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심심한 블로거
http://blog.yes24.com/yhj96715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심심한블로거임
심심한 블로거 블로그에 오신것 환영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2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영화야
쏭즈
she
서평
NCS
리뷰어클럽
나의 리뷰
리뷰 공간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수상작품집에 실린 작가분들이 너무 부.. 
sf는 읽어본 경험이 많지 않은데 갑.. 
책은 안읽었지만 덕분에 가슴이 몽글몽.. 
헤어질 결심이랑 같이 보면 더 재밌나.. 
환경에 따라 달라지는 게 개개인의 도..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45262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우리는 SF를 좋아해 | 리뷰 공간 2022-07-06 10:28
http://blog.yes24.com/document/1652645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우리는 SF를 좋아해

심완선 저
민음사 | 2022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우리는 SF를 좋아해 리뷰

최근 SF 소설을 많이 읽기도 했고
애정하는 작가님인 김초엽, 정세랑, 배명훈 작가님의
인터뷰 내용도 꽤나 분량이 많이 삽입되어있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

다정한 목소리로 암울한 디스토피아를 그려나가는
모순적이고 이중적인 태도가 매력적으로 다가왔으며
그럼에도 단단하고 조용하게 스스로의 꿈과 미래를 지켜
나가려 노력하는 개개인의 노력이 느껴졌다

> 하루의 작업 시간은 어느 정도인가요?
여덟 시간을 넘지 않으려고 합니다. 구체적으로 측정하진 않고
아침 먹고 점심까지. 점심 먹고 저녁가지 해요. 규칙적인 생활을 하지 않으면 필요한 양을 소화해 낼 수가 없더라고요. 요새는 자체 주 4일제를 하려고 해요. 매주 성공하는 것은 아니지만 삶의 질을 추구하고 싶어요. 저녁이 되면 한이 맺힌 것처럼 놀게 됩니다. 놀고 싶어서 자기가 싫어요.

> 본인이 현재 어떤 애정을 품은 대상이 있나요? 아끼는 물건이나 좋아하는 이야기 등이요.
저는 열렬하게 좋아했다가 빨리 실어요. 하나에 빠지면 계속 파고들다가 확 떠나요. '옛날에 그거 좋아했지.' 정도랄까요

> 예전부터 하던 생각인데 당장 먹고살기가 힘들고 하루를 살아남기 위해 자신의 모든 체력과 정신력을 바쳐야 하는 사람이 멸망 이야기를 할 수 있을까요? 어떻게 보면 한가한 사람 이야기 아닐까. 관찰자 입장에서 말하기보다 실제적인 불평등을 조금이라도 해결하고자 노력하는 쪽이 나아요. 기후 위기는 결국 불평등과 부정의 문제잖아요. 지금 당장 물에 잠기고 있는 나라는 가난한 곳들이거든요. 당장의 피해를 막기 위해 뭔가 해야 한다는 쪽으로 향해야 맞는 것 같아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