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언 강이 숨트는 새벽
http://blog.yes24.com/yuelb17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전체보기
유행 따라 ㅡ막장따라?! | 낡은 서랍 2016-04-06 04:1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85425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고령화 가족

천명관 저
문학동네 | 2010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막장 ,인생 끝 같은데 또 가보면 아니라는 ㅡ희망고문에 버티는 사람들이야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의 평균 연령은 아마도 무한도전 급..아닐까? 합니다.
매력지수...역시 무한도전 급,입니다.하하하..
평범한 사람들 얘기 아니냐?
아...물론 그렇죠.. 먹고 싸고 자고 울고 웃고 멍때리고 할 일 없는
평범한 이야기 입니다.만
이 책의 저간에 흐르는 의식은 가족애..라기보단
제 생각에 의리" 같아요.
요즘 참 막장 유행 아닙니까?
우리집은 유행에서 떨어지면..큰일나죠..그런 최첨단은 걸어줘야...
그런 줄 알고...막장도 같이 (남 모르게..공공연히)걸어 줍니다.
이혼도 쉽고, 바람도 쉽고,
사기도 예사, 비행하는 녀석은 일상
엄마의 비행은 기억하지도 말라.
아비는 말할 것도 없다.
우리는뭐 알고 보면 다 남남 ?!
아....예스런 가족이라 지금처럼 (다행이 나눌 재산이 크게없어 그런지도)
유전자분석 의뢰를 한다 난리를 피우거나하지 않습니다.
처음 부인이 남긴 아이 내자식처럼.
어쩌다 실수로 밴 아이 내 새끼처럼 품어 키워 줄 뿐...
패를 열고 뚜껑을 열고 하면 가관 아닐지 모르지만
세상 천지에 허물없는 사람이 어디있습니까?
그저 나이들어 그런대도 가족이라고 모여서 그럭저럭 살아들 내는
의리들...
요즘은 그 흔한 사랑에도 버티지 못하는 시대..
의리라도 있어야 하는게 아니냐..싶어서..이 개그진 가족을 소개합니다.
진짜 막장이냐고요?
뭘 또..그렇게까지....직접 확인하시길,,,,하하하
오월은 푸르고 가족들은 의리가 자랍니다..무럭무럭~!^^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ㅡㅡㅡㅡㅡ
도대체 이놈의 집구석에 멀쩡한 사람은 아무도 없단 말인가?
그리고 평범하게 산다는 것이 우리 식구들에겐 그토록 어려운 일이었던가?
형제간의 따듯한 우애와 건강하고 깨끗한 아이들, 서로에 대한 걱정과 배려, 유순하고 성실한 가족구성원들, 사랑이 넘치는 넉넉한 저녁식사(어머니,이 뚜껑에 밥 좀 비벼서 드셔보세요.짜지도 않고 알이 꽉 찼네요.그래, 참 맛있구나. 애비도 뚜껑하나 줘라)......

p.141 -마이너리그-중 <고령화 가족>

2015 . 5 .22 ㅡ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언강이숨트는새벽
언 강이 숨트는 새벽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0·11·12·14기 책

15기 영화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3,61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억하고 싶은 페이지
이상한 나라의 소설가들
윤"과 함께 볼것
스크랩+이벤트
외딴 방에서
따옴표 수첩
[]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어떤 날
스치듯이
낡은 서랍
읽겠습니다
보겠습니다
듣겠습니다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문학과 지성사
문학동네
창작과 비평사
태그
페미사이드 다시만나다 악몽일기 가족인연 길음역 과탄산소다 좋았던7년 문지스펙트럼서포터즈 새싹뽑기_어린짐승쏘기 모동섹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100 | 전체 397484
2014-10-08 개설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