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마음을 살찌우는 시간
http://blog.yes24.com/yolleep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케이토
오늘 내가 사는 게 재미있는 이유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73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테마도서
서평이벤트
나의 리뷰
일반도서
장르소설
일본원서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라플란드의밤 올리비에트뤽 북유럽스릴러 사미족 앙리픽미스터리 문학미스터리 고전미스터리 클래식미스터리 경감시리즈 서평이벤트
2020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24 | 전체 12872
2017-08-07 개설

전체보기
[카사노바 살인사건] 고급 실버타운에서 생긴 일 | 장르소설 2020-07-16 16:21
http://blog.yes24.com/document/127375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카사노바 살인사건

리타 라킨 저/이경아 역
좋은생각 | 2010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애거서 크리스티의 미스 마플을 모티브로 했다는 주인공 글래디 골드를 중심으로 하는 리타 라킨의 미스터리 소설로, 코지 미스터리로는 꽤 유쾌하게 읽을 수 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할머니 탐정단 ‘글래디 골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는 [카사노바 살인사건]이다. 애거서 크리스티의 미스 마플을 모티브로 했다는 주인공 글래디 골드를 중심으로 하는 리타 라킨의 미스터리 소설로, 첫 번째 [맛있는 살인사건]에서는 할머니 친구들이 각자 제몫을 다하며 등장했다면, 두 번째 [플로리다 귀부인 살인사건]에서는 좀 더 귀찮고 떠들썩한 친구들이 별 도움이 안 되는 분위기이다가, 이번에는 아예 동생 에비를 앞세웠다. 어째 갈수록 매력이 덜해지는 느낌이랄까. 그래도 지루하기 이를 데 없던 네 번째 [내 남편 살인사건]보다는 나았지만. 그래서인지 몰라도 현재까지 발표된 9권의 시리즈 중 국내 번역 작품은 4권으로 중지되고 말았다. 그래도 코지 미스터리로는 꽤 유쾌하게 읽을 수 있는 소설이라 조금은 아쉬운 마음이 든다.



1. Getting Old Is Murder (2005) 맛있는 살인사건

플로리다의 라나이 가든에는 주로 노인들이 모여 산다. 할머니들이 갑자기 죽음을 맞이하는 일이 연이어 발생하는데 이를 경찰이 자연사로 매듭지으려 하자 의문을 품은 친구들은 스스로 사건을 조사하러 나선다. ‘글래디 골드’, '에벌린 마코위츠', '아이다 프란츠', '벨라 폭스', '소피 메이어비어' 개성 강한 이들 5인방의 활약이 빛나는 가운데 황혼의 로맨스 또한 곁들여진다.


2. Getting Old Is The Best Revenge (2006) 플로리다 귀부인 살인사건

어느 날 플로리다에서 가장 부유한 여인 두 명이 사망한다. 글래디 골드는 자연사로 결론이 내려진 그녀들의 죽음이 미심쩍다. 그녀들의 젊은 남편들이 의심스럽지만 그들에게는 알리바이가 있었는데, 우연히도 빙고 상품을 탄 할머니 탐정단은 크루즈 여행과 함께 사건을 조사하기로 한다. 모처럼 새로운 사랑을 찾았지만 사건을 쫓아가버린 글래디와 남겨진 잭의 미래는?


3. Getting Old Is Criminal (2007) 카사노바 살인사건

모처럼 새로운 연인과 오붓한 시간을 보내려던 글래디는 친구들을 우선시하다 그만 잭과 사이가 멀어지고 만다. 한편 탐정사무소에는 새로운 의뢰가 들어오는데, 고급 실버타운에서 죽음을 맞이한 어머니의 남자친구가 의심스럽다는 의뢰인의 요청에 따라 글래디와 에비는 잠입수사를 하기로 한다. 그러나 요주의 인물과 진짜 사랑에 빠진 에비. 과연 그는 로미오일까, 살인자일까.


4. Getting Old Is To Die For (2007)내 남편 살인사건

45년 전 의문의 총격 사건에 휘말려 세상을 떠난 글래디의 남편에 관련된 사건을 다시 조사하는 전직경찰 잭 랭포드. 글래디와의 관계를 진전시키기 위해서는 과거를 정리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 잭은 뉴욕으로 날아간다. 유쾌한 노년을 보내고 있는 글래디의 행복한 현재와 평생을 가슴 아파했던 사건이 벌어진 과거가 교차되며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5. Getting Old Is A Disaster (2008)

뉴욕에서 플로리다 라나이 가든으로 돌아온 글래디와 잭. 공식 커플이 된다. 포트 로더데일 은행을 턴 "Grandpa Bandit"가 글래디 탐정사무소에 도전장을 낸다. Catch me if you can.


6. Getting Old Is Tres Dangereux (2010)

글래디 골드는 자신에게 잭 랭포드를 빼앗고 싶은 경쟁자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그녀는 프랑스에서 온 젊고 멋진 빨강머리야. 뿐만 아니라 프랑스여자를 죽이고 싶은 살인자가 있는데, 그녀를 구할 수 있는 사람은 잭밖에 없다.


7. Getting Old Can Kill You (2011)

그녀의 오랜 친구인 잭 랭포드와의 행복한 신혼여행에서 돌아온 글래디 골드는 전직 경찰인 잭이 그녀의 탐정 에이전시에 합류하는 것이 완벽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친구들은 반발하고 별도로 탐정수업을 받기로 하는데, 사건은 어김없이 발생한다.


8. Getting Old Can Hurt You (2018)

아이다와 그녀의 손녀를 돕기로 작정한 글래디 골드의 탐정 사무소. 아이다와 토리를 재결합시켜 토리를 쫓는 사악한 남자들이 누구인지 알아낼 수 있을까?


9. Getting Old Will Haunt You (2019)

평가가 안 좋은 건 이유가 있겠지 않겠는가. 4편의 지겨움과는 달리 묘한 이야기인 모양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