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SSKEY KNOWLEDGE BOX
http://blog.yes24.com/yk410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sskey
켜켜히 쌓인 책, 주거 안 침입한 도서관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8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책 정리
도서 목록(up date)
표지(up date)
책 한줄
관심 신작 도서
나의 리뷰
책 한권
책 읽는 중
옛 독서
나의 메모
끄적끄적
태그
슬픔의비애 하얀목마 책모음 책한줄 건축책 건축책추천 그림에세이 사라지고싶은날 독서
2022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1인 출판사의 첫 책을 받으셔서 더욱.. 
학생 때 읽고 엄청 울었던 기억이.. 
조명을 좋아해요. 조명 인 하면 모든.. 
옛날에 읽고 얼마전에 저 위에 책으로..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3334
2020-06-26 개설

전체보기
『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_안소민 | 표지(up date) 2022-02-19 01:16
http://blog.yes24.com/document/1594470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_안소민 | 책 한권 2022-02-19 00:5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4462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

안소민 글그림
옥돌프레스 | 2021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삶을 삶은 삶은 무척 따뜻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이라는 제목은 '삶은'이라는 중의적인 의미에 시선이 가게합니다. 그래서 삶에 빗댄 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이 어떤 의미인지 궁금한 마음에 책장을 열었습니다.

 

  이 책은 포근한 그림과 짧지만 굵직한 내용을 담은 삶은 것들은 삶을 이야기합니다. 다양한 삶은 것들을 통해 삶에 대해 이야기하는데 삶을 삶은 삶이 무척 따뜻하다고 느꼈습니다. 긴 내용은 아니지만 긴 내용이 아니기에 이 책이 더 가까이 다가올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짧은 그림책에서 다양한 것을 느낄 수 있는 것은 공백이 주는 생각하는 시간덕분이라 생각합니다. 읽는 시간이 물리적으로 긴 것이 아니라 그 이후 시간인 독후 시간동안 다양한 생각을 하게 합니다. 어른들에게는 다양한 생각을 아이에게는 새로운 생각을 심어주는 책이라 생각합니다. 

 

  여담으로 이 책을 보내주신 1인 출판사인 옥돌프레스의 안소민 작가님이자 대표님의 손글씨카드가 너무 인상깊어 따뜻한 작가님께서 쓰신 따뜻한 책이 더 따숩게 다가온 것 같습니다. 함께온 스티커도 너무 귀여워서 책 맨 뒷장에 독후활동을 기획하였습니다. 삶은 달걀과 감자와 호박 이 책은 옥돌프레스에세 만든 첫 책이라 합니다. 첫 책을 받아서 리뷰하면서 책과 좋은 시간 보낼 수 있었습니다. 작가님의 차기작이 기다려집니다.

잘 읽었습니다:)


 

마지막은 책장 마지막에 작성한 독후활동을 공유합니다.

모든 이야기는 책을 통해서 알 수 있습니다:)

 

 

삶은

어디로 가야할지 막막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보이지 않는 곳에서 계속 나아가

 

삶은

영원한 것은 없기에

쓴맛도 영원하지 않고

 

삶은

후루룩 지나 달콤함이 다가올거야

그런 여러날이 모이고 모여 

단단해지는 것처럼

 

YES24 리뷰어클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스크랩] [서평단 모집]『일러스트레이터 CC 무작정 따라하기』 | 관심 신작 도서 2022-02-18 11:43
http://blog.yes24.com/document/1593861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리뷰어클럽

일러스트레이터 CC 무작정 따라하기

앤미디어,민지영,이혜준 저
길벗 | 2022년 02월

 

신청 기간 : 2월 24일 까지

모집 인원 : 5명

발표 : 2월 25일

신청 방법 :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이전에 작성해주신 리뷰 URL을 함께 남겨주시면 당첨 확률이 올라갑니다!

 

상세 이미지 1

 

*서평단 신청자 여러분, 확인해주세요!

- 리뷰어클럽은 YES블로그에 리뷰를 남겨주셔야합니다. YES블로그 개설 후 신청해주세요.

  > 주소/연락처에 문제가 있을 경우, 선정에서 제외되거나 선정 후 배송이 누락될 수 있습니다.

  > 주소지를 잘못 기입해주신 경우, 부득이 도서는 재발송되지 않습니다.

- 서평단 선정시, 도서 또는 상품 수령 후 2주 이내에 회원님의 YES블로그에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 리뷰 작성시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문구를 추가해주세요.

- 리뷰를 쓰신 뒤, 현재 블로그 ‘리뷰 썼어요!’ 게시판에 리뷰 링크를 남겨주세요.

   *도서 발송을 위해 선정된 분들의 개인정보(ID, 이름, 연락처, 주소)가 제 3자에게 제공될 수 있습니다.
    단, 해당 개인 정보는 도서 발송 이외에는 활용되지 않습니다.
   *리뷰어클럽 활동으로 작성해주신 리뷰는 해당 출판사 마케팅에 활용될 수 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스크랩] [서평단 모집]『포토샵 CC 무작정 따라하기』 | 관심 신작 도서 2022-02-18 11:41
http://blog.yes24.com/document/1593860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리뷰어클럽

포토샵 CC 무작정 따라하기

앤미디어,민지영 저
길벗 | 2022년 02월

 

신청 기간 : 2월 21일 까지

모집 인원 : 10명

발표 : 2월 22일

신청 방법 :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이전에 작성해주신 리뷰 URL을 함께 남겨주시면 당첨 확률이 올라갑니다!

 

상세 이미지 1

 

*서평단 신청자 여러분, 확인해주세요!

- 리뷰어클럽은 YES블로그에 리뷰를 남겨주셔야합니다. YES블로그 개설 후 신청해주세요.

  > 주소/연락처에 문제가 있을 경우, 선정에서 제외되거나 선정 후 배송이 누락될 수 있습니다.

  > 주소지를 잘못 기입해주신 경우, 부득이 도서는 재발송되지 않습니다.

- 서평단 선정시, 도서 또는 상품 수령 후 2주 이내에 회원님의 YES블로그에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 리뷰 작성시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문구를 추가해주세요.

- 리뷰를 쓰신 뒤, 현재 블로그 ‘리뷰 썼어요!’ 게시판에 리뷰 링크를 남겨주세요.

   *도서 발송을 위해 선정된 분들의 개인정보(ID, 이름, 연락처, 주소)가 제 3자에게 제공될 수 있습니다.
    단, 해당 개인 정보는 도서 발송 이외에는 활용되지 않습니다.
   *리뷰어클럽 활동으로 작성해주신 리뷰는 해당 출판사 마케팅에 활용될 수 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슬픔의 비의』_와카마쓰 에이스케 | 책 읽는 중 2022-02-16 21:3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592783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슬픔의 비의

와카마쓰 에이스케 저/김순희 역
위즈덤하우스 | 2018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슬픔의 숨겨진 의미(비의)를 저자를 통해 공감해가며 알아간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슬픔을 다양한 각도로 바라보며 정의할 수 없던 무언가를 정의한다.

순간의 감정으로 지나지 않았을 감정을 조심스럽게 꺼내고 섬세하게 적어내려갔다.

 

짧은 25가지의 이야기는 그때그때 꺼내어 보고싶은 작은 조각과 같다.

끝으로 다가갈수록 모든 이야기를 다 봤다는 후련함보다 끝나간다는 아쉬움이 더 커진다.

작은 조각이 내게 다가와 큰 파도를 만든다.

그 파도의 울렁임이 끝나가는 듯한 아쉬움이라

그리 생각된다.

 

작은 책이 어느새 가장 가까운 곳에서 위로를 건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