나만을 위한 커리큘럼을 짜라.

* 추격자가 되어 리부트의 속도를 올려라.

* 리부트 시나리오를 짜고 실행하라.

* 인디펜던트 워커가 돼라.

*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으로 완벽히 변신하라.

* 지구와 미래를 위한 세이프티적 생활을 하자.



책 말미에 선생님은 지구의 환경을 생각하라고 하셨습니다. 

지금까지 환경, 생물학자들의 경고를 무시하고 살았습니다. 

그 대가가 지금 너무나 무섭고 처절합니다.

생활 속에서 내가 할 수 있는 작은 행동들을 지금부터라도 더 자주 하려고 합니다.

미미하지만 "나라도"라는 심정을 갖고 행동하겠습니다.

정말 저는 우리 아이들의 미래, 후손들에게 부끄럽고 미안한 환경을 주고 싶지 않습니다.



P247 인간이란 모름지기 자연의 이자로만 삶을 꾸려야 한다.


박경리 선생님의 말을 끝에 남기고 싶습니다. 

자연은 내 것이 아니고 우리가 함께 살아가야 할 터전이니...



귀한 솔루션 주신 김미경 선생님 너무 너무 감사합니다.

그리고 귀한 가제본 주신 웅진지식하우스 출판사에게도 너무 감사드립니다.



#김미경#김미경의리부트#김미경신작#책추천#김미경의리부트서평단#김미경의리부트오리지널서평단#웅진지식하우스#김미경의리부트가제본#mkyu#it’s_time_to_reboot_yourself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성공을부르는직관력의비밀 | 나의 리뷰 2020-06-24 10:5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265149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성공을 부르는 직관력의 비밀

국수미 저
미디어숲 | 2020년 06월

 


직관이란 무엇일까요? 흔히들 촉이라고 할까요?

하지만 책에서는 이 촉이 단순히 감만으로는 설명될 수 없다고 합니다.

서문에서 작가는 직관으로 통찰과 선택을 할 때 좀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게 해준다고 합니다.

요즘 같은 혼란과 불안한 시대에 너무나 필요한 책인 것 같습니다.

저는 무엇을 결정할 때 고민을 많이 하는 편인데요, 이제부터는 직관적인 선택을 해야겠습니다.


직관이 왜 필요하고, 어떻게 키워야 하고, 

또 역사에서 직관으로 일어난 일들을 다양하게 수록하고 있습니다.



직관은 어떻게 기르면 좋을까요?

기본적인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1. 직감과 직관의 경험을 돌아본다.

2. 규칙적인 명상과 '마음 챙김' 연습을 한다.

3. 정기적으로 쓰고 메모를 한다.

4. 논리적, 비판적 사고로 관찰하고 발견한다.

5. 창의적 시각화, 즉 상상력을 사용하여 원하는 것을 만든다.



직관이라고 해서 직감, 감정에 의한 것 만일까요? 작가는 그렇지 않음을 보여 줍니다. 

우리가 경로를 이해하지 못할 뿐 논리적 사고 체계에 의해 작동된다고 합니다.

'오만과 편견'의 이야기를 하면서 사랑에도 논리가 작동되어 두 주인공이 해피 엔딩을 맺는 것이라고요.

저의 경우에도 그렇더라고요. 결혼은 인생에서 정말 중요한 일인데, 저는 처음 남편을 만났을 때(정확히는 보았을 때) 직감적으로, 직관적으로 이 사람과 평생을 같이 하겠구나 하는 결정, 마음의 결정을 내렸습니다. 왜냐하면 그는 저의 무의식이 정해놓은 조건(제가 좋아하는 조건들)에 부합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강하게 느꼈고 이 사람을 선택하는 것이 잘못된 것이 아님을 알았던 거예요. 그래서 작가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런 논리로 결정했을 때야 즐거울 때나 슬플 때나 어렵고 힘들 때 함께 할 수 있는 법이다.라고. 개인적인 경험으로 직관을 했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저자는 직관은 무작정 감정에 의한 것이 아님을 책을 통해 계속해서 강조하고 있습니다. 이 점은 제가 상상하지도 못했던 내용이었죠.

진정한 직관이란 비판적, 분석적 사고와 합리적 이성과 감성이 모두 균형 있게 이루어져야 한다고 합니다.


정한 직관 = 비판적(분석적 사고) + 합리적 이성 감성




* 내가 적용해 볼 내용.

1. 비판적 사고하기.

저는 평소 비판적 사고 나 이성적 사고보다는 감성적 사고를 더 많이 하는데 이제부터라도 논리적, 비판적 사고를 연습하려고 합니다.

2. 고독의 시간으로 사유하기

제가 해 볼 수 있는 직관력 기르기 방법은 바로 '혼자만의 시간'을 가져보려고 합니다. 고독의 시간, 내면으로 침잠하면서 깊은 사유를 하면서 무언가 창조를 하고 완결할 수 있다고 합니다. 저는 혼자 책을 읽고 노트에 쓰는 것을 좋아하는데 그 활동을 더 적극적으로 해야겠습니다.

3. 산책하기

많은 과학자나 예술가들이 산책을 즐기면서 영감이나 직관을 얻은 건 이미 많이 알려져 있다고 하죠. 천천히 주변을 살피면서 자연과 대화하는 시간을 더 많이 가져야겠습니다.



이 책은 한 번만 읽어서는 안돼 자주 읽어야 직관력을 기르는 방법을 잃지 않을 것 같아요. 

귀한 책을 써주신 국수미 작가님께 감사드립니다.


** 이 글은 출판사에서 도서를 지원 받아 작성하였습니다.

**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성공을부르는직관력의비밀#국수미#미디어숲#직관력#직관#영감#직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