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류북
http://blog.yes24.com/yhy071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류북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39,34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스크랩>
나의 리뷰
태그
#우아한승부사#21세기북스#조윤제#자기개발#승부사#협상#회의#경력관리#성공학
2021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하물며 말로도 마음을 잘 전달하는 게.. 
책 재밌을 것 같네요. 
책 내용이 궁금하네요 
리뷰 잘 읽었습니다 
리뷰 잘 읽었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8 | 전체 26605
2007-01-19 개설

전체보기
과학자의 흑역사 | 2021-09-26 12:25
http://blog.yes24.com/document/1514640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과학자의 흑역사

양젠예 저/강초아 역/이정모 감수
현대지성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과학자의 흑역사①

네이버 독서카페 리딩투데이 지원도서입니다.

p.34 “스티븐 호킹은 신이 아니다. 다만 신의 어깨에 올라타 우주의 비밀을 슬쩍 넘겨다보았던 행운아였을 뿐이다.”

개인에게도 인생에서 지우고 싶은 흑역사가 있듯이 아인슈타인, 갈릴레이, 푸앵카레 등 훌륭한 과학자들에게도 자신만의 흑역사가 있었습니다. 누구보다 객관적이고 냉철해야 할 우주학자 스티븐 호킹은 그의 동료들이 지적한 블랙홀이 검은 이유를 무시했고 새로운 팽창이론은 스타인하트와 린데를 상대로 호킹은 강하고 고집스러운 성격을 고스란히 드러냅니다. 1988년 시간의 역사에서 그동안 쌓아온 신의도 저버리는 저술을 하게 됩니다. 신이 아닌이상 인간은 실수를 하게 되어있습니다. 그 실수를 받아 들이고 인정하는 것도 인간만이 할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 합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