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아이샘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yeouok1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선한영향력OK샘
아이샘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0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꿈이있으면길을잃지않아.
2023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wkf qhrh rkqlske 
신간을 홍보중이오니 본 저서도 리뷰 ..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3555
2015-05-04 개설

전체보기
너를 있는 그대로 사랑해 | 기본 카테고리 2017-06-01 19:03
http://blog.yes24.com/document/967143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너를 있는 그대로 사랑해

황수빈 저
마음의숲 | 2017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황수빈 작가님의 책을 얼마나 기다렸는지 모릅니다.

이 책 <너를 있는 그대로 사랑해>라는 책입니다.

 

제가 아는 지인이라서 그런게 아닙니다.

어쩌면 그렇게까지 삶을 끌어올릴 수 있는지!

작가님의 그 삶의 깊은 곳에 꼭 꼭 숨겨둔 황금이 있을 것 같아서

곡괭이 준비하고 마음 준비하고 기다린 셈이지요.

 

  

제 손에 귀한 책이 쥐어졌습니다.

표지부터 조심 조심 살펴보기 시작했습니다.

혹시 하나라도 허투루 봐서

귀한 보석 한 알맹이라도 지나쳐 버리면 안 된다는 마음으로 말입니다.

 

아픈 아이를 둔 엄마의 행복한 고백

 

이 말이 무슨 뜻인지 짐작이 갔기에

'아픈아이=행복한 고백'이라는 보석덩어리에서

'행복'이라는 원석을 캐서 얼른 담았습니다.

 

 저는 '뇌전증'이라는 병이 어떤 증상을 보이는지 잘 압니다.

초등학교 교사를 하면 뇌전증을 앓고 있는 아이들을 꽤 자주 봅니다.

그리고 부모교육을 하면서 만난 어머님들도

뇌전증을 앓고 있는 아이가 있는 엄마들도 있었습니다.

 

 

그 엄마들이 얼마나 좌절하는지를

얼마나 자신의 삶까지 다 포기하는지를

너무나 마음 아파하며 보아왔기 때문입니다.

 

  그 암담한 현실앞에서

저라도 그랬을 것 같다는 백번 머리 끄덕여지는 현실 앞에서

수빈작가님의 '행복' 선택이야말로

백만톤 흙덩이 속에서 파헤치고 파헤쳐서 꺼집어낸

'행복'이라는 보석이기 때문에

다이아몬드보다 더 반짝이는 보석이기 때문에

그 보석을 제 손에 쥐어주는 것이기 때문에

얼마나 감사하며 제 황금채굴바구니에 담았는지 모릅니다!

 

엄마의 존재만으로 아이의 치유는 시작된다.”

 

본문에서도 선명하게 눈에 들어온 이 말 입니다.

제 심장에 깊게 각인해 놓은 말입니다.

 

마음으로 담은 보석입니다.

'엄마=치유'

누구나 엄마가 될 수는 있겠지요.

하지만 엄마의 마음이 치유의 가슴임을 알아차릴때까지

수빈작가님의 그 처절한 몸부림이 참 아팠을 것입니다.

그 아픔을 짐작하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아려왔습니다.

  

"왜 하필 나에게."

"내가 뭘 잘못했기에!"

이 말 저라도 했을 것 같습니다.

저라면 더 따지고 광분했을 것 같습니다.

 

 오죽 힘들었으면....

얼마나 심리적 소진이 바닥까지 갔으면.....

아이의 경련에도 무감각하게

주어진 매뉴얼대로 행동하는 로봇처럼 되어 버렸다고 고백했을까요...

 

이런 자신을 발견하는 순간

얼마나 또 자책하며 가슴치며 후회했을까요.

 

신에게 용서를 구하며 기도하는 그 순간은

저도 함께 용서를 구하고 있었습니다.

저라도 그랬을 거라고....

수빈작가님의 편 들어주고 싶었습니다.

빌며 기도하는 마음이 되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사랑하는 내 자식조차도

잠시 배신하고 나서

다시 끌어안으며

아프게 아프게 깨달은 말이 이 말일 겁니다.

 

사랑만큼 잘 듣는 명약이 없습니다.”

 

 수빈 작가님의 아들을 위한 명약은 사랑이었습니다.

사랑이 정말 명약 맞습니다.

 

 수빈작가님의 '명약=사랑'

벌써 이렇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생일날 아침에 맞춰서 했던 이벤트!!!

하지만 그 전날도 아이는 밤새 경련을 했다는데

엄마와 아빠는 잠도 설치며 지샜다는데

  

어쩌면 그 상황에서도

이렇게 보석같은 생각을 해 낼 수 있는지!!!

 

'아이를 위한 응원댓글 이벤드!'

댓글만큼 5000원 곱하기해서 뇌전증협회에 기부한 그 내용!

꽤 많은 돈을 기부한 걸로 알고 있습니다.

  

부모되었다고 아무나 할 수 있는 일은 결코 아닙니다.

이 세상 사람 몇이나 이런 선택을 하고

실천을 하며 살아갈 수 있을까요!!

 

이런 수빈작가님의 삶을 엿보면서

어쩌면 삶이 이렇게 아름다울수가 있는지!

감동하고 또 감동하고 있습니다.

 

 

이럴 때 눈물나게 아름답다고 표현하는 것 맞지요?

앞으로 수빈작가의 삶은

더 눈물나게 아름다운 일을 많이 할 거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책을 낸 간절한 이유

수빈 작가가 살아가는 큰 이유

이 책에서 분명하게 말하고 있습니다.

  

신이시여!!!

눈물나게 아름답게 사는 수빈 작가의 삶을

조금이라도 엿볼 수 있게 제게 기회를 주신 것 정말 감사합니다.

 

  

희망하건데

세상의 모든 아픈 사람들에게

몸이건 마음이건

 

이 책이 그분들의 품에 도착하여

그들의 아픔이 치유되는 따뜻한 연고가 되길!!!!

어떤 병도 치료하는 명약이 되길 !

간절히 희망해 봅니다.

 

 

삶의 명약을 만들어서

제 손에도 꼭 쥐어주신 수빈작가님에게

깊은 존경과 뜨거운 감사를 표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