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소쏘한 책 이야기
http://blog.yes24.com/nuri22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담은
소소하고 쏘쏘한 책 감상 블로그입니다! / 올해100권 읽기 도전 중! 80/100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39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읽고 싶은 책
체험단 모집
독서일지
나의 리뷰
독립 북클러버 16기
문학
비문학
기타
독서습관 이벤트
나의 메모
책 속 한줄
태그
친구들과의대화 모팽양 아인슈타인이괴델과함께걸을때 마지막제국 샐리루니 노멀피플 테이블위의카드 소담출판 천년의수업 Sabriel
2021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기본그룹
최근 댓글
리뷰 잘 봤습니다. 
우수리뷰 축하드립니다. 정성들인 리뷰.. 
이번주 우수리뷰에 선정되신 것을 진심.. 
반철학이라는 말을 처음 들어보는데 평.. 
딱딱하고 어렵게 느껴지는 서양철학을 ..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7611
2011-10-03 개설
Sabriel 1건
3/31 아침독서 Sabriel [0] | 2020 독서일지 2020-03-31 07:01
SabrielNix, GarthHarperTrophy | 1997년 08월1) 6:00 ~ 7:001 ~ 42쪽.2) 생일 선물로 받았던 책들 중 하나. 책을 살 때 일부러 오리지널 커버 디자인을 골랐다. 손 안에 들어오는 앙증맞은 사이즈고 너무 예쁘다. 우연히 작가 인터뷰를 봤다가 그가 설명하는 소설의 설정에 흥미를 느꼈다. 원서를 읽는다는건 내게 그리 쉬운 일은 아니다. 더군다나 과거에 쓰여진 소설일수록 문장은 복잡하고 꼬여있는 경우가 많다. 모든 원서의 문장이 헝거 게임처럼 쉽고 명확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그랬다면 아름다운 문장을 읽는 재미는 떨어졌을거다. 그래도 솔직히 말하자면, 내가 엄살을 떨고 있는 것 뿐이다. 이 책은 반지의 제왕이나 불과 얼음의 노래 보다는 훨씬 읽기 편하니..
1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