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독서만이살길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withsooyoung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독서만이살길
독서만이살길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1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독서만이살길님! 좋은..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513
2007-10-09 개설

전체보기
[서평] 기억 | 기본 카테고리 2020-06-15 20:13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26206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기억 1,2 세트

베르나르 베르베르 저/전미연 역
열린책들 | 2020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베스트셀러 작가의 흥미로운 신작!!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서평


[기억]

베르나르 베르베르 지음, 전미연 옮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신작이 나왔습니다!

그는 베스트셀러 작가인만큼 매 번 독자들의 기대를 끌어모읍니다.

개인적으로 이번 신작인 ‘기억’도 매우 기대가 됐는데 YES24 측에서 제공해준 좋은 기회를 통해 책을 읽게 되어 너무나도 기쁩니다.


책이 도착했는데 위의 사진에서 보시는 바와 같이 표지가 너무나 예뻤습니다.

역시나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책은 직접 구매해서 소장할 가치가 넘친다고 생각했습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센세이셔널한 작품 ‘개미’를 통해 데뷔를 했는데요.

그 이후로도 잠, 고양이, 나무, 제3인류, 죽음 등 여러 베스트셀러들을 펴냈습니다.


저는 어렸을 적 ‘개미’를 읽고나서 한동안 그의 작품을 읽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작년에 출간된 작품 ‘죽음’을 읽고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작품세계에 다시금 빠지게 되었습니다.


그의 많은 작품들이 그러하듯이 이 ‘기억’도 초현실적이고 환상적인 주제를 다루고 있습니다.

‘르네 톨레라도’라는 역사 교사가 기억 속을 탐험하는 내용인데 전생이 모티브입니다.

사실 얼핏 보면 흔해보이는 주제이기에 베르나르 베르베르가 어떻게 풀어냈을지 걱정스러우면서도 기대가 됐습니다.

하지만 페이지를 넘기면서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가 전작들에서와 마찬가지로 진부해보일 수 있는 소재를 참신하게 풀어내는 능력이 있다는 것을.

독자 여러분께 기대해도 좋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아마도 여러분은 목차를 읽음으로써 간접적으로 이 책의 내용을 추리해볼 수 있을 것입니다.

문학이기에 내용을 소개하는 데 있어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다는 점을 알아주길 바랍니다.


제1막 히프노스
제2막 아틀란티스
제3막 이집트


'히프노스(Hypnos)'는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잠의 신입니다.

죽음의 신 타나토스와 쌍둥이 형제 관계인데 이는 고대 그리스인들이 죽음을 영원한 잠으로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또한 영어의 최면(hypnosis)과 최면학(hypnology)등 최면과 관련된 어원에 영향을 주었습다.


'아틀란티스'는 플라의 저작 '티마이오스'와 '크리티아스'에 언급된 전설상의 섬이자 그 섬에 있던 국가입니다.

이 국가는 '이집트'와 더불어 이 책의 중요한 소재와 장소가 됩니다.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플라톤의 작품을 제외하면 아틀란티스에 대한 기록은 거의 남아있지 않고 역사 속에서 잊혀졌습니다.

이는 역사 교사인 르네 톨레라도에게 상징적인 의미를 갖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책을 읽어보길 권합니다.


히프노스와 더불어 신이 한 명 더 언급되는데 바로 므네모스입니다.


‘기억’ (영어로 memory)이라는 추상적 개념이 의인화된 신으로 티탄족 여신 중의 하나입니다.

그녀는 지하 세계인 '하데스'에서 기억의 연못을 관장하는 여신으로 묘사되기도 하는데 이 므네모스의 물은 레테 강(Lethe)의 물과 쌍을 이룹니다

죽은 사람이 레테 강의 물을 마시면 환생할 때 전생의 기억을 모두 잃고 므네모스의 물을 마시면 전생의 기억이 되살아난다고 합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왜 이 신과 나라들의 이름을 목차에 넣었을까요?

이 책의 주인공인 르네 톨레라도는 므네모스의 물을 마시기라도 하는 걸까요?

모든 대답은 책 속 안에 있다는 걸 다시 한 번 말씀드립니다.


재미있는 점은 베르나르 베르베르가 항상 이러한 형식의 책을 펴낸다는 것입니다.

쪽글마다 번호가 매겨져 있고 중간중간 정보를 전달하는 글을 삽입해 독자의 이해를 도와줄 뿐만 아니라 호기심과 흥미를 불러일으킵니다.


그리고 한 가지 개인적으로 이번 책에서 인상깊었던 점은 운명에 관한 내용이었습니다.




책 속에서 전생을 살고 있는 본인과 교감하는 주인공을 그렸기에 운명에 대한 언급이 불가피했을 것입니다.

여기서도 우리는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생각을 엿볼 수 있고 그것을 읽는 독자들 또한 깊이 있는 사고를 할 수 있기 때문에 매우 의미있는 독서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의 책을 많이 읽어보지느 않았지만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책 속에 그의 생각들이 들어있는 것처럼 느껴집니다.

그의 삶과 세상에 대한 철학이 궁금하다면 이번 신작 ‘기억’을 꼭 읽어보길 바랍니다.


이러한 기회를 주신 YES24 측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건강한 독서문화에 이바지하는 리뷰어클럽 이벤트 너무 감사합니다.

 

모두 좋은 하루 보내세요!




이 리뷰는 예스24 리뷰어클럽을 통해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